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사회경제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자식 가진 세상 부모마음 다 같지요"
기사 입력 2014-04-29 06:21:35  

재한동포총련합회 김숙자회장(가운데)

《안산분향소》에 재한조선족 행렬 이어져

《숙연한 슬픔의 행렬》은 끝없는 인산인해로 계속 이어진다. 4월 26일 오전 11시, 한국 경기 안산 올림픽기념관 합동분향소는 진도 《세월》호 침몰사고 희생자들을 애도하는 조문객들로 눈물바다가 되였다. 분향소가 차려진지 사흘째인 이날 전국 방방곡곡에서 온 조문객은 현재까지 총 6만명을 넘어섰다.

재한 조선족단체와 개인들의 조문행렬도 요새 계속 이어진다.

이날 재한동포총련합회 120명으로 구성된 조문단이 분향소를 찾았다. 《재한동포》라고 찍힌 유니폼을 공동으로 착용한 정연한 행렬앞에는 휠체어를 잡고 조심스럽게 거니는 김숙자회장이 눈에 띄였다. 달 포전 두다리 관절수술로 입원치료후 출원한지 얼마 안된 상태로 휠체어를 사용해야만 했다. 그와 나란히 김상률사무총장, 그리고 재한동포 금천구 해오름 경로당 이창복회장이 인솔한 40여명 고령의 어르신(그중 15명이 고령할머니) 및 경기 안산, 수원, 성남 지회 등 조선족사회의 지성인들이 차례로 조문단 행렬을 이었다.

이날 경로당의 최고 고령자(83세) 조대원로인은 《이 세상보다 더 귀중한 내 손주, 내 손녀와 같은또래들이 때아닌 불행을 당했으니 부모로서 슬픈 마음 어찌할수 없네요. 애들이 불쌍해 내 평생 도저히 잊지 못하겠네… 누굴 원망하랴만, 그냥 눈물로 살아야 하는 부모님들 정말 안됐네…》라고 하며 락루했다. 재한 동포 천자문협회 회장이며 서화가인 윤상철씨는 《세월호가 저지른 가슴 아픈 이 사연 눈물 없이는 볼수 없다. 자식을 가진 세상의 부모 마음은 다 그러하듯 오늘 분향소에 와보니 정말로 가슴 찢어지는것 같다.》고 슬픈 마음을 토로했다.

재한동포총련합회에서는 이날 고인의 명복을 빌고 고인의 가족을 위로하는 뜻을 담아 분향소에 부의금과 화환을 남겼다.

그야말로 눈물이 없으면 들어갈수가 없는 분향소, 재한조선족들의 위로를 받은 고인의 유족들은 친인의 영정을 바라보며 참았던 눈물을 쏟아내 더더욱 조문식장의 주위를 숙연하게 했다. 끝으로 김숙자회장이 슬픔을 함께 나누고 사망자들을 진심으로 애도하는 의미에서 방명록에 《못다 핀 단원고 꽃봉오리들이여! 삼가 명복을 빕니다.》라는 말을 남겼다.


유경길기자
사진/글 길림신문 2014-04-28



 중한 FTA 협정 체결 후를 상상하며
지난주 한국 농업부 장관이 TV에 출연하여 명년 1월부터 부득이하게 국내 쌀시장을 전면적으로 개방할것이라고 발표하였다. 이것은 관세만 내면 누구나 쌀을 수입...  2014.07.24
 중국돈과 한국돈 직접 맞바꿀수 있다
이번 습근평 중국 국가주석의 한국 방문시 달성한 중요한 성과중의 하나가 중한 량국간 위안화와 원화의 직환에 관한 협정을 체결한 것이다.

그 의...
  2014.07.16
 동포방문사증 추가예약 조기발급 불가
주심양한국총령사관 동포방문사증 추가예약 조기발급 불가

요즘도 한국에 가려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상당액의 수수료를 요구하는 사례가 많은...
  2014.06.27
 한국행 시야비야
한국의 입국정책이 점차적으로 완화되면서 최근년간 한국으로 가는 조선족들이 대폭 늘어나고있다. 불완전한 통계에 따르면 현재 한국에 있는 중국조선족인구는 60...  2014.06.20
 미룰수 없는 시대적과업
오늘 중국조선족 소년아동들은 대개 우리 민족의 4분의 1인 20만명으로 추산할수가 있다. 우리의 아이들은 마땅히 부모들의 따뜻한 사랑속에서 즐거운 나날을 ...  2014.06.05
 장백산 광천수 아세아를 넘어 유럽으로
세계 광천수시장의 명물로 떠오를 전망

공백이나 다름없는 중국 광천수시장을 점유하는것은 천혜의 장백산광천수자원을 갖고있는 우리 연변이 ...
  2014.05.30
 땅문서 확실하게 해둬야
30년전 한 평범한 농민으로부터 땅의 중요성을 남보다 먼저 알아차리고 돈만 있으면 한고랑의 땅이라도 더 소유하면서 명실상부 “지주”가 되고 다시 그 땅을 ...  2014.05.07
 "자식 가진 세상 부모마음 다 같지요"
재한동포총련합회 김숙자회장(가운데)

《안산분향소》에 재한조선족 행렬 이어져

《숙연한 슬픔의 행렬》은 끝...
  2014.04.29
 진달래촌 현상이 주는 계시
봄의 기운이 물씬 풍기는 요즘 화룡시 서성진 진달래민속촌에 가보면 산기슭으로부터 오붓한 마을 전체가 연분홍 진달래꽃 향연에 물들여지며 그야말로 만천홍화(...  2014.04.25
 녀성들 내집에서도 취업의 꿈 이룬다
연길시 진학가두 문경사회구역 최저생활보장호 리향란(45세)씨는 짬이 날때면 집에서 혹은 사회구역에서 민속악세사리와 중국매듭을 만들어 조금이나마 생활에 보...  2014.04.12
  
12345678910>>>Pages 124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