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일대일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浦上八國(포상8국) 란의 배경.
라디오    조회 3,978    2008.12.19라디오님의 다른 글      
백제왕기 고이왕

元年 甲申 九月 立素嬭后爲后 仇嬭爲副后
원년(A.D.264) 갑신 9월 素嬭后(소내후)를 后(후)로 삼았고, 仇嬭(구내)를 副后(부후)로 삼았다.

三年 丙戌 二月 沙伴王薨
3년(A.D.266) 갑술 2월 沙伴王(사반왕)이 죽었다.

五年 戊子 五月 田太后崩 春秋七十二 葬於仇知王陵 是年秋旱而蝗 田穀失稔 民相作盜 王巡行郡縣 以安撫之
5년(A.D.268) 무자 5월 田太后(전태후)가 죽었는데 춘추 72세였다. 仇知王陵(구지왕릉)에 장사를 지냈다. 이해 가을에 가물고 누리가 들어 밭의 곡식이 익지 않았다. 백성들이 서로 도둑질을 하였다. 왕이 군현을 순행하여, 백성들을 구휼하여 안정시켰다.

七年 庚寅 二月 築赤峴沙道二城 朦部民守之 十月 末曷來侵沙道城 焚門而走
7년(A.D.270) 경인 2월 赤峴(적현)과 沙道(사도) 두 성을 쌓아, 동부 사람들에게 지키도록 명하였다. 10월 末曷(말갈)이 沙道城(사도성)을 침입하여 와서, 성문을 불사르고 도망갔다.

八年 辛卯 二月 太王有疾 赦因 秋 國南部蝗 民多饑 王自責曰 “寡人之世 災異如此”
8년(A.D.271) 신묘 2월 太王(태왕)이 병이 생겨 죄인들을 사면하였다. 가을, 나라의 남부에 누리가 들어, 백성들이 많이 굶주렸다. 왕이 자책하여 말하기를 “과인의 치세에 災異(재이)가 이와 같은가”라고 하였다.
---------------------------------------------------------------
나해기 11년
十一年 三月 巡視西路
11년(A.D.267) 3월 서로(西路)를 순시하였다.

五月 夫余與浦上通謀
5월 부여(夫余)는 포상(浦上)과 通謀(통모)하였다.

十月 吉斗使加耶
10월 길두(吉斗)는 가야(加耶)에 사신으로 갔다.

十二年 正月 利音伊伐飡兼視軍政
12년(A.D.268) 1월 리음(利音)은 이벌찬이 되어, 군정을 겸하여 맡았다.  

五月 述明使加耶
5월 술명(述明)은 가야(加耶)에 사신으로 갔다.

十三年 二月 西巡一善沙伐至管城 撫慰將士 歷捺己召文而還 凡十有七日 立五太子祠 小光板公汗昔左玉紫井五仙也
13년(A.D.269) 2월 서쪽으로 일선(一善)과 사벌(沙伐)을 순시하여 관성(管城)에 이르러, 장사(將士)들을 위문하고, 날기(捺己)와 소문(召文)에서 거쳐 돌아왔는데 범 17일이 걸렸다. 立五太子祠 小光板公汗昔左玉紫井五仙也

四月 倭人犯境 利音率輕騎 擊退之
4월 왜인(倭人)이 변경을 침입하여, 리음(利音)이 경기(輕騎)를 이끌고 격퇴시켰다.

九月 加耶入朝 報河道新立 命美知往弔孝修
9월 가야(加耶)가 입조하여, 하도(河道)가 새로 즉위하였다고 보고하였다. 미지(美知)에게 명하여 가서 효수(孝修)를 조문하도록 하였다.

나해기 14년 270년
十四年 正月 行白虎祭
14년(A.D.270) 1월 백호제(白虎祭)를 거행하였다.

*A.D.270은 庚寅년으로 白虎의 해이다.

七月 加耶王子于考太子 入告浦上八國入侵 請求 乃命于考與利音將六部兵往求之
7월 가야왕자(加耶王子) 우고태자(于考太子)가 들어와 포상8국(浦上八國)이 침입하였다고 고하였다. 구원을 요청하였다. 이에 우고(于考)과 리음(利音)에게 명하여 6부 군사를 이끌고 가서 구하도록 하였다.

*삼국사기 신라본기는 于考太子(우고태자)를  于老太子(우로태자)로 조작해 놓았습니다. 그래서, 于老(우로)의 나이에 혼란이 일어나게 되었습니다. 이때 于老(우로)는 태어나지도 않았죠.
이 사항은 대학 사학과 교수도 모르는 사항입니다.

八月 利音擊殺八國將軍 奪所虜六千人 還之 群臣賀之 乃獻俘獲于祖廟
8월 리음(利音)이 8국의 장군을 쳐서 죽이고, 붙잡힌 6천명을 빼앗아 돌려주었다. 군신(群臣)들이 치하하며, 이내 俘獲(부획,포로)들을 조상의 묘에 바쳤다.

河道以其女大理妻美知
하도(河道)는 그의 딸 대리(大理)를 미지(美知)에게 시집보냈다.
-------------------------------------------------------
신라기년이 틀리기 때문에..
포상8국의 란을 보는 관점이 달라집니다.

*삼국사기 신라본기와 약60년 하향조정해서 봐야 하죠.

265년에 신라는 풍년이었으나
266년 7월에 우박이 내리면서 흉년이 들지요.

268년 백제는 고이왕이 집권한지 얼마 안 되어, 가뭄이 들어 백성들이 고통받습니다.
백제는 말갈의 침입도 받고, 신라는 왜의 침입을 받죠.

269년에는 加耶(가야)는 하도(河道)라는 인물이 새로 왕으로 선출됩니다.
이를 틈 타 270년 포상8국이 란을 일으킵니다.

포상8국도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었을테고.. 가야는 정권교체시기였습니다.

五月 夫余與浦上通謀
5월 부여(夫余)는 포상(浦上)과 通謀(통모)하였다.

부여, 즉, 백제는 267년 포상8국과 결탁을 하므로..
신라는 2차례나 가야에 사신을 파견하면서 서쪽의 경계를 강화합니다.
그 움직임들이 적혀있죠. 예민하게 움직이고 있습니다.

30241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하나,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 발제글과 댓글 내용을 무시한 채 글쓴이에 대한 욕설ㆍ인신공격ㆍ조롱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할 때. 셋,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2.07.05
  오늘의 사는 이야기
  한 주간 이야기 > 더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14   고내님 이젠 정신차릴 때도 됐지요. (27) 해모수 12.29  3329  23  198
13   고내의 옛글 (69) 무명 12.29  3833  24  153
12   위대한 추리능력... (4) 홍길동 12.29  3866  42  307
11   한글사이트에..쪽조가 기생하는 원인은 무엇일까? (49) 해모수 12.29  3391  17  126
10   쪽조가 사는 목적은 바로 해모수들를 웃어주기 위해서이다...ㅎㅎ  잠 언 12.29  3746  33  279
9   비교실험 끝! (3) 해모수 12.29  3252  13  243
8   한국대졸과 중국고졸... (4) 홍길동 12.29  3621  21  236
7   장수 16년, 왕들의 존호를 높이다.  라디오 12.21  3600  20  211
  浦上八國(포상8국) 란의 배경.  라디오 12.19  3978  30  241
5   始祖 芻牟大帝紀(시조 추모대제기) 정서1  라디오 12.19  4179  31  248
4   曷思太后(갈사태후) 간지를 바꿔 놨어.  라디오 12.19  4129  27  268
3   조운 당신은 민족이 대관절 무엇인가? (7) 의 문 11.02  3345  29  218
2   조운아 보아라~ (13) 토끼 11.02  4296  29  183
1   조운 니쓰 초우쎈주마? (16) 철협쌍웅 11.02  4383  28  273
<<<212223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한국아덜이 조선족 싫...]
중공 견제를 위한 유럽 나토도 갔...
 대무신...님이[한국아덜이 조선족 싫...]
윤석열 정권이 이들에게 부동산 세금...
 대무신...님이[한국아덜이 조선족 싫...]
이제는 조선족외 외국인 취득에 대한...
 대무신...님이[한국아덜이 조선족 싫...]
이제 윤석열이가 저런 혜택을 폐기 ...
 대무신...님이[한국아덜이 조선족 싫...]
중공해체 민주화의 길로 민진당 주...
 곤드레님이[한국아덜이 조선족 싫...]
이젠 목이 아프지만 자~얼른^^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