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일대일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조선족 두루미에게...(3)
관찰자    조회 3,780    2009.05.28관찰자님의 다른 글      
애야...증여와 상속은 엄연히 다른단다...
넌 검색 잘못했구나..
증여는 살아생전이고 상속은 죽고난후란다...애가 무슨 개시 시점도 몰라요

--------------------------------------------------------

위 말은 네가 쓴 말이다.
근대 난 분명 노대통령의 자녀에 대해 말했다.
자녀에게 있어 증여든 상속이든 양도든 세금내는데 무슨 차이가 있느냐...
그로 인해 자녀가 낼 세금은 달라지지 않는다..

단 증여나 양도는 부모의 재산만을 물려받을수 있고...
상속은 부모의 재산과 함께 빚까지 물려받는다...

매형이 와서 대화를 하느라 확인이 늦었다.

헌데 나의 말의 핵심은 법률에 대한 위반이 없느냐라는 것이며
너는 끝까지 나를 욕한다는 것이 핵심이며 조오또 모르는게

노통을 무식하게 두둔한다는 것이며 그래서 너는 틀렸다는 것이다.

20267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하나,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 발제글과 댓글 내용을 무시한 채 글쓴이에 대한 욕설ㆍ인신공격ㆍ조롱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할 때. 셋,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3.12.08
  오늘의 사는 이야기
  한 주간 이야기 > 더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623   근묵자흑의 대명사 두루미...  최성룡 01.30  3815  21  365
622   조선족이란 단어... (4) 최성룡 01.28  3815  26  287
621   가리마야! (106) 유튜브 06.08  3814  27  158
620   曷思太后 간지를 바낌  라디오 01.20  3814  16  235
619   백범 김구선생은 테러리스트다!  해모수 02.03  3813  21  268
618   뭐든지 물어 주세요 (1) 박철 09.27  3809  19  286
617   제2부 - 환단고기, 위서인가 진서인가  대조영 12.31  3796  24  247
616   韓中日은 동북아 非漢字文化種族에 對한 對策을 세워야  박경범 10.15  3795  23  301
615   가라미에게 (9) 두루미 11.16  3791  25  209
614   온달을 질책하는글에 헛구역질 한놈 잘봐라... (13) 두루미 08.27  3783  25  180
613   반유자를 위한 교육 (20) 가리마 06.06  3780  27  222
  조선족 두루미에게... (3) 관찰자 05.28  3780  20  267
611   온달이 무서워서 도망갔지롱.. (29) 별찌 08.27  3776  29  190
610   태조왕이 7살에 즉위하였다?  라디오 01.15  3776  19  223
609   가리마 교육-마중물 전법. (13) 두루미 07.13  3769  20  184
608   勃利縣(발리현) 二龍山(이룡산)이 어디에 있는 山인가요?  라디오 11.16  3758  30  206
607   고내님 이젠 정신차릴 때도 됐지요. (27) 해모수 12.29  3755  23  198
606   백제왕기 古爾王(고이왕) 간략본 (1) 라디오 01.09  3738  25  232
605   홍길동의 뇌구조 (8) 한강 09.10  3737  29  237
604   모두들 잘 지내세요... (12) 토수니 04.26  3736  24  235
603   비교실험 끝! (3) 해모수 12.29  3725  13  243
602   누가 두루미를 의심하게 하는가? (9) 해모수 12.30  3722  30  265
601   요동벌판은 숭고한 민족 투쟁의 역사 (25) 해모수 01.08  3717  13  143
600   제6부 - 환단고기, 위서인가 진서인가  대조영 12.31  3699  31  238
599   진심어린 욕을 부르는 가리마 보아라... (13) 관찰자 05.22  3698  26  231
598   이것이 두루미의 말입니다.정말 어이 없음... (9) 관찰자 05.28  3696  26  227
597   현장님 (4) 지방정부 02.14  3690  25  290
596   후한서 喬玄傳(교현전)에서 伯固  라디오 01.14  3690  24  237
595   비뚤어진 눈,코, (54) 더치페이 07.15  3685  25  180
594   무식한 조선족들 (14) 최성룡 01.28  3679  23  218
593   해모수 요 똥돌이 (1) 기쁘오 02.08  3673  23  288
592   서여사님 홍길동님 조선족 고수분들께~~ (3) 논객 03.21  3668  20  223
12345678910>>>Pages 23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중공의 국가 신용도 ...]
디폴트가 안 되기를 기도나 해라 ㅉ...
 대무신...님이[한국지폐의 이상한 점]
곤드레 그럼 너는 능글 능글한 곰...
 대무신...님이[중공의 국가 신용도 ...]
중공의 50만원 벌이 기초생인 곤드...
 곤드레님이[한국지폐의 이상한 점]
떵남이 윤석열이랑 같은 넘이였구만 ...
 곤드레님이[중공의 국가 신용도 ...]
기초수급 신불자가 이런말 하니 웃긴...
 대무신...님이[중공의 국가 신용도 ...]
중공의 지방 정부 공무원들의 급여 ...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