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칼럼기고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베스트 세배돈에 대한 단상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올해 설은 왕년에 비해 비교적 조용하고 차분하게 지나갔다. 폭죽소리도 요란하지 않았고 거리도 한산하다. 그래도 식지 않는 한가지가 있으니 바로 ‘세배돈’이다 머리 자르러 미용원에 갔더니 미용사가 하는 말이 장모님이 애들한테 세배돈을 얼마 받았냐고 일일이 물어보더란다. 친척 한분이 200원을 주었다고 하니 그것 밖에 안주더냐고 애 앞에서 흉을 보는데 정말 보기 좋지 않더라고 했다. 평균 월급이 3, 4천원인 작은 도시에서 세배돈 200원은 결코 적은 액수가 아니건만...더보기2021.02.23

 세배돈에 대한 단상
올해 설은 왕년에 비해 비교적 조용하고 차분하게 지나갔다. 폭죽소리도 요란하지 않았고 거리도 한산하다. 그래도 식지 않는 한가지가 있으니 바로 ‘세배돈’이...  2021.02.23
 코로나사태 후 다중언어 문화가치 급향상
지난해초부터 기승을 부리던 코로나가 국내에서 막바지인가 싶더니 겨울을 맞아 다시 고개를 쳐들고 있다. 아직도 타국에선 그 기세가 수그러들지 않고 일파만파...  2021.02.23
 인생과 노력
연변대학에서 본과를 다니고 한국 류학에서 석, 박사 학위를 따낸 조선족 김룡이 상해시 2020년 직함평의에서 택배업종 첫 고급직함을 따내 요즘 국내 언론의 ...  2021.02.23
 마음가짐은 젊음의 활력소
언젠가 뻐스 안에서 생긴 일이다. 정류소에서 오른 아주머니 한 분이 로인전용카드를 긁고 나서 안쪽에 막 들어가려던 찰나 운전사의 제지를 받았다. 잠간 신분...  2021.02.23
 넘버원이 아닌 온리원을 꿈 꾸라
온리원이라는 말이 대세이다. 중한 수교 이후 넘버원이라는 말이 오래동안 류행되더니 요즘은 온리원 쪽으로 돌아졌다. 둘 다 영어의 한국식 표기인데 대충 그 뜻...  2021.02.23
 전기차는 신기건을 이끄는 동력
근간 신기건(신형기초시설)행렬에 전기차가 열띤 용어로 급부상했다. 기존의 자동차와 달리 록색, 저탄소, 지속발전의 의미를 앞세운 새로운 에너지차가 신기건...  2021.01.18
 "소의 해"의 길운을 바라며
삶과 문화 기원 2020년, 살아온 것이 아닌 살아내야 했던 잊지 못할 한해였다. 이제 우리는 그 2020년과 영원한 작별을 했다. 2020년은 아마도 전세계인...  2021.01.18
 왜 우리는 병 보이러 대도시로 떠나야만 하는가
우리는 주위에서 큰병에 걸려 북경, 상해, 한국, 일본에서 치료받았다는 얘기를 종종 듣게 된다. 고향에서라면 인맥도 있고 환자의 간호도 여러 사람이 부담할...  2021.01.18
 자률과 규제
인간은 자률적인 존재이다. 인간성을 선한 것으로 본 성선설자들은 대부분 이렇게 본다. 맹자가 집안 어른을 사랑하는 데로부터 자연스럽게 다른 집 어른을 사랑...  2021.01.18
 우수사원이 되는 것도 창업
올해초 느닷없이 들이닥친 코로나사태가 우리 나라에서는 진정되고 있으나 세계적 팬데믹(대류행)은 거침없이 지속되고 있다. 인간세상에 헤아릴 수 없는 재난을 ...  2021.01.18
  
12345678910>>>Pages 245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자게 실시간댓글
 무적함...님이[밴 플리트 장군의 한...]
불도제을이용해서 파로호에 수장했다...
 알짬님이[밴 플리트 장군의 한...]
한국에서 육군본부를 포방부라고 부...
 알짬님이[밴 플리트 장군의 한...]
전쟁통에 무슨 대형 장비를 동원해 ...
 무적함...님이[밴 플리트 장군의 한...]
그때그사실을 알게되 중국인들은 한...
 무적함...님이[밴 플리트 장군의 한...]
그후 중국일부 학자? 들이 2018년...
 무적함...님이[밴 플리트 장군의 한...]
중국에서 파로호전이란걸 알게되 시...


최근 칼럼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