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사회경제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베스트 연길, 2016년 부동산거래량 1만채 돌파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년간 판매실적 지난해 처음으로 1만채 돌파 연길시방산국에 따르면 2016년 연길시 부동산 거래량은 1만 1067채, 처음으로 1만채를 돌파, 지난 동기보다 18% 장성한 실적으로 보였다. 평균 판매가격은 4998원/평방메터, 지난 동기보다 10% 내렸다. 2016년 연길시의 부동산거래수는 2010년의 3641채에 비교해 203% 증가한 셈이다. 그 7년 가운데서 2015년이 2014년에 비교해 1.2% 증가한 외에 기타 년분에는 평균 15% 이상의 장성속도를 보였다. 부동산교역...더보기2017.04.05

 윤석열의 新정부 대중국 정책 주목
지난 9일, 한국에서 제20대 대통령선거가 치러졌다. 10일, 중국 ‘인민일보’의 자매지 ‘환구시보’는 “여론의 예상대로 ‘역대로 가장 예측하기 어려운 결...  2022.03.17
 중고주택시장 왜 얼어붙었을가
근년래 연길시중고주택시장이 겨울추위를 만난듯 얼어붙었다. 광고를 내도 물어보는 사람들조차 없다며 중개소마다 울상이다. 이는 비단 연길뿐만 아닌 전성, 나아...  2022.01.19
 임대주택 건설이 도시 중산층을 살린다
도시 중산층은 부동산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지난 90년대초 연길시에서 진행된 대규모 주택제도 개혁을 계기로 국가의 정규직, 공상업체에 종사한 사람들이 당...  2021.08.12
 ‘연변의 눈물’이 ‘연변​의 환성’으로
스웨리예의 항구도시 말뫼에 있는 코쿰스 조선사(造船社)는 20세기 세계 조선산업을 주무르던 굴지의 기업이였다. 높이 140m에 달하는 코쿰스사의 초대형 크레인...  2019.03.29
 구호로는 해결 불가한 저출산률
애를 낳고 2개월 되였을 때쯤, 갑자기 폭발한 적이 있다. 사건의 발단은 지금 전혀 생각나지 않는 시시콜콜한 것이였다. 영문 모를 막막함과 서운함이 덧없이 ...  2019.03.29
 생각의 한계에서 벗어나기
인간은 누구나 생각의 한계를 갖고산다. 가끔 뭔가 좀 부족하고 막히고 답답한듯한 느낌속에 인간의 한계가 그림자처럼 따라다니며 꼼지락꼼지락 변수를 놓는다. ...  2019.02.25
 걱정도감은 사회 본보기
키 큰 사람이 싱겁다는 말이 있다.연길시 하남가두에 거주한 봉창선 로인은 워낙 직통배기성격이라 퇴직하고서도 카메라를 휴대하고 다니면서 골목길정보를 수집해...  2019.01.11
 주택 토지사용권 70년,그후는 어떻게 될가?
우리 나라의 주택용 토지 사용기간은 70년이다. 70년의 토지사용 기간이 지나면 주택과 별도로 토지에 대한 사용권은 어떻게 될 것인가? 중국 첫 민법전(초안)...  2018.10.01
 미수 졸수 백수
미수, 요약하여 설명하면 인간의 나이 88세를 일컫는 말로서 흔히 쓰는 일본식 조어(造語) 가운데 하나이다.  일본인들은 장수에 관심이 많아 66세의...  2018.08.30
 당신의 못은 물이 깊습니까?
얼마 전 귀향창업에 나선 한 기업인에게서 들은 얘기이다. 해외에서 온 바이어와의 미팅 약속을 지키려고 차를 급히 몰고 가다보니 그만 교통규칙을 위반했다고...  2018.08.21
  
12345678910>>>Pages 124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