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스포츠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박태하축구 슈퍼리그서 통했다…연변팀 신화와 무승부
기사 입력 2016-03-09 02:33:04  

최후 5분을 앞두고 패널티킥꼴을 내주며 아쉽게 비겼지만 충분히 이길수 있는 경기내였다.

박태하감독이 지휘하는 연변부덕축구팀이 5일 저녁 7시30분 상해시홍구축구장에서 상해신화팀을 상대로 2016년 중국축구 슈퍼리그 제1라운드 경기에서 상해팀과 1;1로 빅었다.

유럽 정상리그에서 뛰던 공격수 뎀바바가 이끄는 호화군단인 상해신화팀을 상대로 운동장을 메운 원정경기장의 함성앞에서 조금도 주눅들지않는 경기를 치렀다.

전반전 연변팀은 공점유률을 내주며 뎀바바에게 두세번 득점기회를 기회를 주면서 높이와 속도로 밀고들어오는 밀물공세를 꼴키퍼 지문일의 침착함과 수비핵심 니콜라의 출중한 마크로 차분하게 막아냈다.

0대0으로 전반전을 마친 연변팀은 후반들어 상해신화팀의 공세를 막아내며 반격을 시도 후반 9분 배육문의 롱패스를 받은 하태균이 때린 슛이 보기좋게 꼴문안으로 흘러들어갔다.

한꼴 앞선 연변팀은 윤빛가람과 지충국의 쌍두마차로 중원을 장악하며 경기를 펼쳐나갔다. 후반 17분 김승대가 하태균의 패스를 받아 빈꼴문을 두고 공을 공중에 날려보내 땅을 쳤다.

조급해난 상해신화팀은 공중폭격으로 공격을 하다가 17번 미당네스를 집어넣으며 필사적인 공격을 가강하였으나 연변팀의 수비와 거미손 지문일의 손에 막히고 말았다.

그러나 결국 87분경 손군의 핸들링 반칙으로 상대에 패널티킥을 내주며 뎀바바가 동점꼴을 뽑았다.

경기추가시간 연변팀은 절호의 기회에 체력한계에 다달은 윤빛가람의 슛이 빗나가며 최종 1대1로 빅었다.

연변부덕축구팀 선발 출전선수 명단:

5-니콜라, 8-지충국(82분, 17-박세호), 9-김승대, 12-강홍권, 14-윤빛가람(92분, 6-리훈), 16-오영춘, 18-하태균, 20-최민, 22-지문일, 23-배육문, 33-손군

후보: 1-윤광, 4-조명, 6-리훈, 7-한광휘, 13-김파, 27-박세호, 24-리호걸

슈퍼리그 제1라운드 다른경기결과는 다음과 같다.
광주부력 1-2 하북화하
하남건업 1-0 상해상항
강소소녕 3-0 산동로능


길림신문 2016-03-06



 중국슈퍼리그 최강팀들 울고 웃었다
2016년 아시아축구련맹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제3륜 경기에서 상해상항팀 공격수 에리크슨이 득점후 경축하고 있는 장면.

지난 15일, 16일, 2016년...
  2016.03.17
 투혼, “박태하”호의 비장한 카드
“금원”으로 잔뜩 부풀러진 덩치 큰 “토호”병퇀들을 향한 연변팀의 비장한 원정도전이 드디여 작렬하였다.

외국용병이적에서 정확히 연변팀보다 일...
  2016.03.17
 태권도 정신과 연변축구
"례의, 겸손, 렴치, 극기, 백절불굴", 이는 태권도 정신이다. 우리 연변축구팀 용사들에게 이 정신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지금 중국축구슈퍼리...
  2016.03.17
 중국슈퍼리그 최강팀들 울고 웃었다
2016년 아시아축구련맹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제3륜 경기에서 상해상항팀 공격수 에리크슨이 득점후 경축하고 있는 장면.

지난 15일, 16일, 2016년...
  2016.03.17
 박태하축구 슈퍼리그서 통했다…연변팀 신화와 무승부
최후 5분을 앞두고 패널티킥꼴을 내주며 아쉽게 비겼지만 충분히 이길수 있는 경기내였다.

박태하감독이 지휘하는 연변부덕축구팀이 5일 저...
  2016.03.09
 현대축구에서 압박과 탈압박 전술의 중요성
현대축구에서 중원압박이라는 키워드는 거의 모든 팀을 관통한다. 강팀의 경우 경기를 지배하기 위한 압박, 약팀의 경우 꼴을 허용하지 않기 위한 압박이란 차이...  2016.02.27
 심수부덕, 향후 5년간 연변팀에 10억원 투입
심수부덕그룹이 향후 5년간 연변팀에 10억원을 투입하기로 결정했다.

12월 30일, 심수부덕그룹과 연변부덕축구구락부는 북경에 위치한 장...
  2015.12.31
 연변FC, 광저우 헝다 MF 헤네 주니오르 영입설 “솔솔”
▲ 광저우 헝다 MF 헤네 주니오르

[동포투데이 2015-12-03] 중국 현지 매체에 따르면 연변FC는 이번 주말까지 휴가를 마친후 연...
  2015.12.06
 박태하감독의 인간 향기
지난 10월 24일, 연변팀은 연길 홈장 스타디움에서 호남상도팀을 4대0 으로 쾌승하면서 끝내 갑급리그 “우승컵”을 확 거머쥐였다. 이로써 연변은 물론 중국 ...  2015.11.09
 연변FC, 슈퍼리그 승격…15년만에 꿈이 현실로
[동포투데이 2015-10-18 허훈 기자] 연변FC는 사상 처음으로 중국축구 갑급리그 최정상에 오르며 15년만에 슈퍼리그 승격의 꿈을 실현했다.   ...  2015.10.18
  
12345678910>>>Pages 101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