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일대일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큐님께 선물(작은 보따리)(92)
두루미    조회 1,362    2017.01.25두루미님의 다른 글      
기수식으로  서전을 장식하던  큐님이  우후죽순,,동시다발..중구난방..신공으로  만년한철의 보검을  밑궁기 아래 깜찍하게 숨기시고  미혼산을  흐뿌리시며  결전을  준비하는 듯 하오이다,,,

방문좌도의  붕어빵 장수인 둘미가  어이 큐님의 무형지기를 당해낼 재간이 있겠소,,,가는 길에 작은 선물   큰 선물 아낌 없이 드리고  떠나리다...넘 노여워 마십사.

중국 사시는 조선족과 닮지 않았다는  큐님은   한국내의 상호 불신이 걷잡을수 없는 고질병으로 보여지는 지는 모르겠으나,,,,당사자 입장에서 둘미의  생각은 다르오..

고래로 우리민족은 강인함과 끈기,,,은근의 민족이였소,,
큐님 말대로  지난 역사속에서 우리는 잘난 리더 못난 리더 수도 없이 많은 리더를 만났소,,
때로는 드넓은 만주벌판을 호령할수 있는  기개 있는 리더를 만났고,,,때로는 나몰라라 민초를 내팽겨치고 제 살길 떠난 못난 리더도 만났소,,,우리의 리더는 못난 놈만 있었소?  아니요,,,그리고 우리가 + 상호불신의  구렁텅이 민족이였다면   면면히 반만년의 역사를 이어오지 못했을거요.
큐님의 무형검의 검기가 얼마나 강력한지  깜찍하게 숨긴 만년한철의 보검이 얼마나 강력한지 모르겠으나  그런 소리 마오,,,둘미의 포용수가   뚫지 못할 만년한철은 없더이다(선공)
우리는 상호불신속에 살아가는 민족이 아니요.  그 어느민족이던 환란과 혼돈의 시기는 있소이다.   잘 보시오,,,오랜 역사속에,  한순간의 환란과 혼돈으로 역사속에 사그라진 민족 국가  수도 없이 많소,,,큐님의 자랑스런 대국을 봅시다,,,,중화 중국이란 중국인의 이상적결합이 아니면  실체가 뭐요?   한족 만주족 몽골족 회족,,제멋대로 힘 센놈이 유린한 대륙,,,,그들이 주인,,그 모든 주인이  대륙인 ,,,,이런 이상을 빼면,,,허상 만 남으오,,,

한반도를 중심으로  우리 민족은   비록 환란과 혼돈의 시기를 겪으며  생존의 위기에서도  굳굳이  그 명맥을 이어왔소...비록 찬란하지 않을지 모르나,,,살아남은 민족,,,그자체로 존중받아 마땅한  민족이요.  큐님도 그 일원임을 자랑스러워 하시오

  우리는 잘난 리더의 힘으로 영광을 누렸고,,못난 리더를  만났을때는 민초의 힘으로 국난을 극복햇소,,,,우리 한민족..한국인은   상호불신이 아니라  상호믿음과 결속력이  구 어느민족 보다 뛰어난 국민들이요,,

보시오,,역사속  셀 수 없는 신기한 광경을,그중 현대 한국인의  무차별적인 응집력을...  축제의  2002년 길바닥에 몇백만이  전국적으로 온국민이 광란의 도가니에 빠질수 있는 가공할 응집력이요.. 아이엠에퓨,, 구린내 나는 아가리속 금이빨까지 빼다 나라살릴려 나선 민초들의 응집력,,,근자에  폭풍한설속에서  100만이 촛불들고, 밤세워 노닥거리는 모습,,,그에 반해서 태극기 휘날리며 광화문을 활보하는 떼거지 군상들,,,놀랍지 않소?
세계 어디에서 이런구경을 할 수 있단 말이요,,,바로 한국,,,한국인이기에  가능한 것이요.
상호불신 속에 와해되는 민족이 아닌  위기마다  불가사이한 응집력을 보여주는 민족,,,이게 바로 우리네 민족특성이요...

지금부터 단단히 부여잡은  만년한철 보검 살짝 내려놓으시고 눈 크게 뜨고 제대로 보고 귀 여시고  잘 들으시오..
큐님이 보시기에 혼란스러운 작금의 한국내 불신,,,,이건  한국인들의 고질적인  상호불신 문제가 아니라  제모두  잘난 놈이라서  제잘난 목소리 중구난방으로 내기때문이요.
우리의 고질병은   제 잘난 멋,,,,바로 이것이요,,
너무나 잘난 놈들이 많아서,,,웬만해서 잘난 놈들은 눈에 보이지도 않소,,,지가 해먹어도 충분히 잘해낼 자신이 있기에  자기가 대가리 해먹겠다는 것이고,,,,상대에 대한 불신이 아니라,,,제놈 말이 더 정답이기에 밀어붙이는 것이요,,,
궁극적으로   불신이 아닌,,,,잘못된 자신감이요,,

난  증거도 있소  보여줄까여?,,,,같은  피를 가진   여기 연보 몇몇 떨거지들을 보오,,,,민비 개십창년,,,안중근 테러분자개세끼...제입으로 난도질 하는 오가잡탕 개말종 짓은   제 잘난 제놈들의 입으로  모두 합리화가 되지않소?
제놈 밑에..제놈 말에 대가리 숙이면  한 순간에 지잡대도,,,명문대가 되고,,,,멍청한 한국인이  지각있는 한국인도 될수 있다고 둘미를  꼬시더이다,,,,,이게바로 증거요..


너무나  똑똑하고 너무나 잘난 민족이다 보니,,,너무 풀어주다 보문,,,다  지가 대가리 해먹고 싶은 욕심을 부린다오.이건 부작용일 뿐이요,,,.13억 셀수 없는 쪽수속에  걸출한 리더가 나오면  나머지 12억 9천 9백9십9.9.9.9.9.이 대가리 숙이는 중국과는 다른 현실에  혼란 스러울수도 있을거요..

한국인  특유의 전투력과 개개인의 강인함이 불러온 잘못된 부작용일 뿐이요,,,, 몇몇부작용으로 반만년 고이 꼬아 달여온   한민족의 명약을  버리지 마시오,,아깝지 않소?

만연한 상호불신으로 절대  개선할수 없는  만성질환이 아니라,,,,책임있는 자세의 분위기 확산으로  충분히 바로잡을 수 있는 부분이여..

크게 보시오,,,조선족과 닮지 않은 외모라도 괜찮소,,, 외모가 뭐 그리중요하오,,,
둘미같은  연변장년은 없더이까?  왜 둘미를 보고 흑룡강 장년만 생각하시여?
큐님도 남뷱도치전쟁의  핵심 행동당원 이엿음까?

부질없소,,,남도치던 북도치던,,,전라도건 경사도건,,,조선족이던 한국인이던 ..우리 이제  그딴 섞은 명태눈깔보다도 더 흐리멍텅한  놀음에서  좀 벗어납시다,,

알고 보면   우리민족  참  멋있는 민족이요,,그리 부끄러워 마시오,,
뭐 크게 자랑할만한 것이 많지는 않지만,,,,그래도 이정도면 족하고 사랑할만 한거요,,,너무 큰 것을 바라지마쇼,,,
고토수복의  호연지기...  세계 호령,,우주제패,,,,이상과 현실속의 괴리만  벗어날 수 있다면   못할게 뭐요,,,,,그런건 마음속의 위안으로도 충분하다 생각하오..


왜들 스스로의  출신을 저급하다 생각하시오?...
깨어나오,,,패배감에서,,,
눈을 크게 뜨고 보시오,,,,,우리는   우리  스스로 존중받을만 한  민족이요..

00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하나,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 발제글과 댓글 내용을 무시한 채 글쓴이에 대한 욕설ㆍ인신공격ㆍ조롱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할 때. 셋,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2.08.18
  오늘의 사는 이야기
  한 주간 이야기 > 더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110   중국에 김치 훔치는 노인 없다 (21) 홍길동 04.04  1382  0  0
109   정중한 요청 (43) 두루미 01.03  1366  0  0
  큐님께 선물(작은 보따리) (92) 두루미 01.25  1362  0  0
107   봐야 할 유저가 본후에 삭제하라~ 개돼지에 기생하는 파리~ (60) 퇴물 12.06  1359  0  0
106   조선족에 대한 적대감 (58) 두루미 01.21  1355  0  0
105   중국법엔 살인죄가 없다... (23) 두루미 09.29  1346  0  0
104   88년올림픽에 두루미는 없었다. (32) 해탈 01.22  1333  0  0
103   3. 홍길동 예찬과 사랑 (13) 두루미 01.30  1315  0  0
102   비나이다 (53) 두루미 01.11  1300  0  0
101   시대적 변화-연보의 활성화는 우리손으로 (15) 두루미 01.04  1293  0  0
100   무역 가르침... (41) 해탈 07.15  1292  0  0
99   쌍도끼 이건 증거 되겠니? (15) 두루미 01.03  1291  0  0
98   최순실 빠이 빠이 (59) 두루미 01.03  1287  0  0
97   찾았니? (42) 두루미 01.03  1286  0  0
96   접견 감정 싸움 끝 (19) 두루미 01.04  1281  0  0
95   인터넷 실명제 (9) 두루미 01.26  1280  0  0
94   법률용어 어학해석... (6) 해탈 12.27  1278  0  0
93   이념의 노예 (10) 해탈 01.24  1267  0  0
92   행정병은 군인이 아니다. . (20) 두루미 01.03  1264  0  0
91   개념 잡고 공부해라 (1) 두루미 01.04  1262  0  0
90   지난해 청산 (6) 두루미 01.02  1262  0  0
89   그동네 떨거지 둘울 어찌하면 좋을 까요?,,홍길동선생에게 자... (21) 두루미 07.16  1261  0  0
88   권리 남용 (18) 두루미 01.04  1259  0  0
87   층간소음문제에서 범죄가 성립하지 않는 이유 (30) 두루미 09.29  1252  0  0
86   편견 (51) 두루미 01.25  1248  0  0
85   후안무치100000000000000.... (38) 두루미 07.15  1245  0  0
84   접견권이 없는 사람도 접견할수 있다....알겠남? (15) 두루미 01.03  1245  0  0
83   [헬조선] 중국어번역을 공모합니다 (22) 쌍도끼 12.28  1237  0  0
82   재판없이 유죄 결정 (39) 해탈 09.29  1236  0  0
81   죄가 아닌데 형벌을 (33) 해탈 09.28  1234  0  0
80   한국 지방 명문대 (10) 해탈 07.15  1233  0  0
79   어째서 길덩의 주장과 이 데이터가 다르지??? (12) 돔구장짓자 01.01  1231  0  0
<<<11121314151617181920>>>Pages 23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朴京範님이[815는 한일 동시패...]
티벳 위구르 몽고 여진 만주 .. 다...
 朴京範님이[소주를 안먹는 이유]
전에 중국 여행가곤할 때는 저렴하...
 곤드레님이[소주를 안먹는 이유]
떵남이 보나마나 밤마다 외로운 영혼...
 대무신...님이[중국 일개 성이 한국...]
물가라도 높으면 폭동이 일어 나겠지...
 무적함...님이[중국 일개 성이 한국...]
한끼 밥을 한국인들의 점식 식사정...
 무적함...님이[중국 일개 성이 한국...]
알짬아 소득만 생각하고 물가는 생각...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