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스포츠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하태균 결승골' 연변, 북경국안에 1-0 승…시즌 첫 승 신고
기사 입력 2016-04-05 19:41:41  

[동포투데이 2016-04-02] 박태하 감독이 이끄는 연변FC(이하 연변)가 북경국안과의 경기에서 1-0 승리하며 귀중한 승점 3점을 챙겼다.

2일(토) 오후 연길시인민경기장에서 열린 ‘2016 중국슈퍼리그’ 3라운드 연변FC와 북경국안의 경기는 하태균의 결승골에 힘입어 홈팀 연변이 1-0 승리를 거뒀다.

이날 경기에서 연변은 하태균이 공격수로 나섰고 김승대와 손군이 측면 공격을 이끌었으며 윤빛가람, 리호걸, 스티브가 중원을 구성했고 수비는 오영춘, 배육문, 최민, 강홍권이 맡았다. 골문은 지문일이 지켰다.

3만명 홈관중의  열띤 응원을  등에 업은 연변은 경기 초반부터 공격 축구를 펼쳤다. 화끈한 공격으로 상대팀을 압박, 위협적인 슈팅을 날리며 북경국안의 골문을 노렸다. 결국 베이징 궈안의  골문은 열렸다. 전반 17분 오영춘이 패스한 공을 하태균이 헤딩으로 북경국안의 골망을 흔들며 3만명의 관중을 열광 시켰다.

한골 뒤진 북경국안은 외적용병을 앞세우고 적극적으로 반격에 나섰다. 연변의 문전에서는 혼전이 벌어지기도 했다.  36분 북경국안의 브라질용병이 날카로운 슛을 날렸지만 아쉽게도 골문을 살짝 벗어났다.

연변은 후반전에도 공세를 늦추지 않았다. 후반 77분 김승대가 날린 슛이 골대를 살짝비켜갔다. 북경국안은 경기 막판 총공세를 펼치며 연변의 골문을 노렸지만 득점에는 실패했다.

오는 4월 8일 연변은 광주월수산경기장에서 광주부력과 제4라운드 원정경기를 펼치게 된다.





 페어플레이는 없다!
2000년 유럽축구선수권대회(欧洲杯) 결승전에서 숙적 프랑스와 이딸리아가 만났다. 당시 불꽃튀는 접전중에서 이딸리아가 선제꼴을 넣고 1대 0으로 ...  2016.07.01
 최근 치른 박태하호의 4련전 자화상과 미래
대 광주항대팀전에서 빼여난 기량을 선보이며 82분간 경기를 소화한 스티브선수(왼쪽)가 연변팀 "공격의 핵"으로 급부상하고있다./ 윤현균 기자.

...
  2016.06.22
 국가대표팀 선수간의 합작이 승리로···
28일 오후, 2016년 중국슈퍼리그 제11라운드 연변부덕팀(이하 부덕팀) 대 료녕굉운팀(이하 굉운팀)간의 경기에서 부덕팀은 한국대표팀 선수 윤빛가람, 김승...  2016.06.01
 실용축구 승리…지금은 실속 챙길 때
오늘 (5월 8일) 경기를 한마디로 말한다면, 연변팀은 실용적인 경기를 했다.

우선 수비체계를 완벽하게 조직했다. 외적용병 기용에서 홈장...
  2016.05.15
 연변축구팀의 원동력—“제12인자”
2016년 슈퍼리그시즌경기가 서서히 백열화되는 양상을 보이고있다. 지난해 갑급리그 잔류팀으로 부활하여 2015년 갑급리그를 평정하고 우승팀자격으로 당당하게 ...  2016.05.15
 연변팀 “붉은 5월 격전”의 소중한 첫승 일궈냈다
연변팀 2:0 장춘아태 완승! 길림더비승리로 대반전 포성

후반전 김승대가 중간에서 두번째꼴을 넣으면서 장거리 돌파, 키퍼까지 따돌리고 ...
  2016.05.09
 변화와 랭정이 필요한 시합
연변부덕팀(이하 연변팀)이 슈퍼리그에 올라온 기쁨도 잠시, 어느덧 여섯경기를 마무리하였다. 후끈 열기에 달아 올랐던 연변팀의 면사포는 서서히 벗겨지고, 연...  2016.04.30
 [축구기획]슈퍼리그서 분발하는 연변, 예비팀성적 보니…
6라운드 현재 3위 기록… 산동팀과 함께 무패행진

'새내기' 연변팀이 1승 2무 3패의 성적으로 14위를 기록하면서 어느때보다 팬들의 관...
  2016.04.30
 네 경기서 본 연변팀의 네 가지 화제
화제1, 연변팀이 강팀인가 - “매 경기마다 결승전”

현재 슈퍼리그 순위를 보면 연변팀은 5점으로 공동 7위 (꼴득실차로 10위)...
  2016.04.15
 연변축구는 우리에게 무엇인가
요즘은 어디를 가나 연변프로축구가 가장 큰 이슈다. 그에 따라 몇점의 불꽃으로 알려지던 응원바람도 어느사이 거센 열풍으로 번져지며 연변조선족자치주뿐만 아...  2016.04.15
  
12345678910>>>Pages 101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