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일대일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사기꾼 송맨....
두루미    조회 2,337    2013.04.03두루미님의 다른 글      
아래 글에서 이부분도 언급했으니 설명 해 줘야짐...

송맨 하고 아무런 상관도 없는?(있거나 말거나,,,ㅎ) 도끼목수가 지루해 하니,,,
왜 귀여운 사기꾼이 되엇는지 짧게 설명해야짐..

한때 송맨이라는 닉이 컴백하던 시기,,,두루미로서는 처음보는 닉(두루미가 오기전 활동)이 아주  적나라하게 적어놓은 자서전을 보는 순간,,,큰 감명을 받았짐,.

내가 살아온 상황과  비슷한 삶의 역정을  구구절절히 펼쳐논  현란한 글 솜씨에 꼼작없이  빠져든(사기당한)  두루미는   당시 그 사실을 모두  절박한 현실로 받아들여,...그 닉에게  실제로 지원을 할려 한적이 있었지,....

속된 말로,,,글 하나만으로 ,,,"얼만데,,,얼마문 되는데",,까지 빠져들었단 말이짐.

바로 그런 사기꾼이 송맨이여,,,,,,,,ㅋㅋㅋ

솔직히 지금와서 하는 말인데,,당시 송맨이 조금더 적극적으로  한 1~2억  정도 보내라 했으문   보낼뻔도 햇다,,,

그 양반은 얼매나 웃어웠을 까?,,,두루미의 행동이,,,,ㅋㅋㅋ

도끼목수는   그 당시 송맨의 마음을 알수 있으려나?,,,,,ㅎ

아무튼  그런일로,,,두루미에게 있어  송맨은 귀여운 사기꾼으로 남아 잇다..아울러,,뭔가 모를 인생역정의 고단함 속에서의 동료의식도 느껴지고,,,

00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하나,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 발제글과 댓글 내용을 무시한 채 글쓴이에 대한 욕설ㆍ인신공격ㆍ조롱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할 때. 셋,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4.06.20
  오늘의 사는 이야기
  한 주간 이야기 > 더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591   J 양반에게...  두루미 09.02  2882  19  106
590   기다리며 한마디 더하자,,,, (33) 두루미 02.18  2824  0  0
589   가리마 단상 (3) 두루미 05.14  2770  9  14
588   오늘의 망언 (6) 두루미 02.01  2348  0  0
587   두루미 인기- 리버스 환영사 (23) 두루미 01.25  2387  0  0
586   잉걸 vs 급시우 (17) 두루미 02.03  2254  0  0
585   통일한국과 완충지역? (18) 두루미 04.05  2391  0  0
  사기꾼 송맨....  두루미 04.03  2337  0  0
583   변종 신인류의 발견,,, (15) 두루미 04.05  2404  0  0
582   도끼목수께 드림 (12) 두루미 04.28  2394  0  0
581   자애감과 자멸감,. (19) 두루미 04.29  3465  1  0
580   경매 (21) 두루미 05.06  2314  0  0
579   도끼목수에게 (22) 두루미 05.10  2510  0  0
578   송맨과의 연,,,,, (3) 두루미 06.29  2532  0  0
577   도파민에 관해 눈물은 답변해봐라,,, (3) 두루미 06.29  3090  0  0
576   공정성을 잃엇다,,, (24) 두루미 03.10  2574  0  0
575   확인사살의 부존재가 빚어낸 촌극.... (28) 두루미 06.26  2624  0  0
574   해탈이에게 하나물어보자,,, (14) 두루미 06.26  2307  0  0
573   예지력? (15) 두루미 03.22  2597  0  0
572   자동차 (3) 두루미 08.25  2525  0  0
571   궁금하다 조선족 유저들의 연보 즐김이,,,뭔지... (26) 두루미 08.28  2620  0  0
570   대조선족 사과문 (35) 두루미 08.06  2845  0  0
569   짜집기 인생1 - 돌 던져 봐! (13) 두루미 06.28  3124  0  0
568   장작은 앵벌이인가?..무책임성, (12) 두루미 08.18  2726  0  0
567   장작은 중국 땅을 사기쳐 올 것이다,, (7) 두루미 08.22  2489  0  0
566   지금까지 본,,,인지부조화의 극치,,, (18) 두루미 08.22  2466  0  0
565   못난 조선족의 특징,,, (2) 두루미 08.22  2540  0  0
564   민감함의 예시 (11) 두루미 06.16  2487  0  0
563   나쁜놈 응징,,, (9) 두루미 07.11  2221  0  0
562   궁금해서,, (10) 두루미 07.11  2106  0  0
561   입증책임-원나라 신분제도 (21) 두루미 07.14  2937  0  1
560   입증책임 (2) 두루미 07.15  2108  0  0
12345678910>>>Pages 23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요즘 미국근황]
경범아 중국 노숙자들 보고 싶으...
 대무신...님이[요즘 미국근황]
중공에서는 길거리 노숙자들이 있지...
 朴京範님이[요즘 미국근황]
사진보여줘야
 대무신...님이[한국직구 금지]
역시나 알리나 태무인지 테무 인...
 알짬님이[눈치의 민족]
별 일 아닌 것에 과장은. ^^ 저게...
 알짬님이[너무 영어남발하는 한...]
곤드레 말에 일리가 있다. 한데 말...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