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자유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오징어 게임'의 본거지 중공(9)
알짬    조회 391    2021.10.04알짬님의 다른 글      
지구상에서 오징어 게임이 가장 광범위하게 펼쳐지고 있는 나라가 중공이다.
중공의 13억 명 인구 중에서
6억 명은 하루 평균 3,000원,
4억 명은 하루 평균 6,000원 으로 생활하고 있다.

3억 명은 중진국 수준의 삶을 살고 있지만, 나머지 절대다수의 인민들은 아프리카 인민보다 낮은 수준의 생활을 하고 있는 것이다.

이처럼 중공의 빈부격차는 매우 심각한 상태다.
명색이 사회주의 국가인 중공이 자본주의 국가인 한국보다 빈부격차가 훨씬 크다는 모순을 드러내고 있다.

그래서 세계 유명 학자들은 중공은 "성장보다 붕괴를 걱정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중공의 저 극심한 빈부격차를 해소하지 않으면, 중공의 경제가 미국을 넘어서기는커녕 빈부격차로 인한 내부모순으로 붕괴가 더 먼저 발생할 것이란 예측이 지배적이다.

최근 시진핑이 "동반성장"이란 정책을 내걸고 내수시장 확대를 꾀하고 있는 건,
중공의 저 극심한 빈부격차를 해소하기 위한 고육지책인 셈이다.
중공이 중진국 함정에서 벗어나 선진국으로 진입하려면
향후 최소한 20년 동안 성장을 지속해야 한다.
한데 시진핑은 성장보다 빈부격차 해소를 위한 분배를 선택했다.

난 일찌기 한국은 정치인보다 인민이 더 뛰어나고, 중공은 인민보다 정치인이 더 뛰어나다고 설파한 적이 있는데, 시진핑의 동반성장 선언을 보면서 무적이와 같은 무지렁이 인민보다 시진핑의 식견이 훨씬 높다는 게 증명됐다.

중공 인민은 공산당이 설계한 오징어 게임 속에서 마치 서서히 끓는 솥 안의 개구리처럼 죽어도 죽는지 모른 채 요리되고 있다. 중공에서 공산당의 엄격한 통제 속에서 오징어 게임이 15억 조회수를 기록한 건 다 그 만한 이유가 있는 것이다. 그러나 그 뿐, 이유가 있어도 인민은 행동하지 않는다.

한국은 오징어 게임을 통해 패자부활전이 없는 승자독식 사회를 날 것 그대로 보여줌으로써 내부모순을 극복하려는 적극적이고 도전적인 시도를 하고 있다.
이에 반해 중공은 21세기 홍위병인 오마우당을 동원해 대국굴기라는 선전선동을 통해 중공 인민의 사고능력을 마비시키고 있다. 청나라 말기의 아편중독보다 더 독한 게 시진핑 공산당의 국뽕 선전선동이다.

00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첫째,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째, 발제글과 댓글을 통해 특정 누리꾼을 욕설ㆍ인신공격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 등을 하면서 '비난ㆍ비판할 때. 셋째,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째,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2.01.25
  오늘의 토론
  한 주간 토론 > 더보기

   코로나 종식후 중국인들은 오지 말기를 .
대무신왕

   자유민주주의 한국에서 기생하고 있는 기
무적함대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57   선진국 한국의 기생충들... (14) 무적함대 07.24  470  0  0
56   9개 훈민족 계열 국가들의 축제 '쿠릴타이' (17) 알짬 10.20  467  0  0
55   일본에 감사하는 중공 공산당 (20) 알짬 11.02  466  0  0
54   대가리 빈 한국일부언론인들... (4) 무적함대 05.24  465  0  0
53   인해전술 (2) 점석 04.08  456  0  0
52   무식해도 유분수지.... (7) 鳥족지혈 07.06  427  0  0
51   중공이 CCTV 6억 대로 14억 중공 인민 감시 체제 구... (1) 알짬 04.01  426  0  0
50   선진국에 기생하는 후진국민성... (5) 무적함대 07.11  424  0  0
49   치포는 만주족 복장 아니네라.... (1) 해탈 04.08  415  0  0
48   대륙에서 몰락한 한국과 한국제품 이미지 (24) 해탈 11.18  409  0  0
47   아프가니스탄에서 미국의 졸보 위선자들... (10) 무적함대 08.18  400  0  0
  '오징어 게임'의 본거지 중공 (9) 알짬 10.04  391  0  0
45   동이족이 아니라 동이9족이니라~  나원참 04.08  390  0  0
44   한국에 귀화 외국인은 한국국민이냐? 아니면 외국인이냐... (10) 무적함대 08.18  385  0  0
43   '달고나'를 한국문화로 세계에 소개한다니 창피한 노릇이... (26) 朴京範 11.19  374  0  0
42   오징어게임 6화, 깐부 - 전세계를 울리다 (24) 알짬 11.21  372  0  0
41   七毛党 (1) 로동적위대 07.07  368  0  0
40   러시아, "한러 연방국가를 세우자" (12) 알짬 10.23  358  0  0
39   우리 민족의 통일문제에 관하여 정부와 대통령후보들에게... (15) 朴京範 09.19  356  0  0
38   다 큰 중공 성인 남자들이 하는 짓이... (6) 대무신왕 09.05  324  0  0
37   한국, 잠수함 SLBM 발사 성공 !! (6) 대무신왕 09.15  323  0  0
36   중러 관계는 同牀異夢, 푸틴이 시진핑 뒤통수 치다!! (6) 대무신왕 10.27  322  0  0
35   누리호 발사를 두고 온갖 추측 (2) 대무신왕 10.26  313  0  0
34   한반도 통일의 훼방꾼은 중공 (9) 알짬 09.19  301  0  0
33   한국의 핵무장 미국이 지지해야 한다 [칼럼] (2) 대무신왕 10.09  277  0  0
32   코로나 종식후 중국인들은 오지 말기를 .... (27) 대무신왕 01.01  273  0  0
31   중국방송 "군사전문가들이 극찬하는 한국의 군사전투력" (18) 알짬 12.06  272  0  0
30   혐오감을 부추기는 중국의 젊은 新홍위병들 (11) 대무신왕 10.25  261  0  0
29   중공이 한국을 절대 이길 수 없는 이유 (17) 알짬 12.03  260  0  0
28   중립국의 조건은 무엇이고, 안전은 보장되는 걸까? (1) 대무신왕 09.02  249  1  0
27   원제국, "멸망한 한족 왕조와 번성한 한반도" (35) 알짬 12.16  248  0  0
26   광개토대왕 비문 이야기  알짬 10.24  243  0  0
<<<152115221523152415251526152715281529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무적함...님이[산타 창시자, "산타...]
어이구... 무엇이 대통령제이고 무...
 대무신...님이[산타 창시자, "산타...]
한국 대통령 하려는 사람들 그지지...
 무적함...님이[산타 창시자, "산타...]
오늘 한국의 뉴스를 보고 정말로 정...
 무적함...님이[산타 창시자, "산타...]
멍청한 것들...옛날처럼 손발을 잘...
 무적함...님이[산타 창시자, "산타...]
알짬도 이런것 퍼와서 자아위안하는...
 알짬님이[산타 창시자, "산타...]
산타는 국민당 장개석 정권 때 만든...


최근 칼럼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