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교육학술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조선족 어디로 가나' 지상포럼 우수작품 시상식 열려
기사 입력 2006-11-08 10:25:03  

흑룡강신문사 창사 50주년 기념 계렬행사의 하나인 조선족 발전대안 연구세미나 및 '조선족 어디로 가나' 지상포럼 우수작품 시상식이 11월5일 할빈 경위호텔 에서 열렸다. 이번 행사는 흑룡강신문사에서 주최하고 한국 '고국소식'잡지사에서 후원, 연변SCK미디어에서 협력하여 개최하였다.

지금 중국 조선족은 중대한 전환기에 처해있다. 중한교류의 활성화와 더불어 조선족의 한국진출, 한국인의 중국진출과 중국내 한겨레사회의 형성은 중국 조선족이란 특수한 군체에 혼란을 안겨주고 있다. 우선 중국내 소수민족으로서의 조선족은 국가적 차원에서 보면 중국공민이며 범민족차원에서 본다면 조선민족이란 정체성을 소유한다. 이러한 다원화한 정체성때문에 조선족은 고민하고 흔들리고 있다.  그렇다면 중국조선족은 누구인가? 중국 조선족의 문화정체성을 어떻게 규명해야 하는가? 다원화된 중국 조선족의 정체성은 하나의 뚜렷한 정체성으로 통합될수 없을가? 중국 조선족은 마음의 귀속을 어디에 둬야 하는가? 우리는 어떤 위치에 서야 하며 어떤 자세를 취해야 하는가? 중국 조선족의 이러한 고민을 함께 풀고 조선족의 정체성을 확립하자는 취지에서 본사에서는 창사 50주년 기념행사의 하나로 '조선족 어디로 가나'라는 주제로 지상포럼을 조직,  본지 일간, 주간, 인터넷신문에 특정 코너로 동시 게재했다.

본사 리진산 사장 겸 총편집은 이날 행사의 인사말에서 한국 '고국소식'잡지사, 연변SCK미디어 및 국내외 지성인들의 적극적인 지지와 참여로 이러한 자리를 마련할수 있게 되였다며 변혁기에 처한 조선족사회의 발전대안을 도출하는데 힘과 지혜를 모아 함께 노력하자고 밝혔다. 연후 본사 한광천 부총편집의 '조선족을 위한 명의 처방전의 집대성'이란 지상포럼 총화보고와 림국웅 고급편집의 심사평이 있었다. 심사결과 연변대학 최성학 부교수의 '조선족교육 개혁과 발전의 사로'가 금상을, 한국 선문대학 최우길 교수의 '조선족사회의 변화와 민족교육의 과제'와 흑룡강조선민족출판사 류대식 주임의 '균형을 잡고 자신을 잃지 말자'가 은상을, 연변대학 우상렬 부교수의 '민족사회 온라인네트워크가 한몫 해야', 중국해양대학 리룡해 교수의 '시시퍼스의 바위와 조선족', 중국사회과학원 정신철 연구원의 '전통집거지는 조선족의 대후방', 길림시조선족예술관 전경업 부관장의 '조선족문화행사 시대와 공존해야'가 동상을 받았다.

이날 오후에는 중국조선족발전 대안 연구세미나가 열렸는데 중앙민족대학 황유복 교수와 한국 선문대학 최우길 교수가 각기 '조선족의 미래를 함께 열어가야 한다'와 '지구화 시대의 한민족 정체성 모색:'다문화사회의 민족교육'에 부쳐'란 주제로 기조강연을 한후 질의에 대한 답변이 있었다. 회의 참가자들은 조선족의 현황과 발전을 두고 열띤 토론을 벌렸다.

이번 행사에는 국내외 지성인 40여명이 참석, 회의 참가자들은 이번 행사가 조선족의 정체성 확립, 위치선정, 향후 발전진로 모색에 적극적인 역할을 일으켰다고 입을 모았다.

진종호 기자
흑룡강신문  2006-11-06







흑룡강신문사 창사 50주년 기념 계렬행사의 하나인 조선족 발전대안 연구세미나 및 '조선족 어디로 가나' 지상포럼 우수작품 시상식이 11월5일 할빈 경위호텔 에서 열렸다. 이번 행사는 흑룡강신문사에서 주최하고 한국 '고국소식'잡지사에서 후원, 연변SCK미디어에서 협력하여 개최하였다.

지금 중국 조선족은 중대한 전환기에 처해있다. 중한교류의 활성화와 더불어 조선족의 한국진출, 한국인의 중국진출과 중국내 한겨레사회의 형성은 중국 조선족이란 특수한 군체에 혼란을 안겨주고 있다. 우선 중국내 소수민족으로서의 조선족은 국가적 차원에서 보면 중국공민이며 범민족차원에서 본다면 조선민족이란 정체성을 소유한다. 이러한 다원화한 정체성때문에 조선족은 고민하고 흔들리고 있다.  그렇다면 중국조선족은 누구인가? 중국 조선족의 문화정체성을 어떻게 규명해야 하는가? 다원화된 중국 조선족의 정체성은 하나의 뚜렷한 정체성으로 통합될수 없을가? 중국 조선족은 마음의 귀속을 어디에 둬야 하는가? 우리는 어떤 위치에 서야 하며 어떤 자세를 취해야 하는가? 중국 조선족의 이러한 고민을 함께 풀고 조선족의 정체성을 확립하자는 취지에서 본사에서는 창사 50주년 기념행사의 하나로 '조선족 어디로 가나'라는 주제로 지상포럼을 조직,  본지 일간, 주간, 인터넷신문에 특정 코너로 동시 게재했다.

본사 리진산 사장 겸 총편집은 이날 행사의 인사말에서 한국 '고국소식'잡지사, 연변SCK미디어 및 국내외 지성인들의 적극적인 지지와 참여로 이러한 자리를 마련할수 있게 되였다며 변혁기에 처한 조선족사회의 발전대안을 도출하는데 힘과 지혜를 모아 함께 노력하자고 밝혔다. 연후 본사 한광천 부총편집의 '조선족을 위한 명의 처방전의 집대성'이란 지상포럼 총화보고와 림국웅 고급편집의 심사평이 있었다. 심사결과 연변대학 최성학 부교수의 '조선족교육 개혁과 발전의 사로'가 금상을, 한국 선문대학 최우길 교수의 '조선족사회의 변화와 민족교육의 과제'와 흑룡강조선민족출판사 류대식 주임의 '균형을 잡고 자신을 잃지 말자'가 은상을, 연변대학 우상렬 부교수의 '민족사회 온라인네트워크가 한몫 해야', 중국해양대학 리룡해 교수의 '시시퍼스의 바위와 조선족', 중국사회과학원 정신철 연구원의 '전통집거지는 조선족의 대후방', 길림시조선족예술관 전경업 부관장의 '조선족문화행사 시대와 공존해야'가 동상을 받았다.

이날 오후에는 중국조선족발전 대안 연구세미나가 열렸는데 중앙민족대학 황유복 교수와 한국 선문대학 최우길 교수가 각기 '조선족의 미래를 함께 열어가야 한다'와 '지구화 시대의 한민족 정체성 모색:'다문화사회의 민족교육'에 부쳐'란 주제로 기조강연을 한후 질의에 대한 답변이 있었다. 회의 참가자들은 조선족의 현황과 발전을 두고 열띤 토론을 벌렸다.

이번 행사에는 국내외 지성인 40여명이 참석, 회의 참가자들은 이번 행사가 조선족의 정체성 확립, 위치선정, 향후 발전진로 모색에 적극적인 역할을 일으켰다고 입을 모았다.

진종호 기자
흑룡강신문  2006-11-06





 현시대 조선족 새일대 인성교육의 장
제1회 《인천컵》 길림신문 인성교육상 시상식 성대히  

제1회《길림신문 인성교육상 시상식》이 11월 2일 길림신문사 ...
  2006.11.10
 류은종교수 한글발전 대통령문화포장상 수상
우리민족 언어발전을 위해 꾸준히 사업해온 원 연변대학 류은종교수(현재 절강성 월수외국어대학동방언어대학부원장으로 활약)가 일전에 한국문화관광부에서 조직한 ...  2006.11.10
 '조선족 어디로 가나' 지상포럼 우수작품 시상식 열려
흑룡강신문사 창사 50주년 기념 계렬행사의 하나인 조선족 발전대안 연구세미나 및 '조선족 어디로 가나' 지상포럼 우수작품 시상식이 11월5일 할빈 경위호텔 ...  2006.11.08
 김학철 김사량 항일문학 및 조선의용군연구 국제학술회의 연길서
4일, 김학철 김사량 항일문학 및 조선의용군연구 국제학술회가 연변대학 한국학연구중심, 연변작가협회, 한국 실천문학 김학철문학연구회의 주최로 연변대학종합...  2006.11.06
 훈춘1실험소학: 교원들의 생생한 학습마당
11월 3일, 훈춘시 제1실험소학교에서는 한국의 저명한 교육자인 정춘모교수를 모시고 학습의 하루를 마련했다.

한국대통령상까지 수여받은 경력...
  2006.11.06
 2006년도 안중근 장학금 전달식 거행
1992년에 설립되여 올해까지 제 15기를 맞는 할빈공업대학 안중근 장학금 전달식이 최근 할빈공업대학에서 마련되였다. 지금까지 근 400명 할빈공업대학 우수생...  2006.11.05
 학생과 인터넷 얼마나 먼가
인터넷으로 앞서가는 훈춘시제1실험소학교

편집자의 말: 컴퓨터가 갓 나왔을 때 많은 가정들에서 자식들한테 컴퓨터를 사주는것을 시체멋...
  2006.11.02
 길림성 교육수금문제에 칼을 댄다
10월 31일 기자가 료해한데 따르면 성내 각급 각류의 학교들의 수금행위를 규범화하고 학생들의 리익을 보장하기 위하여 길림성발전개혁위원회, 교육청, 성정부...  2006.11.02
 《북경고려문화경제연구회창립10주년》 기념행사 북경서
지난 10월 29일 중앙방송국대극장에서 북경고려문화연구회 창립10돐 기념행사가 수도권 조선족을 비롯한 한족, 몽고족, 회족, 투쟈족 등 여러 형제민족과 일본, ...  2006.11.01
 연변주과학자질제고사업지도소조 제1차 회의 연길에서
10월 25일, 길림성 연변주과학자질제고사업지도소조 제1차 회의가 연길에서 열렸다. 이번 회의의 주제는 지난 2월 6일 국무원에서 발포한 《전민과학소질행동계...  2006.10.31
  
<<<919293949596979899100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