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문화 산책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서점가 산책】 김영택 가사, 산문집 출간
기사 입력 2013-10-17 15:06:14  

김영택의 가사선집 “신토불이 우리 가락”과 산문집 “미래를 안은 사람들” 이 연변인민출판사와 연변대학출판사에 의해 출간되였다.

가사선집 “신토불이”에는 김영택선생이 지난세기 80년대말부터 현재까지 창작한 가사 136수가 수록되였고 부록에는 악보와 함께 노래 51수가 수록되였다.

산문집 “미래를 안은 사람들”에는 33편의 산문들을 수록, “집”, “태평양 저켠”, “살며 생각하며”, “가족 그리고 사랑”, “그때 그 시절”, “자부심” 등 부분으로 나누었다.

1942년 화룡에서 출생한 김영택선생은 연변대학 중문학부를 졸업, 연변일보사 기자, 연변조선족자치주당위 선전부 문화신문처 처장, 연변텔레비죤방송국 부국장으로 사업하다가 정년퇴직했다.



김혁 기자
연변일보 2013-10-14



 다양한 창작 류파와 창작 수법을 포용할터
1951년 6월, 고고성을 울린 《연변문학》은 60여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중국조선족문학지중에서 력사가 가장 긴 순수문학잡지이다. 연변작가협회 기관지인 《...  2013.11.11
 룡정도서관 국가1급도서관으로, 연변주 4개
일전, 제5차 전국 현급이상 공공도서관 등급평가에서 룡정시도서관이 국가1급도서관으로 되였다.

몇해사이 룡정시도서관은 “무료개방, 자원...
  2013.11.11
 《인민문학》 인터넷소설코너 증설할듯
중국작가협회기관지인 《인민문학》이 래년 봄부터 인터넷소설을 포용할 계획이다. 《인민문학》의 주필 시전군에 의하면 래년부터 인터넷단...  2013.11.11
 교민·기업 20년 발자취 담은 '재중국한국인20년사' 발간
(상) ▲ 모영주 재중국한국인사20년사 편찬위원장이 경과보고를 하고 있다. (...  2013.11.07
 전통문화와 현대문화
30여년래 개혁개방이 끊임없이 심화되는 가운데 국제, 국내학술교류가 전례없이 활발하게 전개되면서 많은 국내외학자들은 중국전통문화의 현대화중의 지위와 역...  2013.11.04
 대학생들, 문학기행으로 인문지식 배운다
제4회 중국조선족 “리륙사”문학제 “두만강”문학기행 소왕청으로

지난 13일 오전 8시경, 연변작가협회 문앞에 20여명 대학생이 모였다....
  2013.10.19
 【서점가 산책】 김영택 가사, 산문집 출간
김영택의 가사선집 “신토불이 우리 가락”과 산문집 “미래를 안은 사람들” 이 연변인민출판사와 연변대학출판사에 의해 출간되였다.

가사선집 “신...
  2013.10.17
 2013노벨문학상, 단편소설의 귀환
해마다 시월이면 한차례의 이채로운 문학수업을 받는 기분이다. 수확의 계절인 이 달이면 세계가 주목하는 노벨문학상 수상자가 얼굴을 드러내기 때문이다.
...
  2013.10.12
 박용일 연변민간문예가협회 부주석 윤동주문화제 해외동포문학상 수상
한국 윤동주문학사상선양회(박영우 회장)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윤동주문화제는 민족애와 인류 평화를 실천한 윤동주 시인의 숭고한 문학정신을...  2013.10.10
 중국 조선족 백년부락 도문시 월청진 백룡촌
이 가옥은 1877년에 짓기 시작해 1880년에 완공돼 130여년의 력사를 갖고있다. 정결한 청색기와, 우뚝 솟은 룡마루, 백설같은 벽체는 청신 하고 평안하고 ...  2013.10.02
  
12345678910>>>Pages 35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자게 실시간댓글
 알짬님이[미국, 한국의 '사용...]
한데 한국의 파이로 프로세싱 공법...
 알짬님이[미국, 한국의 '사용...]
위 얘기는 어디까지나 내 개인적 상...
 알짬님이[미국, 한국의 '사용...]
한국은 2009년부터 미국이 승인한...
 대무신...님이[미국, 한국의 '사용...]
그나 저나 정말 할 일 앖이...
 대무신...님이[미국, 한국의 '사용...]
편협한 중화 애국주의로 무장하여 고...
 대무신...님이[한국, 잠수함 SLBM ...]
해탈이,무함이 입방아 찍으러 안 오...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