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일대일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無敵 함대
갈바람고개    조회 1,358    2016.02.28갈바람고개님의 다른 글      
무적함대는 과거 서반아의 함대 이름인데 바다가 없는 곳에서 나고 자란 분이 왜 이런 필명을 가지게 되었는지 아리송해요.

내 기준으로 무적함대 이분은 간첩에 준하는 골수 빨갱이이지만 선대들의 고향이 한국 충청북도에다 자신은 공산국가 옌볜에서(옌볜 충북마을 량수진으로 추정)나고 자랐고 아버지 형제가 이북에도 있다고 하는 등 복잡한 가족사가 현재의 정세를 보는 시각에 큰 영향을 미쳤을 것이라 봅니다. 아예 이북출신이면 남조선, 조선반도 이런 용어를 사용하련만 그래도 꼬박꼬박 한국이란 용어를 사용하는 것을 보면 복잡한 심경의 한 단면을 읽을 수 있지요.

난, 반공 극우주의자로 이분의 주장은 일체 인정하지는 않으나 한편으로는 가족사로 볼 때 저럴만도 하겠다는 정도의 이해는 하고 있기에 이 분의 주장에 대하여 가급적 이러쿵저러쿵 하지는 않는 편입니다. 이 모두가 분단이 낳은 비극이지만 그렇다고 세계 10대 강국인 한국이 아프리카 깜둥이 보다 못한 북괴와 동대동으로 같이 놀 수는 없는 법, 남한에 지나친 발언은 약간 자제재 주면 좋겠어요.

00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하나,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 발제글과 댓글 내용을 무시한 채 글쓴이에 대한 욕설ㆍ인신공격ㆍ조롱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할 때. 셋,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1.12.01
  오늘의 사는 이야기
  한 주간 이야기 > 더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587   여 왕짠 한국분덜은 영 대단한 분들임다... (39) 홍길동 07.12  1559  0  0
586   상식을 그렇게 강요했건만 (14) 홍길동 06.08  1377  0  0
585   땅콩들의 행진 (1) 오동무 05.30  1243  0  0
584   중국이 100년 뒤졌다 (3) 홍길동 05.25  1415  0  0
583   조선족 斷想(二) (10) 알랭드롱 05.23  1916  0  0
582   통키.... (1) 영웅일지매 05.24  1381  0  0
581   당신 글 참 못쓰셔요 ... (6) 홍길동 05.14  1327  0  0
580   조선족의 정신승리법 (17) 알랭드롱 05.10  1772  0  0
579   어떤 악플러  알랭드롱 05.09  1413  0  0
578   머리 검은 짐승 (6) 알랭드롱 04.24  1824  0  0
577   조선족 엘리트들 (3) 알랭드롱 04.23  1855  0  0
576   공부 좀 해라, 책 좀 읽어라! (3) 해탈 04.14  1421  0  0
575   해탈님만 보세요 (11) 킬리만자로 04.10  1446  0  0
574   오늘의 유머 (4) 해탈 03.28  1705  0  0
573   일본인과 한국인의 차이 (3) 전설속의 사... 03.27  1414  0  0
572   해타리아 와 돔구리아 (23) 두루미 03.25  1909  0  0
571   방공호 (7) 두루미 03.14  1584  0  0
570   북 포병전력 (15) 두루미 03.14  1850  0  0
569   저능 반중 한빨러들의 역대급 명언 (10) 홍길동 03.11  1687  0  0
568   매번 오후 네시쯤 나타나서 똥물 싸놓고 튀는 사이코 (3) 홍길동 03.11  1741  0  0
567   진짜 궁금함 (4) 금연남 03.11  1300  0  0
566   모택동 마크 (59) 금연남 03.07  1757  0  0
565   희대의 바보클라스....모주석마크 한마대 (8) 홍길동 03.07  1806  0  0
564   희대의 무대뽀 명언들 좀 구경하자 (13) 홍길동 03.07  1695  0  0
563   중국 전인대에 시진핑 배지 등장 (28) 금연남 03.07  1891  0  0
562   틈만 나문 주작질로 중국 까대는 분.... (157) 홍길동 03.04  2169  0  1
561   거짓말 하는 두루미...(기본적인 규법을 지키지 않아서 불이익...  무적함대 02.28  1370  0  0
  無敵 함대  갈바람고개 02.28  1358  0  0
559   홍길동의 사기꾼론 (9) 잉걸 01.24  1511  0  0
558   그리고 잉걸동무 (1) 홍길동 01.22  1376  0  0
557   이부지자(二父之子)에 대한 단상 (26) 잉걸 01.21  1846  0  0
556   ‘중국산’ 쿠오로스3, 유럽서 ‘가장 안전해’ (13) 잉걸 01.20  1465  0  0
12345678910>>>Pages 23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자게 실시간댓글
 알짬님이[중국 전통 무술의 허...]
중국 전통 무술의 강대함을 세상에 ...
 알짬님이[택견 수련자 vs 격투...]
중공 무술 중에서 그나마 실전성이 ...
 알짬님이[택견 수련자 vs 격투...]
쿵푸 선수가 결련 택견 선수한테 ...
 알짬님이[택견 수련자 vs 격투...]
쿵푸 선수가 실전 태권도 선수한테 ...
 알짬님이[택견 수련자 vs 격투...]
한국 태권도에는 여러 종류가 있다....
 해탈님이[산타 창시자, "산타...]
산타는 전통무술이 맞단다... 왜날의...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