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일대일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이만갑 끝(7)
두루미    조회 2,590    2015.10.27두루미님의 다른 글      
남북소통  토크쇼 종편 이만갑(이제만나러갑니다) 에 대해서 왈가왈부 많았는데,,,이제 정리하자,

이만갑은 쓰레기며 전부 거짓말이라는 일방적인 매도에 둘미가 반대하고 나선 이유는   정확한 지적과 정보 없이 매도한다는 느낌 때문이다.

즉, 탈북들이  쓰레기에 거짓말쟁이  돈 벌어먹기 위한  가식적 행동,,,,이건 아닌 것이다.

중국 측  모유저의  중국과 조선족을 싸잡아 욕햇다는 부분,,,,,분명히 본인이 시청해본 바로는  탈북후 재중시절  조선족의 도움에 대한 부분도 많이 나왔고     악의적만은 아니였기에 반대한 것이다,,
48회차 가 탈북후 북송과 수용소 주제로 진행되는 방송이다,,
여기에  철사줄에 코꿰어 끌려갓다는 말은 없더라,,,mc가   중국 공안도 잡아북송하면 귀찮을텐데 왜  탈북자를 잡냐라는 질문에,,,공안이 탈북자 한명 잡아들이면 500원 받는 단다,,,그러니   돈 벌이가 된다는 말이 나오더라,,,,사실 여부는 조선족 유저가 확인해보면 될 것 같다,

시청한 둘미로서는  충분히 가능한 일 같이 느껴진다.

이순실이란  패널은   9번이나 북송되고 중국에서 조선족과 한족이 연류된(본인 증언) 인신매매단에게  어린 딸이 팔려가게 되었다더라(28회차)...아마 그 패널은 천추의 한이 될  순간일게다.
그러니  중국에 좋지 않은 감정,,더구나 브로커에게는  악감정이 남아 있을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이만갑 여러회차에서 인신매매단이나 나쁜 브로커(돈만 떼먹는) 이야기가 나온다.
전체적으로 이만갑에서는 브로커를 나쁘다는 면보다는 그들이  있어 탈북할수 있다는 말도 많이 나오더라,,,부정적인 면과 긍정적인 면이 분명히 있다는 말이다,,,이건  필요한 사람 절로 검색해봐라  넘 많아서 (띨띨이 버젼)

결국  나쁜사람과 좋은 사람을  세상 어디나 존재하는 것이며  탈북자들의 증언이  사실과 다르다고 생각지 않는다. 분명 탈북자들을 나쁜쪽으로 돈벌이에 이용하는 사람들도 많을 것이다.

조선족의 입장에서  브로커라는 언급들이  조금은 기분 좋지 않게 들릴수도 있겟지만 시청하는 한국인들 입장에서 전체 조선족을 그리 보지는 않을 것이다,,
막말로  보이스피싱 조직에 연류된 한국인도 많은 것 처럼,,,나쁜 놈은  나쁜놈일 뿐이라 생각한다.


결국   한개인의 발언이나 부분적인 면을 부각하여 일반화의 오류를 범한 것은  그 멍청한 유저임을 밝히며   이만갑논쟁은  마치는게 서로간 좋을 것 같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그 유저에게   가르침을 주고 싶다.

이만갑 패널이 했다는 그 발언이 귀에 거슬린다면...
어느날  연보를 처음 찾는 한국인이  연보 게시판에 와서 노예와 식민지,,운운하며  멸한 반한,,자민족 비하에 앞장서는 당신의 글을 읽고,,,전체 조선족은   우리 민족도 아니며 쓰레기요,,거짓말쟁이요...재한 조선족을 추방해야한다고 방방 뛴다면 ,,,,당신은 뭐라 할 것인가?

00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하나,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 발제글과 댓글 내용을 무시한 채 글쓴이에 대한 욕설ㆍ인신공격ㆍ조롱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할 때. 셋,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4.05.26
  오늘의 사는 이야기
  한 주간 이야기 > 더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559   중국의 한족차별,,, (15) 두루미 07.15  2100  0  0
558   현명함과 아둔함의 차이 (27) 두루미 07.16  2360  0  0
557   님의 침묵을 그리며...  두루미 07.22  2355  0  0
556   대륙과 한반도,,,그 진실,,,노예근성 (13) 두루미 07.26  2395  0  0
555   홍길동의 명언 재조명 (1) 두루미 07.26  2709  0  0
554   재미 (9) 두루미 07.31  2195  0  0
553   이런 띨띨이 같은 놈  두루미 08.11  2347  0  0
552   자발적 위안부론의 탄생 비화,,,,,,,,, (20) 두루미 08.10  2273  0  0
551   재미있는 실황중계... (6) 두루미 08.13  2083  0  0
550   그것이 알고 싶다,,,, (5) 두루미 08.13  2042  0  0
549   테러지원국의 반듯한 성장 (9) 두루미 08.28  1992  0  0
548   판결문 (16) 두루미 09.14  1935  0  0
547   배려. (8) 두루미 10.03  2313  0  0
546   이런 심부름 까지,,,, (9) 두루미 10.03  2298  0  0
545   답하다. . (12) 두루미 10.04  2311  0  0
544   회상 (10) 두루미 10.04  2352  0  0
543   만일에 인증샷을 한다면?... (12) 두루미 10.05  2186  0  0
542   신상정보,, (15) 두루미 10.05  2333  0  0
541   회상..현명한 한국인 (20) 두루미 10.05  2348  0  0
540   마지막 배려 (31) 두루미 10.05  2424  0  0
539   등 떠미는 사회 (17) 두루미 10.10  2346  0  0
538   자유만세? (18) 두루미 10.26  2397  0  0
537   논증? (6) 두루미 10.26  1885  0  0
536   대변 처리 (13) 두루미 10.26  2330  0  0
535   설대생의 증언 (14) 두루미 10.27  2258  0  0
  이만갑 끝 (7) 두루미 10.27  2590  0  0
533   속 시끄럽다. . (5) 두루미 11.03  2369  0  0
532   민주주의 (9) 두루미 11.04  1983  0  0
531   중국한자 공부를 위해? (3) 두루미 01.04  2172  0  0
530   무의식의 거울....말 (15) 두루미 01.04  2443  0  0
529   동국정운 (5) 두루미 01.05  2307  0  0
528   북 포병전력 (15) 두루미 03.14  2471  0  0
12345678910>>>Pages 23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남북전쟁이 일어난다...]
곤드레는 2년제 대학으로 1070년대 ...
 대무신...님이[남북전쟁이 일어난다...]
곤드레야 아는 게 댓글도 달지 마라...
 대무신...님이[남북전쟁이 일어난다...]
이스라엘 하마스 전쟁에 누가 끼어 ...
 대무신...님이[남북전쟁이 일어난다...]
나토가 안 꺼어들면 영국과 프랑스...
 곤드레님이[남북전쟁이 일어난다...]
머저리 지절로 할줄 아는게 하나도 ...
 곤드레님이[남북전쟁이 일어난다...]
이 빡대가리 그럼 우커란 나토가 아...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