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일대일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온달보시요(2)
두루미    조회 3,318    2009.01.12두루미님의 다른 글      
여느대 처럼 당신은 항상   대화를 끝낸글에 리플을 잘 달아놓더군,,,,그게 님의 착각이 되는것 같아서 그냥 둘려다   한마디 걸쳐보지요.

아래는 온달님의 리플입니다.
------------------
온달
좀 늦었슴!
---------

두루미말!!

두루미가 남의 약점을 캐기위헤 3개월을 헤맸다.
그것을 온달이 밝혔다 이러니 왜곡이란것이지요...ㅋㅋㅋ
--------------

두루미가 남의 약점을 캐기위해 3개월 헤멨다는 두루미가 했다.
그것을 인용하여 온달이 말하면 잘못이다.

이유은 온달이 밝혔다가 아니다. 이러니 왜곡??????

두루미님! 말이 되는건지요!


다 떠나서
두루미님!
남의 약점을 3개월 조사하거나 밤샘하며 잡는 행위를한 사람은
야비한 몸, 치사한 놈이라는 소리를 듣습니다.


강도질 사람(두루미)을 경찰에 신고하니
강도신고 하는것(온달)은 고자질하는 것이니 나쁜 사람이라고 하는것 같습니다.

2009.01.12

온달
그리고

맨날 애기하던..
온달 약점캐기 3개월 조사보고서가 다 되었다고 한지가 몇개월 지난 것 같은데..

온달은 보고서가 보고 잡습니다. ㅋㅋ
어찌 되었는지요? ㅋㅋ

----------------------------------

이  리플중 이런말이 있군요,....

"""""꼭
강도질 사람(두루미)을 경찰에 신고하니
강도신고 하는것(온달)은 고자질하는 것이니 나쁜 사람이라고 하는것 같습니다.
""""""""""""""


정말 맞는 말이군요....이말을 가지고 설명해봅시다  

여기서   강도질 한사람은 죽일놈이고 고자질한사람(신고한 사람)은   나쁜 사람이 아니다라는게  온달님의 주장 맞습니까?ㅋㅋㅋ

온달 당신은 이정도로   머리가 나븐 사람입니다..

이러면 당신의 잘못과 거짓이   숨겨지리라 생각하는게 머리나쁘지요..

무슨 말인가 하면   먼저 두루미의 위선과 가식을 밝히겠다 하면서   연보 식구들 모두와서 보세요  라는 이름으로 글을 올린건 바로 온달 당신입니다...다시말해 강도질 한건 당신이라는것이지요....

그리고 그에 대해서 두루미가   언제부터 당신이   두루미에게 벼루고 있음을 알았는지  그리고 지난글들로 당신의 잘못된 행적을  찾았다 했지요,,,과연 어던인간인지  어던 말이 이율배반인지...그리고    당신은 두루미의 가식을 밝히고 두루미는 당신의 가식을 밝힌다 그랬지요....

다시말해 당신이 강도질 했고,,,,두루미가는  연보논객들 앞에   신고 햇습니다....무엇이 당신의 가식과 위선인지 당신이 어떤 사람인지  .....왜   거짓입니까?

두루미가 가만 있는 당신을 찌르고 당신의 약점을 까발리겠다 외쳤습니까?
먼저 인신공격을 하며  다 까발리겠다 고함지른건 당신이였지요....
거짓이면 말씀하세요   증거충분하니,,,,ㅋㅋㅋ

당신말대로   두달전  일입니다...

이게 당신의 한계입니다  뭔말이든지 해놓고 본전 못뽑는 당신의 수준을 이제는 아시렵니까???

이말도 이제 한두번 더하면   100번입니다..

강도는 님이 맞습니다...강도 온달님.


21265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하나,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 발제글과 댓글 내용을 무시한 채 글쓴이에 대한 욕설ㆍ인신공격ㆍ조롱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할 때. 셋,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3.03.22
  오늘의 사는 이야기
  한 주간 이야기 > 더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590   유리왕, 松后(송후)는 죽지도 않았는데, 왜 죽었다고 했을까요?...  라디오 01.14  3270  22  262
589   “규원사화” 진본은 국립중앙도서관에 있습니다  대조영 12.31  4549  22  305
588   전대두 스토킹 집단의 습성 (11) 해모수 12.30  4000  22  212
587   무위님께- 콩이니 팥이니 (16) 두루미 08.02  2600  21  86
586   통일원과 최성룡  가리마 04.26  2761  21  177
585   타인정보유출을 하는 사람의 유형! (11) 온달 12.11  3210  21  196
584   해모수 증거 내나바 (1) 기쁘오 02.10  3033  21  239
583   해모수 너의 그 력사선생데려오라 (5) 기쁘오 02.11  3150  21  249
582   백범 김구선생은 테러리스트다!  해모수 02.03  3640  21  268
581   근묵자흑의 대명사 두루미...  최성룡 01.30  3637  21  365
  온달보시요 (2) 두루미 01.12  3318  21  265
579   한민족 조상을 원망하고 비하하지마! (7) 해모수 01.14  3165  21  213
578   이런 쓰레기는 당장 삭제해야 한다. (2) 해모수 01.10  3158  21  192
577   동만에서의 토비숙청 (5) 역사강좌 01.03  3379  21  204
576   한국대졸과 중국고졸... (4) 홍길동 12.29  3897  21  236
575   사무직 열등감의 폭발...ㅎ (29) 홍길동 12.29  3636  21  189
574   가리마 교육-마중물 전법. (13) 두루미 07.13  3608  20  184
573   노배야~~얼른 오라^^  스켈레톤 04.09  3406  20  306
572   서여사님 홍길동님 조선족 고수분들께~~ (3) 논객 03.21  3490  20  223
571   이것도 저것도 모두 스포츠이기 때문에 가능한것  방문취업비자 02.26  3669  20  217
570   길동아.. (16) 유튜브 01.23  3161  20  192
569   조선족 두루미에게... (3) 관찰자 05.28  3595  20  267
568   미련한 것들한테 시간낭비하는 건... (6) 해모수 02.08  3145  20  204
567   동북공정 논쟁에 참여한 분들 수고하셨습니다^^ (31) 해모수 02.08  3259  20  130
566   참이란 자의 헛소리... (14) 최성룡 01.24  3475  20  195
565   일본서기 120년 편차.  라디오 01.14  3649  20  239
564   길동이 보게나... (50) 최성룡 01.14  3345  20  157
563   산해관 넘어 전국해방 전장으로 <2>  역사강좌 01.03  3341  20  191
562   장수 16년, 왕들의 존호를 높이다.  라디오 12.21  3844  20  211
561   J 양반에게...  두루미 09.02  2618  19  106
560   추영감 (6) 청풍낙엽 06.12  2615  19  95
559   홍길동님에게 좀 부탁을 해도 되겠는지? (26) 스켈레톤 05.11  3429  19  170
12345678910>>>Pages 23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탄핵의 배후]
중공 천안문 성루에서 중공군 사열...
 대무신...님이[블랙 핑크에 열광하...]
걸그룹 트와이스 맴버 대만 출신 쯔...
 대무신...님이[중공의 아들 딸들아,...]
중공은 공산 사회주의 체제 고수와 ...
 곤드레님이[중공의 아들 딸들아,...]
말이 선진국이지 다른 곳에서 다 소...
 알짬님이[중공의 아들 딸들아,...]
한국은 선진국이고, 코로나와 우러 ...
 알짬님이[중공의 아들 딸들아,...]
무식한 것들. 중공은 7%를 성장...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