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자유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황화문명 vs 홍산문화(5)
13일의 금요일    조회 3,026    2011.10.1613일의 금요일님의 다른 글      
황화문명은  하남성의 9000~10000년전의 배리강(裴李崗)신석기문화에서  시작되고 4000년쯤에 드디여 국가형태의 문명이 탄생한다. 즉 하조 과거 유적문물발굴의 결핍과 일부 사서상의 모순(하조의 기록에는 전국시절의 문화가 많이 드러남)에 의하여 부정되고 전설로 취급되였으나
현재는 하남성 이리두유적지 시간상 위치상 하조와 가장 근접한 유적지가 출토됨에 따라 이미 위기백과에서도 하조의 실재는 인정할 정도다 . 그후의 3600년전의 상조는 하조보다 더욱 확실한 중국이 세계인류고대문명발상지로 인정받는 유력한 근거의 하나일 정도로 황화문명이 배출한 고대문명의 최절정임을 부정할수없다.

반면에 일부무지한 인간들이 추종하는 홍산문화를 살펴보자
이름부터 이상하지 않는가 황화문명 홍산문화?
바로 황화문명에서 문자 청동기 궁전 도시 감옥 하수구 군대 즉 인류문명이 탄생했기에 문명이라고 할 자격이 있는것이다.또한 황화문명은 기타 고대문명과는 달리 중도에서 멸종하지 않고 하상주-춘추전국-진-한...... 등등등을 게승하는 중화문명이 탄생한것이다.

반면에 홍산문화를 살펴보자

홍산문화는 8000년전의 내몽골의 흥릉와興隆洼문화에서 기원하여 이들은 농업을 주로 한 문화로 룡등을 본떠 만든 비취등의 구슬로부터 현재 중국에 연결되는 문화나 종교의 존재도 볼 수 있다.이들의 주요 유적은 주로 비취 옥 그리고 돌로 만든 농기구가 주로이며  후반기에 들어서서는 청동기에 가까운 환도도 발견되고 있다.
하지만 유감인것은 홍산문화에서 결코  국가형태의 문명이 발생하지 않았으며 더우기 도시형태의 대규모유적도 없다는점이고 문자기록도 없다. 전세계에서 일치하게 승인하는 문명의 시작과는 거리가 한참 먼 말그대로 문화 즉 문화이고 문명이 아닌것이다.

그래서 황화와 홍산을 비교해보면
신석기시작의 시간도 황화문명이 더욱 오라고 10000년전의 배리강
더욱 중요한것은 황화문명은 4000~3600년전에 전세계에서 모두 인정하는 국가형태의 문명체 하와 상나라가 탄생했지만 홍산의 경우는 그 시작점도 8000년전이고 황화문명보다 2000년이나 늦으며
더우기 문명형태의 국가가 출현하지 않았다는점에서  조금도 의심할여지도 없는 황화문명의 압승이다.

인류4대문명발상지에  황화문명이 포함되는것 다 그런 이유가 있는것이다.

더불어 인류문명은 6000~6500년부터 최초로 인류문명의 시작점되는 메소포타미아문명
5500~5000년전부터 국가형태의 문명이 시작되는 이집트문명  4500~5000년전부터 시작되는 인더스문명 그리고 3600~4000년전부터 문명이 발생하는 황화문명  4500년부터 시작된다고 볼수 있는 그리스(희랍)문명등등이 있다.

물론 신석기 중석기 구석기 시절의 상기의 여러문명보다 더욱 오란 석기문화는 엄청많고 수만년 수십만년 수백만년 심지어 수천만년으로 추정되는 인류의 시조의 화석들도 엄청 발굴된다.

하지만 7살어린이를 모셔다가  동굴속의 고인류의 뼈 그들이 사용했던 돌로 만든 도구 그리고 불로 집힌 흔적 짐승뼈 등을 보여주면서  얼마나 회황찬란한 문명이냐 ? 이러면 어린애가 피씩 할것이다.

반면에 회황찬란한 웅장한 고대도시 성벽 궁전 유적 위풍당당한 고대석고상 정교한 청동기 철로 만든 제품  숙연한 느낌이 드는 상형 설형문자 (고대문자)등을 보여주면  7살 어린이도 이걸 보고 와 하고 탄성지를것이다.

이것이 바로 문화와 문명의 차이인것이다.

1143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첫째,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째, 발제글과 댓글을 통해 특정 누리꾼을 욕설ㆍ인신공격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 등을 하면서 '비난ㆍ비판할 때. 셋째,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째,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3.10.03
  오늘의 토론

   짜증나는 진상들
곤드레

   중국사투리
곤드레

   사실 중국은 글로벌 국가
곤드레
  한 주간 토론 > 더보기

   서양에서의 아시아의 이미지
곤드레

   중국인의 원정살인 또 일어났다
朴京範

   내가 비록 국가주의는 아니지만
곤드레

   절망속의 한줄기 빛
곤드레

   인생 망했지만 즐거운 이유
곤드레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373   서울에서 내기풀을 발견 (21) 2학년 08.19  3407  0  0
372   범인과 범죄용의자 (45) 2학년 08.19  1934  0  0
371   한국인은 중국의 조선-족에 어떤 이미지입니까? (3) 2채널게시판 01.28  1355  0  9
370   일본인들의 열등감 대폭발 축제의 현장. (1) 2채널 01.27  1670  0  22
369   여기서 제일 불쌍한 놈 둘 (3) 2불출 친구 07.05  1321  0  15
368   간도영유권 (6) 2불출 09.28  1388  0  21
367   재일동포들의 고민과 사법제도 (17) 2불출 08.26  1322  0  12
366   상류사회 진출과 정체성 (11) 2불출 08.26  1328  0  19
365   상시기 동무 왔던김에 한가지만 더 토론하고 갑시다. (24) 2불출 07.13  1332  0  11
364   상시기가 조금 성급한것 같다. (14) 2불출 07.13  1489  0  11
363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 (26) 2불출 05.31  1317  0  10
362   연통과 연보 존재가치가 있는가? (17) 2불출 02.22  1331  0  21
361   여기는 인격미완성자들의 놀이터 (16) 2불출 02.16  1331  0  17
360   남북도치문제 내가 한마디 해도 될가? (28) 2불출 02.16  1364  0  28
359   여기오는 한국인들에 대한 조사에 참여해주시면 감사하겠... (8) 2불출 02.14  1324  1  31
358   한국은 통일의 주최로 되는 철학과 힘이 없다. (26) 2불출 02.09  1322  0  21
357   남북통일과 철학 (27) 2불출 02.07  1327  0  18
356   아가들 아직도 격돌이구나 (9) 2불출 10.27  1324  0  27
355   성룡아, 장가는 가야제? (9) 2불출 09.17  1334  0  27
354   이놈들이 인사없네 (10) 2불출 09.06  1335  0  24
353   아그들은 잘 있었냐? (8) 2불출 09.05  1323  0  15
352   철학이 없는 민족 (24) 2불출 08.26  1323  0  19
351   살빠졌다. (10) 2불출 08.21  1327  0  25
350   민족, 국가, 이념을 떠난 새로운 철학을 요구한다. (12) 2불출 08.18  1469  0  13
349   우리도 인젠 한국인들을 도와주어야 되지 않나? (20) 2불출 08.01  1339  0  19
348   유람지 추천이나 좀 (20) 2불출 07.22  1313  0  16
347   추락하는 한국경제 폭풍전야 조선족사회 (61) 2불출 07.11  1798  1  11
346   도배 (6) 2불출 05.28  1321  0  22
345   아까운 사람들 (12) 2불출 05.28  1308  0  15
344   계획없이 무작정 떠나는 여행 (11) 2불출 05.28  1320  0  15
343   지진재해지역의 현실 (11) 2불출 05.23  1334  0  16
342   탄징의 죽음에 대한 나의 추측 견해 (73) 2불출 04.17  2045  0  32
<<<1531153215331534153515361537153815391540>>>Pages 1542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한국식 면접]
GS주유소 알바를 하는 늠이 한국 ...
 대무신...님이[한국아덜 인재관리 안...]
GS 주유소 알바 하는 늠 답게 너...
 대무신...님이[대국과 소국의 차이]
너무 신경을 안 쓰는 나머지 장기 ...
 대무신...님이[한국아덜 인재관리 안...]
놀고 목는 늠 하고 열심히 일하는 ...
 곤드레님이[대국과 소국의 차이]
한국아덜 방송도 항상 세계최대, 세...
 朴京範님이[짜증나는 진상들]
안됩니다라고 했다고? 安됩니다의...


최근 칼럼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