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자유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中칭다오, '韓流도시'서 '寒流도시'로(1)
각설이    조회 1,353    2008.12.18각설이님의 다른 글      

(베이징=연합뉴스) 홍제성 특파원 = 우리나라와 각별한 인연으로 한류(韓流) 도시로 주목받아온 중국 산둥(山東)성 칭다오(靑島)시에도 글로벌 금융위기로 인해 한파(寒波)가 몰아치고 있다.

   홍콩 대공보(大公報)는 '금융 한파가 칭다오의 한류를 몰아내고 있다'는 제목의 17일자 기사에서 한국인의 제2의 고향으로도 불리는 칭다오에서 금융위기의 찬바람(寒波)으로 한류 분위기가 퇴색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칭다오는 8천여개의 한국기업이 투자하고 20대 수출기업 중 한국 기업이 절반을 차지하는데다 6만~10만명의 한국인이 거주할 정도로 한국과 각별한 인연을 맺어왔다"면서 이로 인해 '투자천국' 또는 '한국인의 제2의 고향'이란 별명이 붙을 정도였다고 소개했다.

   그러나 전 세계적 금융위기의 영향으로 특히 한국의 원화가 주요국 화폐로는 가장 큰 타격을 받으면서 한국인들이 귀국을 서두르거나 폐업, 전업에 나서는 등 큰 고통을 겪고 있다고 신문은 전했다.

   한국인들이 귀국길에 오르면서 한국인이 주요 고객이던 중고급 아파트 임대료도 30% 이상 급락했고 수천위안의 위약금을 물고서라도 살고 있는 집에서 빠져나가려는 한국인들도 늘고 있다.

   또 집을 급매 처분하려는 한국인도 적지 않다.

   이곳에서 수년째 사업을 하던 박모씨는 최근 146.5㎡ 짜리 집을 96만위안에 팔아버렸다. 이 집은 얼마 전까지만 해도 1㎡당 8천위안 선으로 120여만위안은 받을 수 있었지만 불경기 탓에 훨씬 낮은 1㎡당 6천500위안만을 받고 팔아치운 것이다.

   이곳에 뿌리를 내린 한국인들 상당수가 자영업과 장사에 종사하는 사람들이어서 특히 경기에 민감해 하고 있다.

   한국식당과 카페, 주점 등을 운영하는 한국인들은 손님이 줄고 경영난에 시달리면서 줄줄이 가게 문을 닫고 있다.

   유학생들의 어려움도 커지고 있다.

   원화 가치의 급락으로 이곳의 한국 유학생들은 어느새 '짠돌이·짠순이' 족으로 변했다.

   서울에서 유학온 한 한국 학생은 "올해 초만해도 원화 1만원이면 75위안을 바꿀 수 있었지만 이젠 50위안도 손에 쥐지 못한다"면서 "700위안 정도 드는 매주 생활비를 충당하려면 그전에는 집에서 9만1천원 정도 받으면 됐지만 현재는 16만8천원을 받아도 모자랄 지경"이라고 하소연했다.

   또 다른 학생은 "처음 중국에 왔을 때는 교외로 놀러다니고 택시를 타고 커피를 마시고 비싼 식당에서 밥을 먹었지만 현재는 아무것도 하지 않는다"면서 "유학생 대부분은 중산층 가정 출신인데다 부모님 중 일부가 실직하는 분위기도 나타나고 있어 학비와 생활비가 매우 부담스러운 상황"이라고 말했다.

   신문은 기사와 함께 칭다오에서 성업 중이던 한복 가게에서 중국인이 옷을 고르는 사진을 게재해 "과거에는 한복이 한류 열풍의 증거였으나 서서히 한류 분위기가 줄어들고 있다"고 전했다.

143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첫째,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째, 발제글과 댓글을 통해 특정 누리꾼을 욕설ㆍ인신공격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 등을 하면서 '비난ㆍ비판할 때. 셋째,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째,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4.05.20
  오늘의 토론
  한 주간 토론 > 더보기

   사실 출산율 0.5 막 이래도 와닿지 않는
곤드레

    무식하면 정말 답이 없다고 했다!!
대무신왕

   --저출산으로 한국 망한거 확정 의문
대무신왕

   저출산으로 한국 망한거 확정
곤드레

    무식하면 용감하다고 했다
鳥족지혈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309   中 공문서 위조해 조선족 100여명 입국 (26) 빈민공화국 09.11  1786  5  60
308   中 공상은행, 세계최대은행 (6) 중국통 04.14  2336  2  23
307   中 공안 "강간이 아니라 팔굽혀펴기였다" (5) 목단강 07.04  1340  1  121
306   中 관광객 대만서 경제활동.유흥 금지 (5) 지나킬러 06.23  1981  0  37
305   中 관리 해외 도피 급증, 왜? (1) 심비디움 11.09  1363  0  29
304   中 관리, "티벳은 사상 최고의 발전, 안정기에 있다" (6) 에휴.. 03.24  1375  0  18
303   中 관리, 북한이 한국인 다수 컨테이너로 납치' (15) 중국통 01.17  1438  4  18
302   中 관영매체, ‘明나라 멸망 위기’ 게재.. 共産黨 멸망... (5) 송도 07.05  1469  1  0
301   中 권력핵심부에 이상기류ㅋㅋㅋ  빈민공화국 09.07  1925  5  65
300   中 기업구매단 美 사러갔다  휘총통 04.28  1668  3  33
299   中 길가던 시민, 경찰이 쏜 총에 맞아 사망 (2) ^^ 12.06  1356  0  33
298   中 네티즌 "북한 문제는 우리 일, 한국은 신경꺼라" (C... (4) 퇴마사 09.16  1335  0  32
297   中 네티즌 반발 "위구르 폭동, 왜 언제나 우리가 나쁜... (5) 베이징팍 07.11  1344  0  53
296   中 네티즌..."올림픽, 얼마나 많은 사람 속였는가?" (1) 박무 07.20  1363  1  49
295   中 네티즌"일본인이 허약체질"에 일본 2채널러들 발끈 (2) 흠... 01.31  1775  8  41
294   中 네티즌도 ‘노 前 대통령 서거’ 애도 물결 (4) 심비디움 05.26  1360  8  39
293   中 네티즌들, "예수도 한국인이라고?!" (CN) (14) 한 숨 10.26  1913  5  24
292   中 네티즌이 뽑은 올해 한국드라마는 '커피프린스1호점'  칠드기 12.31  1378  1  56
291   中 농민공들 의회 진출 시작 (1) 농민 11.22  1412  0  25
290   中 누리꾼들 "경제대국 이전에 일단 먹고 살게 해달라" (3) 친구 08.11  1397  1  81
289   中 대지진 한국서 1년 전 예측 (5) 쿠키 05.24  1369  3  40
288   中 대지진에 글로벌기업 중 삼성 최대 기부  블로거 05.17  1367  3  31
287   中 대학생, ‘성적불만’에 교직원 칼로 찔러 ㅋㅋㅋ (10) 콩두알 02.19  1334  3  32
286   中 동북지방 北여성 인신매매 성행??? (35) 접경지대 02.04  1426  4  41
285   中 룽징서 무장한 北 탈영병 검거 (2) 싸가지 07.12  1340  0  35
284   中 멸종 호랑이 사진은 가짜 (2) 북경 11.19  1547  1  22
283   中 미술계 거장 주경기장 설계한것 후회? (1) 지나킬러 08.15  1355  4  34
282   中 미스코리아 '이지선' 집중보도, “미스차이나도 배... (19) Ø1뿐Ø1 06.17  1899  1  34
281   中 버스서 흉기 찔린 승객 '나몰라라 (4) 파도마실 07.06  1408  3  33
280   中 병력 1800명, 탕자산 호수 도착…제방 폭파 준비  뉴시스 05.26  1381  3  60
279   中 병원, 무연고자 시신 공사장에 버려  빈민공화국 06.26  1392  3  43
278   中 붕괴 외쳤던 소로스, 금 팔고 차이나·이머징 ETF ... (22) 두만강 11.15  1622  0  0
<<<1531153215331534153515361537153815391540>>>Pages 1545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전 세계는 중공 간첩...]
어찌 보면 중공 이라는 독재 국가...
 대무신...님이[한국직구 금지]
중공에서는 기업들이 망하지 않...
 朴京範님이[자살한 31살 직장인]
직장인이 일인자영업보다 잘버는건 ...
 대무신...님이[자살한 20대 버스기...]
중공에서 얼마나 살기가 힘들면 번질...
 곤드레님이[자살한 20대 버스기...]
관둬도 저런 아덜이 한국에 널려있...
 대무신...님이[한국근친결혼 근황]
꼭 마치 짓어 낸 얘기 같구만 중국...


최근 칼럼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