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자유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타는 목마름으로(3)
//    조회 3,068    2007.06.13//님의 다른 글      










신새벽 뒷골목에

네 이름을 쓴다 민주주의여

내 머리는 너를 잊은 지 오래

내 발길은 너를 잊은 지 너무도 너무도 오래

오직 한가닥 있어

타는 가슴 속 목마름의 기억이

네 이름을 남 몰래 쓴다 민주주의여



아직 동 트지 않은 뒷골목의 어딘가

발자욱 소리, 호르락 소리, 문 두드리는 소리

외마디 길고 긴 누군가의 비명소리,

신음소리, 통곡소리, 탄식소리 그 속에 내 가슴팍 속에

깊이깊이 새겨지는 네 이름 위에

네 이름의 외로운 눈부심 위에

살아오는 삶의 아픔

살아오는 저 푸르른 자유의 추억

되살아오는 끌려가던 벗들의 피묻은 얼굴

떨리는 손 떨리는 가슴

떨리는 치떨리는 노여움으로 나무판자에

백묵으로 서툰 솜씨로 쓴다.



숨죽여 흐느끼며

네 이름을 남 몰래 쓴다.

타는 목마름으로

타는 목마름으로

민주주의여 만세




타는 목마름으로/김지하



019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첫째,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째, 발제글과 댓글을 통해 특정 누리꾼을 욕설ㆍ인신공격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 등을 하면서 '비난ㆍ비판할 때. 셋째,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째,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4.07.23
  오늘의 토론

   중국의 위력
곤드레
  한 주간 토론 > 더보기

    한국과 중국의 산업재해율
朴京範

   한구과 중국의 산업재해율
朴京範

   좋은 소식
곤드레

   미국아덜이 암만 중국 욕해도
곤드레

   법률은 그대로 미국이랑 일본이 건전하다
곤드레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425   중국과 인도의 주식시장은 무한대다 (1) 4가지 10.26  1440  0  17
424   길거리에서 조선족을 피하고 싶지 않습니다. (9) 4가지 10.26  1354  0  30
423   서로 소 닭 쳐다보듯 하자 (6) 4가지 10.22  1714  0  16
422   난 솔지 중국짱게가 싫지 조선족이 싫은건 아니다 (17) 4가지 10.19  1414  0  21
421   중국대학생의 애국 기사를 보면서 (13) 4가지 10.18  1486  0  25
420   난 노통이 좋다 (5) 4가지 10.13  1349  1  23
419   이런글 꼭읽어보자(한글날을 기념하며....!)  4가지 10.09  1377  0  20
418   동포란2(펌) (2) 4가지 09.25  1534  0  12
417   동포란(펌) (2) 4가지 09.25  1374  1  13
416   늑대의 아이 (7) 4가지 09.25  1496  1  10
415   조선족에게 질문^ ^ (2) 422 09.13  1437  3  17
414   의식있는 조선족이 쓴 글 (7) 422 09.13  1428  0  10
413   고 내귀하의 대한민국관 (7) 3박자 07.06  2359  0  32
412   고 내 각하 그 대가 한국을 3류국가라고 지저귀는 고?... (3) 3박자 07.06  2263  1  21
411   해모수님을 살려주세요~ (10) 3A 02.09  1384  0  12
410   소수민족 차별......... (6) 3A 02.09  1433  0  24
409   우린 반성해야 합니다.~ (20) 3A 02.09  1408  0  9
408   연보 한국인들아~ (7) 3A 02.07  1370  0  8
407   나는 단군의 자손이면서 중화민족이다.... (5) 3A 02.06  1598  1  29
406   조선족도 모순  37살 09.21  1379  0  24
405   조선족 사이트가 변하는건 천지개벽이다 (2) 37살 09.17  1376  0  12
404   재일교포와 조선족을 비교하는 것은 무리 (2) 3512 09.15  1421  0  20
403   중국인과 조선족은 (2) 345 09.17  1422  0  11
402   연변총각 이야기 (18) 345 09.17  1379  0  10
401   자신의 클레스에서 놀아라 (18) 2학년 10.08  1951  0  0
400   한글의 날에 즈음하여 (11) 2학년 10.08  1925  0  0
399   개콘이 개코가 됐다 (17) 2학년 10.07  1903  0  0
398   하늘만큼 땅만큼 큰 오해 (6) 2학년 10.06  1980  0  0
397   나 서울에 자부심을 갖고 사는 이유 (46) 2학년 10.04  2364  1  0
396   국군의 날 - 국경절 (9) 2학년 10.01  1644  0  0
395   한국 국민의 비애 - 비도덕적인 글이니 클릭 자제 (11) 2학년 09.30  1787  0  1
394   나영과 박진영 - 태도가 모든것을 결정한다 (29) 2학년 09.30  2187  0  0
<<<1531153215331534153515361537153815391540>>>Pages 1547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곤드레님이[북조선 화교]
한국화교도 오가잡탕이 많지만 그때 ...
 朴京範님이[북조선 화교]
한국화교는 대만쪽인데 박정희가 화...
 곤드레님이[갈 테면 가라! 너희...]
그래 우리도 조선글 폐기하고 너네...
 朴京範님이[갈 테면 가라! 너희...]
중국은 조선족이 있는 것이 유리하...
 朴京範님이[한국 또 국호를 바꾸...]
중국을 공격한다고 친중아니라할지 ...
 朴京範님이[한국 또 국호를 바꾸...]
물론 공부 안하고 (漢字도 모르고^...


최근 칼럼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