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문화 산책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서점가 산책】 김영택 가사, 산문집 출간
기사 입력 2013-10-17 15:06:14  

김영택의 가사선집 “신토불이 우리 가락”과 산문집 “미래를 안은 사람들” 이 연변인민출판사와 연변대학출판사에 의해 출간되였다.

가사선집 “신토불이”에는 김영택선생이 지난세기 80년대말부터 현재까지 창작한 가사 136수가 수록되였고 부록에는 악보와 함께 노래 51수가 수록되였다.

산문집 “미래를 안은 사람들”에는 33편의 산문들을 수록, “집”, “태평양 저켠”, “살며 생각하며”, “가족 그리고 사랑”, “그때 그 시절”, “자부심” 등 부분으로 나누었다.

1942년 화룡에서 출생한 김영택선생은 연변대학 중문학부를 졸업, 연변일보사 기자, 연변조선족자치주당위 선전부 문화신문처 처장, 연변텔레비죤방송국 부국장으로 사업하다가 정년퇴직했다.



김혁 기자
연변일보 2013-10-14



 재일동포 구말모 선생 <이산아리랑> 출간
1970년 간첩 혐의로 징역 15년형을 받았다가 1981년 가석방된 뒤 재심을 신청, 지난해 40년 만에 무죄판결을 받은 재일동포 구말모(78세) 재일전남도민회...  2013.12.20
 김철호 채색동시화집 《작은 하늘》 출간
시인 김철호의 동시화집 《작은 하늘》이 연변인민출판사에 의해 출간됐다. 책은 연변인민출판사 2013년 기획도서가운데 하나로 제1부 “새 아침”, 제2부 “산...  2013.12.17
 김경석 소년아동가요집 《진달래》 출간
김경석의 소년아동가요집 《진달래》가 일전에 연변인민출판사에 의해 출간됐다. 이는 2008년 소년아동가요집 《종달새》와 2009년 《새 아리랑》에 이은 세번째 ...  2013.11.22
 조룡남시인 산문집《노래 저켠의 추억》펴내
중국조선족 유명시인 조룡남선생의 산문집 《노래 저켠의 추억》이 일전 연변인민출판사에 의해 출판돼 독자들과 만나게 됐다.

총 30여만자에 달하...
  2013.11.15
 김응준수필집 《짚신으로부터 구두에로》 펴내
김응준수필집 《짚신으로부터 구두에로》가 연변인민출판사에 의해 출간됐다.

김응준시인은 주로 시창작을 하는 외에 가끔 수필, 가사, 동요, ...
  2013.11.15
 박정희전 중문으로 출간
파란만장의 시대를 헤쳐 가면서 평가가 엇갈렸던 한국 전 대통령 박정희의 인물전이 중문으로 번역되여 나왔다.

강소문예출판사에서 출간한 전기물은...
  2013.11.13
 다양한 창작 류파와 창작 수법을 포용할터
1951년 6월, 고고성을 울린 《연변문학》은 60여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중국조선족문학지중에서 력사가 가장 긴 순수문학잡지이다. 연변작가협회 기관지인 《...  2013.11.11
 룡정도서관 국가1급도서관으로, 연변주 4개
일전, 제5차 전국 현급이상 공공도서관 등급평가에서 룡정시도서관이 국가1급도서관으로 되였다.

몇해사이 룡정시도서관은 “무료개방, 자원...
  2013.11.11
 《인민문학》 인터넷소설코너 증설할듯
중국작가협회기관지인 《인민문학》이 래년 봄부터 인터넷소설을 포용할 계획이다. 《인민문학》의 주필 시전군에 의하면 래년부터 인터넷단...  2013.11.11
 교민·기업 20년 발자취 담은 '재중국한국인20년사' 발간
(상) ▲ 모영주 재중국한국인사20년사 편찬위원장이 경과보고를 하고 있다. (...  2013.11.07
  
12345678910>>>Pages 35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일본에서 한국마트가 ...]
오동일이 그 동안 여기 연보에 안 ...
 대무신...님이[한국아덜 도와주면 안...]
결론은 무함이는 딴 물에서는 절대 ...
 대무신...님이[한국아덜 도와주면 안...]
무함이의 저질뇌로 한국에 살면 스트...
 대무신...님이[중국말이 한국말보다 ...]
곤드레는 니 부모에게 반말을 하니 ...
 대무신...님이[한국아덜 도와주면 안...]
조직 사회에서의 특히 회사내 지나...
 대무신...님이[한국이 선진국?]
대륙에서 자라서 보니 유튜브를 아...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