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연 나는 술 마실 자격이 있던가?

 약속은 지켜야 떳떳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