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교육학술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연변대학 국가 정보화기지로 선정돼
기사 입력 2014-03-26 15:56:35  

연변대학이 국가민족사무위원회 중국조선언어문자정보화기지로 선정되여 25일 현판식을 가졌다. 이는 연변조선족자치주의 한낱 대사일뿐더러 중국조선언어문자사업에 기념비적의의를 가지는 대사이며 우리 나라 조선언어문자정보화사업이 실질적인 응용연구개발단계에 들어섰음을 표징한다.

소수민족언어문자는 중화민족의 보귀한 재부이며 무형문화유산의 핵심내용으로서 이를 규범화, 표준화, 정보화로 건설하는것은 소수민족과 그 지역의 문화사업 발전에 유리하고 중화의 우수문화 계승과 발양에 유리하다.

연변대학은 전형적으로 선명한 민족특색을 가진 “211프로젝트”대학교로서 이를 둘러싼 국가급중점학과, 국가1급학회에 조선어어음분석실험실, 시청각실, 스마트정보처리실 등 교수와 과학연구 부대시설들이 마련돼있다. 국가급중점학과인 아시아아프리카언어문학학과에서는 3년간의 시간을 들여 “중국소수민족언어자료고”의 부속자료고인 “중국조선어 언어자료고”를 건설해 조선언어문자정보처리에 리상적인 언어자료자원을 제공했다.

국가민족사무위원회 교육과학기술사 사장 전련강은 길림성이 민족어문사업의 중요한 성이고 특히 연변은 민족단결진보모범자치주,전국민족어문사업의 기치이며 연변대학은 민족지구 대학교의 본보기로 중국조선언어문자정보화기지가 연변대학에 설립된것은 명실공한 일이라고 전제했다.

그러면서 향후 이 기지가 전국적으로 당의 민족어문정책과 법률법규를 모범적으로 관철집행하고 여러 민족이 화목하게 보내고 단결진보하며 조선어문 정보화, 표준화, 현대화를 추진하고 동북아 내지 세계 조선민족언어문자, 문화간의 교류와 래왕, 우호합작, 공동발전을 추동하며 정보화인재 양성, 강습의 기지로 거듭날것을 희망했다.

연변대학 박영호교장은 향후 중국조선언어문자정보화기지는 과학연구, 교원대오, 정부기술 등 면의 우세와 특색을 충분히 발휘해 국내외 관련 기구와의 교류와 합작을 강화하고 협동, 혁신 기제를 건립하여 힘을 합쳐 조선언어문자 플랫폼건설, 규범화건설, 자원고건설, 정보 상품 및 산업 발전, 표준화와 정보화 인재양성, 정보처리국제합작 등 모든 령역의 과학연구와 대상개발사업에 주력해 우리 나라 조선언어문자정보화건설의 발걸음을 다그치고 조선족문화의 계승과 발양에 응분의 기여를 할것이라고 밝혔다.

성민족사무위원회 당조서기 강광자, 성민족사무위원회 주임 아루한, 주정부 부주장 천해란이 이날 현판식에 참가했다.



김일복 기자
연변일보 2014-03-26



 조선족이라면 조선어를 알아야
연변조선족자치주 제14기 인대상무워원회 9차 회의에서 9월 2일을 《조선어문자의 날》로 결정지었다.

결의는 《조선어문자의 날》을 제정함은 ...
  2014.05.22
 연변대학 미술학원 졸업작품전 펼쳐
15일, 연변대학 미술학원 2014급 석사연구생 졸업작품전이 개막되여 21일까지 전시된다.

이날 작품전에는 미술학원의 학술형석사연구생 ...
  2014.05.19
  아시아대학 10순위에 든 중국, 한국, 일본의 대학은?
14일, 2014년QS아시아대학순위가 공포되였다. 올해 “QS아시아대학순위”가운데 싱가포르국립대학(NUS)이 처음으로 순위 1위를 차지하게 되였다. 한국과학기...  2014.05.19
 다른 누가 아닌 우리가 해야 한다
대학입시를 코앞에 두고 어떻게 하면 조선어문성적이 제고될수 있겠는가 물어오는 학생들이 있는데 성적이 올라가지 않아 속을 태우는 그들의 안타까운 마음은 리...  2014.04.25
 통화시조중 한복쇼로 민족문화 전수
통화시조선족중학교에서는 민족복장전시활동을 벌여 학생들에게 민족전통문화를 전수하고있다.

이 학교 조선어교원들은 학생들에게 한복의 유래, ...
  2014.04.21
 당신의 대학생 자녀,한달에 얼마 씁니까?
대학생 생활소비, 1000원은 《빈곤호》

《800원은 극빈호, 1000원은 빈곤호며 1500원은 금방 빈곤호의 모자를 벗을 정도고 2000원은...
  2014.04.21
 «동양평화론»의 선구자 ㅡ 안중근
금년은 안중근(安重根)의사 순국 104주년이 되는 해이다. 안중근의사는 비단 불굴의  반침략투사일뿐만아니라 동방의 평화를 위해 목숨을 바친 ...  2014.04.16
 연변대학, 학생들의 의견 건의 경청
“기숙청사에 자습실이 생겨 얼마나 좋은지 모르겠습니다.”

“체육시설활용도가 높아져서 운동하기 참 편리합니다.”

연변대...
  2014.04.12
 훈장정신
“배우고 늘 익히라!”
“학문에 실증을 내지말고 교육에 게이름이 없어야 한다”
공자가 항상 갈파한 명언이다.

요즘에는 선생...
  2014.04.09
 운동해서 남 주나?… 체질향상 목표
4일 오후 연길시제13중학교 운동장, 운동 삼매경에 빠진 이 학교 3학년 학생들의 표정이 사뭇 밝았다.

“이렇게 한창 운동을 하고나면 몸이 ...
  2014.04.07
  
<<<11121314151617181920>>>Pages 100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