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칼럼기고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볼록렌즈의 삶을 살자
기사 입력 2017-05-26 18:30:45  

위대한 업적을 남긴 사람들의 삶에는 한가지 공통점이 있다. 바로 강한 집중력을 가졌다는 거다. 마치 레이저 불빛처럼 한가지 목표를 향해 달려간다. 그들은 목표를 이루기전까지 단 한치의 곁눈질도 하지 않는다. 에디슨은 "일어나 잘 때까지 모든 생각을 한가지 목표에만 집중하라. 하루에 16시간 한가지 목표에 집중하라."고 했다.

"한가지 일에 집중하라, 여기저기 기웃거리는 것은 아무것도 안하느니만 못하다" 이는 이것저것 집적거리다 한가지도 못하고 마는 사람들에게 하는 말인 듯하다. 볼록렌즈가 햇빛을 모아 검은 종이를 태우듯 한곳에 전심하면 그곳에서 기적이 일어난다. 성공한 사람들의 공통점은 한가지 일에 전심한 것이다. 한곳에 자신의 전부를 쏟을 때 무엇인가를 성취할 수 있다.

아인슈타인이 위대한 물리학자가 된 것은 평생 물리학만 공부하고 연구했기 때문이다. 일본에 '센몬빠가(专门马鹿)' 란 말이 있다. 우리 말로 '전문바보' 라는 뜻인데, 이는 한 분야에 바보스럽게 몰입하는 사람을 가리킨다. "다른 것은 몰라도 된다. 다른 것은 못 해도 된다. 하나만 잘하면 그것이 최고다. 한 분야의 1인자가 최후의 1인자다." 이것인즉 '센몬빠가'에 숨어있는 정신이다.

'하버드 새벽 4시반'에 매우 흥미로운 대목이 있다. 참새만한 크기의 작은 새가 풀밭에서 먹이를 찾고 있을 때였다. 갑자기 수풀속에서 뱀이 나타나더니 새를 한입에 집어삼킬듯 덤벼들었다. 위험을 느낀 새는 재빨리 움직였지만 멀리 날아가지 않고 뱀의 머리를 사정없이 쫏기 시작했다. 워낙 작은 새였기 때문에 뱀이 치명상을 입을 정도는 아니였고 공격받은 뱀도 슬슬 반격하기 시작했다. 새는 뱀의 공격을 피하면서 계속 부리로 뱀의 머리를 쪼았는데 처음부터 끝까지 같은 부위만을 쪼았다. 그렇게 백번넘게 쪼아댄 결과, 뱀은 결국 수풀속으로 사라져 두번 다시 나타나지 않았다. 힘으로도 덩치로도 한참 밀리는 작은 새가 어떻게 무시무시한 뱀을 물리칠 수 있었을가? 그것은 새의 공격법이 적중했기 때문이다. 새는 뱀의 머리중에서도 한군데를 골라 모든 힘을 그곳에 집중해서 끊임없이 쪼아댔다. 그 결과 목숨을 구할 수 있었다.

자신의 모든 시간과 삶을 통째로 걸고 곁눈 팔지 않는 힘. 그것이 우리 생활의 수많은 달인을 만들었다. 달인은 수십년간 한 분야에 종사하며 부단한 열정과 노력을 기울인데서 생겼다. 특기를 기르는데 있어서는 우물을 파도 한 우물을 파는 식으로, 한가지 것을 붙들고 늘어져서, 뛰어난 한가지 솜씨를 보이는 것이 지혜로운 일이라 하겠다. 누구나 한가지만 잘하면 천재가 될 수 있다. 각자 자기가 가장 잘하는 것을 즐기면서 계속하면 많은 성취를 거둘 수 있다.

25살의 영국 청년 대니 매커스킬은 4살 때부터 자전거를 타기 시작했다. 걷는 것보다 자전거를 더 많이 타며 자랐던 대니는 금세 자전거로 나무를 타거나, 철제 울타리 위를 달리는 등의 묘기를 아주 익숙하게 할 수 있게 되었다. 성인이 되서도 시간이 날 때마다 거리에서 자전거로 묘기를 부렸다. 그의 친구가 대니의 묘기 영상을 인터넷에 올리자 한달도 안돼 500만건이 넘는 조회 수를 기록하며 순식간에 '자전거명인'으로 유명세를 탄 대니에게 각종 CF와 영화, 방송출연 등의 요청이 쇄도하기 시작했다.

많은 사람들이 실패한 이유는 능력이나 시간이 부족해서가 아니라 자신의 열정을 집중할 수 있는 하나의 뚜렷한 목표가 없기 때문이다. 큰 성공을 거둘 수 있을 정도의 힘과 시간이 이곳저곳에 분산되고 목표가 계속 바뀌어 결국 아무것도 이루지 못한 것이다.

어느 현자가 이런 말을 했다. "성공은 얼마만큼 많은 일을 하느냐에 달린 것이 아니라 얼마만큼 집중해서 일을 하느냐에 달렸다." 동시에 여러가지 일을 할 수 있는 사람은 드물다. 항상 한가지 일을 해결해야 할 때에는 그 일에만 전념해야 한다. 지금 이 순간 집중해야 할 대상은 오직 하나다. 우리 인생은 한가지만 잘해도 성공적인 삶이라 할 수 있다.



최장춘
흑룡강신문 2017-05-23


베스트 검정개 도투 숭 하라!
‘검정개 도투 숭’이란 속담은 ‘검은 개 돼지 흉’이란 사투리적 표현인데  피비판자가 비판에서 모면하기 위해 비판자의 비판을 되받아치는 ‘진공형 방어무기’로 널리 쓰이고 있다.역반응 심리를 반영하는 이 관념이 아직도 민간이나 사회에 뿌리가 상당히 깊다는 맥락에서 보면 그가 사람들의 의식 속에 이미 합리한 도덕률이 되는 듯 하다.실생활에서 누가 나를 비평할 때 ‘너 그 주제에 남을 왈가불가할 체면이 되냐!’고 일격을 가하면 상대방은 곧바로 ‘서...더보기2017.09.14

 검정개 도투 숭 하라!
‘검정개 도투 숭’이란 속담은 ‘검은 개 돼지 흉’이란 사투리적 표현인데  피비판자가 비판에서 모면하기 위해 비판자의 비판을 되받아치는 ‘...  2017.09.14
 우리 전통음악의 봄날은 다시 오는가
신생 단체인 연변조선족전통음악연구회는 작년 말에 설립되어 연변의 전통음악을 부흥시키겠다는 일념 아래 한달에 한번씩 전통음악을 대중에게 공연하여 대중의 관...  2017.09.14
 자녀교육, 자기성찰이 우선
새 학기의 시작과 함께 이리저리 과외공부로 내몰리는 아이들이 적지 않다.

방학에 체험학습이요, 가족려행이요 홀가분하게 다녀온 아이들은 ...
  2017.09.14
 조선족 인재의 희귀성
사막과 계곡에서 음료수 한병의 가치는 천양지차 이상이다.계곡에서는 물의 실존량이 크고 체내 수분의 소모가 적기에 수요가 적고 값도 싸며 지어는 무상으로 취...  2017.09.09
 이중언어는 지능화시대의 부스터(助推器)
인공위성이 예정한 궤도에 진입하려면 시동하는 바로 그 시각에 초강력 추진력을 수요하는데 그 장치가 부스터(助推器)이다. 조선족이 변혁과 빈곤의 소용돌이 속...  2017.09.09
 '현금없는 사회', 과연 편리하기만 할까?
카드나 모바일결제와 같은 이동결제수단이 오늘날 우리들의 소비패턴을 완전히 바꿔버렸다. 우리는 현재 의식주 모든 소비가 모바일 하나로 결제가능한 이른바 '현...  2017.08.30
 가짜는 단거리 경주 진짜는 마라톤 경주
한국과 일본 야구장에서 40여년간 지휘봉을 잡았던 김성근 야구감독이 사람들의 오해와 비난으로 12번이나 해임당했었다. 많은 사람들이 그에게 “왜 해명을 하...  2017.08.30
 고향의 새 전설 엮을 때가 왔다
그 누구나 큰 떡을 먹고 싶은 욕심이 있다. 시골의 외할머니가 만든 감자지짐은 작고 볼모양이 없어 젊은이들은 대도시의 우유와 빵을 선호한 채 고향을 등지고 ...  2017.08.30
 생일파티의 곤혹
연변사람들 술판이 많기로 평판이 나있는 실정이지만 그 와중에도 생일파티는 주변에 소문이 자자하다. 어린애든 성인이든 생일을 서로 다투어 쇠는데 일가친척에 ...  2017.08.30
 조선족녀성연구의 현황과 과제
중국조선족은 19세기 후반부터 조선반도에서 중국으로 이주하여, 1990년대 이전까지는 이동이 거의 없이 동북지역에서 생활하며 중국의 “소수민족”-조선족으...  2017.08.21
  
12345678910>>>Pages 219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자게 실시간댓글
 동지님이[그 때 그시절- 중공 ...]
벼멸구동문 마늘일을 끝맞이고 요즘...
 동지님이[汽车改...]
무명소절씨가 차에대해 인식이 깊구...
 두만강님이[그 때 그시절- 중공 ...]
몔구동무 개석동무가 통치했으면.......
 무적함...님이[그 때 그시절- 중공 ...]
똥멸구 그건 똥같은 소리다. 장개...
 벼멸구님이[그 때 그시절- 중공 ...]
있재요...장개석이 중국 통치했으...
 벼멸구님이[그 때 그시절- 중공 ...]
만강동무도 저때 대만으로 튀었으면 ...


최근 칼럼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