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기획연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최황규의 한국이야기 - 애국가 愛國歌
기사 입력 2013-05-20 14:55:01  

나라 마다 國歌가 있다. 국민의 마음을 하나로 통일시키고 애국심과 국가에 대한 충성과 헌신의 정신을 불어넣기 위해 나라마다 국가를 만들어 부른다. 대표적인 것이 올림픽 경기에서 우승한 선수들에게 메달을 걸어줄 때 국기를 게양하고 국가를 부른다. 국가의 상징적 의미를 잘 보여주는 장면이다. 중국 국가는 의용군행진곡(義勇軍進行曲)으로 1935년에 티엔한(田漢)이 작사하고, 니에얼(聂耳)이 작곡하여 탄생하였다.

한국의 국가는 애국가(愛國歌)다. 오늘날 불리고 있는 애국가의 가사는 외세의 침략으로 나라가 위기에 처해 있던 1907년을 전후하여 조국애와 충성심 그리고 자주의식을 북돋우기 위하여 만든 것으로 보이며 그 후 여러 선각자의 손을 거쳐 오늘날과 같은 내용을 담게 되었다. 가사에 붙여진 곡조는 스코틀랜드 민요였으나 안익태(安益泰, 사진) 선생이 애국가에 남의 나라 곡을 붙여 부르는 것을 안타깝게 여겨 1935년에 작곡하였다.

대한민국 임시정부는 이 곡을 애국가로 채택해 사용했고 1948년 대한민국 정부가 수립된 이후 정부의 공식 행사에 사용되고 학교의 교과서에도 실리면서 전국적으로 애창되기 시작하였다. 그후 해외에서도 이 애국가가 널리 전파되어 실질적인 국가(國歌)로 자리잡게 되었다.

한 세기 이상의 세월동안 슬플 때나 기쁠 때나 우리 겨레와 운명을 같이해온 애국가를 부를 때마다 우리는 선조들의 나라 사랑정신을 새롭게 되새겨야 하는 것이 우리들의 사명이며 더 나아가 후손된 도리라는 것을 알아야 한다.

애국가의 가사는 현재까지 작사미상으로 남아있다.  2절의 '남산'은 앞산을, '바람서리'는 '바람소리'가 아니라 '풍상(風箱)'을, 3절의 공활(空豁)은 가을 하늘이 구름 한 점 없이 넓고 파랗게 물들어 있다라는 의미다.    
                                                                                          
정리=최황규 본지 편집고문(서울중국인교회 목사)  02)865-3163

每一个国家都有国歌,为了把国民心团结到一起,激发爱国心和忠诚心,献身精神,个个国家作成国歌来唱,在奥林匹克运动会上给优胜选手发奖牌时升国旗,唱国歌。是反映国家象征意义的场面。中国国歌是义勇军进行曲,1935年由田汉作词,聂耳作曲而诞生的。

韩国的国歌是‘爱国歌’,爱国歌的歌词是因外势侵略,国家正处于危机的1907年,为了激发祖国爱和忠诚心,还有自主意识而做成的,后来经过几回先觉者的修改,做成如今的歌词内容,当初爱国歌的曲子是苏格兰的民谣,后来‘安益泰’先生痛惜国歌歌曲用别的国家的曲子,1935年现做

大韩民国临时政府就把此曲子采纳为爱国歌使用,1948年,大韩民国政府成立以后使用于公式场合,也记载于学校的课本上,全国就开始唱着爱国歌。随后还传播到海外,爱国歌成为实质性的国歌。

经过一个多世纪的岁月中,不管是喜是悲都唱着跟我民族共苦共难的爱国歌,重新回想祖先的爱国精神,是我们的使命,更是我们做后代的道理。

第2节中‘南山’是指前面的山,‘바람서리'不是‘风声’而是指‘风箱’,第3节中‘空豁’是指秋天的天空无一朵云彩,宽广而蓝蓝的一片天。


동포세계신문(友好网報) 제291호 2013년 5월 10일 발행



 "한국 나간 부모 돈 벌이에만 몰두 …방치된 아이는 한글교육 마저 외면해"
길림시세종한글학교 한직능 대표 <신동아>에 조선족 교육실태 기고

중국 길림시에서 한글학교를 운영하고 있는 길림시세종한글학교 ...
  2013.07.03
 100여년을 울린 세기의 기차소리…
울라지보스또크에서 셋째날 바람이 부는 굳은 날씨건만 설레이는 우리들의 마음만은 자제할수 없었다.우리 일행은 우선 울라지보스또크기차역 건너편에 있는 레닌...  2013.06.25
 살기좋은 일품동네로 귀향자 모여든다
(흑룡강신문=하얼빈 2013-06-19)림구현 룡조진 민주촌에서는 정부의 혜농정책을 활용하는 한편 촌민들의 힘과 자금을 모아 마을건설을 부단히 추진, 살기좋...  2013.06.20
 늪마을, “어미지향”의 향기 물씬
“동방의 첫 마을”로 불리우는 국가급풍경구 방천, 이곳으로 드나들 때마다 꼭 들려 “어미지향”의 참맛을 느껴야 할 곳이 있다. 바로 경신이다. 이번 취재마을...  2013.05.24
 최황규의 한국이야기 - 애국가 愛國歌
나라 마다 國歌가 있다. 국민의 마음을 하나로 통일시키고 애국심과 국가에 대한 충성과 헌신의 정신을 불어넣기 위해 나라마다 국가를 만들어 부른다. 대표적인 ...  2013.05.20
 석양이 물드는 경상도마을
길림성 안도현 명월진 신툰촌은 민족특색이 짙은 순 조선족이 살고있는 “경상도마을”이다.

민속춤으로 한때 연변에서 이름을 떨쳤던 이 촌...
  2013.05.14
 연길 천년송마을 땅두릅산지로 변신
천년송이 유명한 관광촌 연길시 소영진 하룡촌이 땅두릅산지로 부상하고있다.

이 촌의 소해립(苏海立)씨는 요즘 신바람이 났다.7년간 ...
  2013.04.26
 불굴의 혁명투사 김산과 그의 《아리랑》
계렬기획보도 《중국조선족 백년 백인》(2)
▲ 1930년의 김산, 국민당경찰에 체...  2013.03.25
 우리 마을 우리가 지킨다
선풍촌 김일선, 방철기씨 튼튼한 마을지킴이로

본사소식 지난 세기 70년대 초중반, 심양시는 북부와 서부의 황무지와 한전을 수전으로 개간...
  2013.03.12
 천년송이 품은 새 천년의 꿈
연길시 소영진 하룡촌에 도착하자마자 기자는 박창수촌장(57세)의 안내로 천년로송 세그루가 서있는 마을동쪽 산자락으로 톺아올랐다. 등산로의 계단은 반들반들...  2013.02.23
  
12345678910>>>Pages 41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