연변통보

 

   자유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민주주의 와 공산주의????(5)
제자    조회 1,347    2009.02.24 제자님의 다른 글      


민주주의와 공산주의 혹은 보수와 좌파..


민주주의는 개인주의와 이기주의가 강하며 개인의 시각으로 사회를 평가하죠.
공산주의는 집단성이 강하고 개인이 아닌 단체혹은 사회집단의 시각으로
사회를 평가합니다.

공산주의 혹은 좌파들은 그래서 늘 국민 혹은 노동자 농민의 이름을
달고 살지만 결코 공산주의 혹은 좌파들이 노동자 농민 혹은 국민을
대변하진 못합니다...

그들의 말은 완전한 합법적인 사기에 해당하는데 노동자 농민을 잘살게 해주겠다.
국민의 이름으로 처단한다.물론 이런 사기는 정치인도 늘상 저지르는 것이죠.

전 농사를 지으며 18년을 살았으나 단 한번도 그들의 말을 믿어 본적은
없습니다...왜냐하면 세상은 남보다 좋은 기술이 있을 때 잘 살수 있지
정부에서 주장하는데로 모든 농민이 선진기술을 익혀 잘 살게 하겠다는
것은 감언이설에 불과 하다는 것을 알기 때문이죠.

백명의 농민중 상위 5%의 기술을 가진자는 차별화된 농산물로 좋은 가격을 받지만
그 백명이 전부 같은 기술을 가지면 더 이상의 차별은 없으며 남과 나는
다르지 않기에 균일한 가격을 받을 뿐만 아니라 오히려 기술향상 만큼 늘어난
생산량으로인해 가격은 하락하며 제한된 시장에서의 나눠 먹기식으로 경쟁해야
해서 더 치열해지고 어려워지죠.

삼성전자가 하나 있으니 다행이지 100개면 한국이 더 잘 살까요.아니죠

무너지죠.세상은 남과는 다르게 차별화된 기술과 경쟁력을 지니고 불굴의 의지가
뛰어난 자가 성공하는 것이지 노동자 농민이 전부 성공할순 없는 것입니다.

성공하려면 남과 같은 기술이 아닌 남보다 더 좋은 기술과 노력이 필요하죠.

그런데 단체 좋아하는 사람들은 노동자 농민이 못 사는건 착취 때문이라 하죠.
사실은 자신들이 권력 잡으면 더 착취하면서 말입니다.

민주주의에선 차별화만이 살길이란 사실을 알기에 그 차별화가 수많은 다양성을
낳았고 그래서 성공하고 발전한 것이 사실인데 오히려 다양성과는

거리가 먼 공산주의 혹은 좌파들이 다양성을 강조합니다.

똑같은 인민복의 바느질 솜씨가 다른지...북한 참 다채롭게 보이나요.

자본주의 민주주의 사회를 획일화된 사회로 규정짓고 다양성을 요구하는
그들은 오히려 자신들의 사상을 이 사회에 뿌리내리게 하기 위해
자신들의 공간을 마련하려는 의도로 다양성을 주장하고 그것을
숨기기 위해 다민족 다원화를 지나치게 강조할 뿐입니다.

다민족 다원화 자체를 비판하는 것이 아니라.그들의 근본 의도를 말하는 것이며
획일화된 사회에선 발전할수 없는 발전을 이룬 민주주의 사회를 획일화
된 사회라 주장하니까 거기에 대한 반박을 할 뿐이죠.

노동자 농민이 성공하려면 열심히 노력하고 차별화된 기술로 노력으로
살아야 한다고 말을 해야 하는데 그런 모든 희망은 차단시킨 채 비관적 현실만
강조해서 부자 혹은 기득권층에 대한 적개심만 생기게 하는 생명력 잃은
사상만 강조해서 폭력행위를 정당화 하는 이론으로 순수한 사람들의 머리를
오염시키고 있는 것이 오늘날의 현실이죠.

세상은 부자가 되기도 하고 가난한 자가 되기도 하는 겁니다.돈이 많고 적음을
떠나 사람들이 옳바른 의식속에서 편견없이 서로가 서로를 받아들이는
사회가 되어야 하는데 사람들은 엉뚱한 곳에서 희망을 찾습니다...
돈에서 찾고 권력에서 찾고 차별화된 내 자신의 성공에서 그 가치를 찾기에
세상이 좋아질수가 있나요...없죠.

많은 위선자들이 오늘도 합법적 사기를 치며 순수한 사람들을 미혹하고
바르지 못한 사상과 길이 아닌 방향에 희망을 부여하며 구라스러운 짓을
하고 있는 현실이 안타까울 뿐입니다.

칼럼:최성룡  


035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첫째,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째, 발제글과 댓글을 통해 특정 누리꾼을 욕설ㆍ인신공격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 등을 하면서 '비난ㆍ비판할 때. 셋째,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째,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4.04.13
  오늘의 토론

   중공 청년들의 출근길 복장
대무신왕

   백두산의 정확한 명칭
곤드레

   반지하의 새로운 이름
곤드레
  한 주간 토론 > 더보기

   그렇게 긴 시간동안 중국이 한국을 놔둔
곤드레

   판다가 인기 있는 모양이군
곤드레

   중공 청년들의 출근길 복장
대무신왕

   백두산의 정확한 명칭
곤드레

   반지하의 새로운 이름
곤드레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49377   시루떡 (5) 마음 03.06  2102  0  0
49376   중국위협론은 없다!! (1) 머절고기 09.18  1461  0  31
49375   방취자 현상과 경계해야 할 것 (14) 시민 02.12  1359  0  27
49374   조선족은 꿈에서 깨어라 (1) 아! 조선족 05.05  1380  8  22
49373   三國志 魏書에 나오는 이기록도 거짓이냐  장군총 11.11  2449  3  48
49372   430여개 고분 中서 무더기로 발견  장군총 11.29  1952  6  43
49371   한자원음에 대한 생각 (2) 정시기 11.13  1930  2  27
49370   조선족이 모르는 애국가의 사연 (2) 정시기 12.11  1731  4  35
49369   무슨 선비같은소리인지,,, (1) 정시기 12.14  1671  8  56
49368   중국한족은 우리민족과 피가 많이섞인 민족이 아닌가요 (2) 정창기 10.30  2938  6  49
  민주주의 와 공산주의???? (5) 제자 02.24  1347  0  35
49366   연변문단에 3 적(賊)이 있습니다! (11) 조명철 06.21  1928  1  21
49365   중국여자들이 보는 한국과 한국인 (14) 티벳스님 08.06  1389  0  35
49364   조선족들은 솔직말해보자 (56) 파도마실 03.27  1886  4  46
49363   한국인이 조선족을 멀리 내다보긴 해야는데 (6) 파도마실 02.09  1653  4  34
49362   중국계회사에서의 조선족의 미묘한 입장 (29) 파도마실 05.21  1777  0  33
49361   이번 사건에 대한 중국의 태도는? (9) 파도마실 04.27  1626  1  51
49360   조선족은 변할 수 없다 (3) 한 숨 07.20  1433  0  25
49359   세상이치는 항상 이렇다. (14) 한 숨 11.23  1362  0  17
49358   천둥소리님 글 읽고 (15) 한 숨2 06.21  1345  2  22
49357   지금 필요한 것 (3) 한 심 12.09  1362  0  11
49356   북 주민들, 나라 버리고 중국 가 살고싶다. (1) 한족소굴 10.04  1379  1  26
49355   중국 노벨평화상 후보 (4) 한족소굴 10.09  3459  0  11
49354   중국최초 길림 - 도문에 고속철도 건설한다 (4) 한족소굴 10.14  1487  0  13
49353   [한국인은 손톱을 재평가해야 한다] 華人vs高麗빵즈 1 (16) 한족소굴 10.19  1786  0  6
49352   [내가 감동있게 읽은 손톱의 글] 나와 외할머니 2 (13) 한족소굴 10.19  1673  0  14
49351   조선족 시골에서 뭣하고 있을까? (8) 한족소굴 12.05  1455  0  5
49350   조선족 귀화, 표기상의 문제점 (2) 한족소굴 12.12  1840  4  23
49349   일본의 속내 (31) 한족소굴 12.14  1806  3  16
49348   가리마도 알고 있다. (9) 한족소굴 12.16  1359  2  15
49347   중국 시대가 오나? (6) 한족소굴 12.30  1724  3  7
49346   살날들이나 걱정해라 (4) 한족소굴 12.31  1377  0  15
12345678910>>>Pages 1545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그렇게 긴 시간동안 ...]
언제부터 경범이가 북한에 이어 한국...
 대무신...님이[그렇게 긴 시간동안 ...]
김정은 시진핑이 동등 자격으로 정...
 朴京範님이[그렇게 긴 시간동안 ...]
북조선을 핵무기를 만들지 못하게 하...
 朴京範님이[벌써 또 5년이란 시...]
여진족과 토착왜구가 양극단 세력을 ...
 朴京範님이[그렇게 긴 시간동안 ...]
중국은 북조선부터 그런얘기해야지 ...
 곤드레님이[그렇게 긴 시간동안 ...]
아큐도 떵남보면 한수 접고 들어가...


최근 칼럼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