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자유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남한 사람들의 의무(11)
재외동포    조회 3,220    2007.01.14재외동포님의 다른 글      
6,25전쟁 당시 부산에서 미군의 공문이 왔는데 부산항의 군수물자 하역에 어떤 배가 장애가 되어 지장이 많아 치워달라고 해도, 버티는데 배 소속이 어디인지 알아서 조치해달라는 협조요청이었다. 해서 그 당당한(?) 배에 대해 알아본 결과 바로 고관대작들과 부유층도 아니고 그 2세들이 여차할시 해외로 도망가려고 상시 대기시켜놓은 배라는 것이 밝혀졌다.

수많은 학도병들이 꽃잎처럼 스러지는 판에 소위 나라지도층과 그 자식새끼들의 행태가 그 지경이었으니 어찌 당해낼 수 있겠는가? (이스라엘은 유학생까지 귀국해 싸웠다던가)

구한말 때 나라를 팔아먹은 자는 모두 양반사대부들이었다. 부유층,식자층, 지도층들이 앞장서서 나라를 팔아먹었으며 일제로부터 작위를 받으며 오늘날 가치로 환산해 수십억내지 수천억에 달하는 돈까지 받아먹었다.  

포클랜드 전쟁당시 앤드류왕자가 참전한 것처럼 명예와 특권만큼 솔선수범하여 책임과 의무를 다하는 덕목이 한국은 많이 박약했던 것 같다.

덕목은 고사하고 민족에게 돌이킬 수 없는 질고와 수모를 안기기도 했다.

때문에 상류지도층의 과오는 가혹할 정도로 그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본다.

그런데 남한의 일부 지도층 인사들 일부 중에 방문취업제를 부정하는 인사들이 있다.

그저 일제시대에 태어난 것이 중국동포의 죄라면 죄라고 비겁자들은 변명한다. 부귀영달을 꾀하는 것은 인간 본연의 속성 아니냐고도 한다. 누가 누구에게 돌을 던질 자격이 있냐고도 한다.

어떤 이는 민족 단합해 미래지향을 해도 모자란 판에 케케묵은 중국동포의 정체성과 중국인이라는 정체를 들이대면서 언제까지 울거먹으려고 하는가. 허면 나는 묻고 싶다. 이 나라가 중공 혹은 일본의 침략을 당할 때 누가 앞장서서 그래도 말리겠냐고...?

십억줄게 너희동네 파출소나 동사무소 까부수라고 하는 상황은 어떨까? 네 나라를 배반해라 민족이니 조국이니 다 개똥같은 소리다. 역사가 증명하듯 후일 아무 처벌도 안 받는다같은 설득은 어떨까?

어쩌다 일제시대 만주로 가서 그곳에 남은 우리 민족의 일부분인 사람들을 중국인으로 말을 하면서 그들을 냉대하는가 그들을 떠 안지 못하다면 북녘동포는 어찌 할 것이며 또 200만 조선족이 중국에 동화되면 한반도는 어떻게 되는 것일까? 나는 그것이 안타까울 따름이다.


786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첫째,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째, 발제글과 댓글을 통해 특정 누리꾼을 욕설ㆍ인신공격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 등을 하면서 '비난ㆍ비판할 때. 셋째,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째,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3.03.22
  오늘의 토론

   대기업썰 한번 풀어주자면
곤드레

   남한의 기초수급자가 받는 혜택
알짬

   중공,이건 정말 잘 하네...
대무신왕
  한 주간 토론 > 더보기

   중공, 우리도 선진국 된다? 경제전문가,
대무신왕

    한국은 이제 선택의 기로????
대무신왕

   한국은 이제 선택의 기로에 서게 됐다
곤드레

   한국인과 유사한 DNA 국가
알짬

   지나 인민의 댓글 조작 : 날조된 댓글로
알짬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285   과거사를 정리 하는것은?  손오공 02.08  3161  7  72
284   그리운사람 (4) 일산설비 02.07  4350  0  105
283   중국에도 이런식으로 판결하는가요?  나원참 02.07  3691  5  68
282   북간도의 미래.. (1) 리중하 02.07  4012  0  105
281   조선족은 샌드위치인가 (4) 쿠빌라이 02.06  3791  3  116
280   백두산과 간도땅 (5) Guevara 02.05  3211  8  64
279   재중 동포 사회의 발전을 바라며...[나무잎 사랑]카페... (3) once 02.05  4852  7  84
278   중국 력사, 한국 력사 (4) 치요 02.05  3108  3  62
277   심양서탑 평양관에서 어떤 대화 (2) 김삿갓 02.04  4051  8  106
276   어떤 우두머리의 룰 (10) 희윤 02.04  5018  4  73
275   '毒은 毒으로 다스려야 한다.' 라는 법을.  02.03  3532  7  75
274   안산 사건이 주목받는 이유  멍멍 02.02  3310  2  100
273   중국 방랑기 - 11 내가 보는 조선족 사회상 (3) 김삿갓 02.02  3225  5  70
272   장당경과 몽고 그리고 치우천왕  치우천왕 02.01  4185  1  90
271   깨닫기를 바란다 조선족 동포여  막걸리 할배 01.31  3092  4  67
270   중국 그리고 조선족 왜 그들은 살인을 하는가? (5) 연변전문가 01.31  4242  2  106
269   만들어 말을 하는사람  행복 01.31  3443  5  100
268   정신나간 일부 한국인들 (1) 좌파 01.31  3009  6  92
267   불평하는 조선족분들에게  회사원 01.30  3180  3  88
266   조선족, 사냥개는 되지마라 (4) 反朝族戰士 01.29  3705  3  63
265   조선족, 사냥개는 되지마라  근심 01.29  3492  7  48
264   조선족과 몽골족 (4) 징키스칸 01.29  4216  4  61
263   한국인의 잘못이 크다  기자 01.29  3162  2  55
262   중국 대목치기 소매치기 주의!!  왕징 01.29  2907  3  64
261   조선족이란 말이 틀린말 아니다 (7) 고애 01.28  4474  0  110
260   수박 겉핥기 관계. (2) 오리 01.28  3017  6  59
259   민족이 사업을 하는것이 아니다.  새들처럼 01.27  2986  1  93
258   민족이 사업을 하는것이 아니다. (11) 한꿔 01.27  3630  2  44
257   동감? (2) 손오공 01.27  3145  3  85
256   우리돼지 님 보세요. (1) 한꿔 01.27  3341  4  68
255   한심한 사람들 (4) 우리돼지 01.27  3678  6  105
254   “방문취업제”의 실행 동족화합의 새로운 한장 열 듯 (3) 수원 01.27  3689  11  117
<<<153115321533153415351536153715381539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블랙 핑크에 열광하...]
걸그룹 트와이스 맴버 대만 출신 쯔...
 대무신...님이[중공의 아들 딸들아,...]
중공은 공산 사회주의 체제 고수와 ...
 곤드레님이[중공의 아들 딸들아,...]
말이 선진국이지 다른 곳에서 다 소...
 알짬님이[중공의 아들 딸들아,...]
한국은 선진국이고, 코로나와 우러 ...
 알짬님이[중공의 아들 딸들아,...]
무식한 것들. 중공은 7%를 성장...
 해탈님이[중공의 아들 딸들아,...]
년 경쟁성장율이 5%대인 중국이 30...


최근 칼럼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