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일대일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송맨과의 연,,,,,(3)
두루미    조회 2,554    2013.06.29두루미님의 다른 글      
기억을 더듬어 보자,,,
본인 말로는 2009년이라는데,,내 기억엔 2008년 쯤인 것으로  생각된다,
지금 부터의 글은   이미 두루미의 글을 통해  동포게시판에서  밝힌 내용을 근거로 한다,
혹,,,,송맨과의 관계외에서도 두루미의 글이 예전과 다른 부분이  있으면 지적해라,,,
무엇하나 다르다면 이중성이라 몰아쳐도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인정해준다,


첫 직장을  멋지게 때려치고  개인사업으로 전환,,개인적인 입장에서 승승장구 하던 두루미는 imf라는 거대한 시대적 파도를  슬기롭게  넘어가지 못하고  대다수의 피해자들 처럼 휩쓸려 그동안 일구엇던 모든 것을 잃어버렸다...

알거지,,빛더미,,이후  여러가지 직업을 전전하며 나름대로의 재기를 꿈꾸며 살아왓다,
택시, 노가다,,닥치는대로 하면서 6만6,000원으로 창업하여(경우에 따라서 신문 보도로 확인 시켜준다) 생각이상의 반응으로 잃어버렸던 꿈을 되 찾으려는 순간,,겸업으로 하던 트럭사고로  꼼짝없이 3년을 병상에서 지내며  다시 한번 모든 꿈이 물거품이 되었다,
세상에 죽으란 말은 없다더니,,병상에서의 우여곡절  끝에  쳐다 보기도 싫어하든 병원 동료의 도움으로 중국행을 하게 되었다,,(동포게시판을 알게된 계기이면서,,,인간에 대한 내 인생의 관점이 달라진 계기이기도 하다)
이후  조선족 사업가를 알게 되엇고 그의 도움으로 내 인생에 큰 은혜를 입엇다(개인적으로 조선족에   좋은 이미지를 가지는 계기일지도 모른다)

이후 거짓말 처럼  여러가지 좋은 기회가 나에게 찾아왓고,,현재에  이러렀다,
일하던  학교 원장의 예기치 않은 사유로 헐값도 아닌 공짜로 인수해서 운영하면서 완전 인수 햇고,,평생에  한번 있을 수  있을까 말까 한  행운도 얻었고,,,

농담으로 하자면,,,암울하던 시절,, 나만이 버림받앗다는  패배주의에서,,,인생은 누구에게나 공평하다는 낙관주의로 바뀌었다고나 할까,,,아무튼  복은 복이다,.,

이런 전철을 밟아온 두루미에게 어느날 동포게시판의 글이 하나 보엿다,

구구절절히 정말 열심히 살고  노력햇는데  결실은 없고 오랜 시간을 돌아 아내에게로 돌아간  사내의  자서전,,,,,

솔직히 감명 받앗다,,,
나또한    생각지도 않은 그 누구에게 도움을 받아  한순간  암흑에서 환한 빛을 본 입장에서,,
이런 사람이라면 조금만 뒷 받침해주면 분명 일어설 사람이란 생각이 들엇다,

이런 생각을 하게 된 계기는.. 아무리 노력하고 열심히 해도 작은 주춧돌 하나가 있으면 담을 넘어 드 넓은 대지로  활개치며 나갈 자신이 ,,,그놈의 주춧돌 하나가 없어  평생을 담벼락만 바라보며  애 쓰는 입장이 나 또한 되어 보았기 때문이다,

그리고 무엇보다,ㅡㅡ 생각지 않은 인연의 도움으로 암울햇던 터널을 지나 환한 태양을 마주 볼수 있엇던  내 입장에서  나또한 그 누군가에게 내가 받앗던 이 은혜를 반듯이 되돌려 주리란 생각을 가지고 있었던 시기이기도 하였다,,,

그러나   하루이들의  시간이 흐르고  송맨이란 글쓴이가 오랜 동포게시판 유저들이 잘알고 있는 논물이란 유저였음을 알았고,  그의 글이 간절한 도움을 바라는 글이 아니라  자신이 살아온 길을  엮어낸 글이란 것을 알았고,,  혼자 감명받고   껄떡 된 것에 쓴 웃음이 나왓다..

이후  간간히 게시판에  들러는 송맨은  고향에서 화훼업을 하는  소식을 전했고  오지랖 넓은 둘미는 연꽃에 관한 이야기를 한적이 있는 것으로 안다,,,

내 기억은 이게 전부이다,,,,,


눈물은   이글에 대해서   빠진  부분이나 왜곡된 부분을  첨부해라,,
특히  자신이 그렇게 자신있어 하는 두루미의 이중성을 확인해줄 부분을   첨부해라,,,

00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하나,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 발제글과 댓글 내용을 무시한 채 글쓴이에 대한 욕설ㆍ인신공격ㆍ조롱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할 때. 셋,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4.07.19
  오늘의 사는 이야기
  한 주간 이야기 > 더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591   J 양반에게...  두루미 09.02  2916  19  106
590   기다리며 한마디 더하자,,,, (33) 두루미 02.18  2863  0  0
589   가리마 단상 (3) 두루미 05.14  2797  9  14
588   오늘의 망언 (6) 두루미 02.01  2363  0  0
587   두루미 인기- 리버스 환영사 (23) 두루미 01.25  2400  0  0
586   잉걸 vs 급시우 (17) 두루미 02.03  2273  0  0
585   통일한국과 완충지역? (18) 두루미 04.05  2406  0  0
584   사기꾼 송맨....  두루미 04.03  2357  0  0
583   변종 신인류의 발견,,, (15) 두루미 04.05  2428  0  0
582   도끼목수께 드림 (12) 두루미 04.28  2417  0  0
581   자애감과 자멸감,. (19) 두루미 04.29  3495  1  0
580   경매 (21) 두루미 05.06  2339  0  0
579   도끼목수에게 (22) 두루미 05.10  2524  0  0
  송맨과의 연,,,,, (3) 두루미 06.29  2554  0  0
577   도파민에 관해 눈물은 답변해봐라,,, (3) 두루미 06.29  3110  0  0
576   공정성을 잃엇다,,, (24) 두루미 03.10  2600  0  0
575   확인사살의 부존재가 빚어낸 촌극.... (28) 두루미 06.26  2638  0  0
574   해탈이에게 하나물어보자,,, (14) 두루미 06.26  2346  0  0
573   예지력? (15) 두루미 03.22  2619  0  0
572   자동차 (3) 두루미 08.25  2544  0  0
571   궁금하다 조선족 유저들의 연보 즐김이,,,뭔지... (26) 두루미 08.28  2631  0  0
570   대조선족 사과문 (35) 두루미 08.06  2873  0  0
569   짜집기 인생1 - 돌 던져 봐! (13) 두루미 06.28  3141  0  0
568   장작은 앵벌이인가?..무책임성, (12) 두루미 08.18  3255  0  0
567   장작은 중국 땅을 사기쳐 올 것이다,, (7) 두루미 08.22  2519  0  0
566   지금까지 본,,,인지부조화의 극치,,, (18) 두루미 08.22  2483  0  0
565   못난 조선족의 특징,,, (2) 두루미 08.22  2576  0  0
564   민감함의 예시 (11) 두루미 06.16  2508  0  0
563   나쁜놈 응징,,, (9) 두루미 07.11  2237  0  0
562   궁금해서,, (10) 두루미 07.11  2117  0  0
561   입증책임-원나라 신분제도 (21) 두루미 07.14  2957  0  1
560   입증책임 (2) 두루미 07.15  2132  0  0
12345678910>>>Pages 23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트럼프 대만 보호하...]
한국을 위협하는 중공과 북한이 무너...
 朴京範님이[트럼프 대만 보호하...]
이 이상 얼마나 더 강화되냐 미국...
 대무신...님이[트럼프 대만 보호하...]
중공과 북한 위협에 한미 동맹이 강...
 朴京範님이[트럼프 대만 보호하...]
한국 드디어 80년만에 독립하려나
 대무신...님이[트럼프 대만 보호하...]
트럼프가 재집권을 하게 되면 확실한...
 곤드레님이[트럼프 대만 보호하...]
미국개들이 요즘 말잘듣지 않는가벼^...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