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일대일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나쁜놈 응징,,,(9)
두루미    조회 1,948    2015.07.11두루미님의 다른 글      
이 게시판에서 공식적으로 법을 배웟다는 한중동포를 대변해보니,,,뼈속까지 중국인의 피가 흐르는 짝퉁 한족 해탈과  별볼일 없는 붕어빵 장수 둘미가  표면적으로 드러나는 것 같다.

상호간의 대화를 하면서 붕어빵장수가 느끼는 애로사항과 궁금증으로는 도대체 중국은 법학을 어떻게 가르치냐 하는 것이다.,..

먼저 법을 배웟다고 법을 다 아는 것은 아니다,,대학졸업 한다고 회사의 실무를 바로 할 수 있는것이 아니라  대학은 실무를  수행할  기본적인 능력을 가르치는 것 처럼,,,법대생이 배우는 것은 학문적인 법률지식이 전부인 것이다,,,중국은 실무까지 가르치는지는 모르겟지만 적어도 한국에서는 그렇다,(일부 실무적인 학습(모의재판) 등등도 하긴 하짐)
그럼 실무는?.....똑똑한놈들만 모아서 사법연수원에서 존나게 가르치짐,,,,,ㅎ

법을 배웟다는 사람들 끼리간에는   Legal mind(법학적 사고 방식)라는 말을 자주 사용하게 된다.  즉,   상대방이 아무리 실무적인 법률지식을 많이 가지고  있더라도 이런 부분에서 법학을 배운 사람인지 아닌지가 구분 가능하다는 것이다,
다시말해   범죄자들을 예로들면,,그들중 일부는 자신들의 범죄분야에서는 판검사 빰칠정도로 해박한  법률지식을 가지고 있는 경우도 많다.  뭐 똑똑해서 그런건지 하도 들락날락하다 그런건지는 중요치 않고 그렇다는 말이다. 그들은 해박한 법률지식은 있을지 몰라도 기본적인 Legal mind(법학적 사고 방식)은 부족하다고 본다.

이러한 Legal mind(법학적 사고 방식)에 중요한 3요소가 바로 논리, 체계,개념인 것이다.

오늘은  이 3요소중,,,개념에 대해서 이야기해보고자 한다. 즉,,법적 개념이 일반적인 개념과는 다르다는 것이다,
개념이 뭔가?..우리가 일반적으로 알고 있는 공통된 관념,,뭐 이런 뜻 아닌가?

예를 들의 폭행이란 단어를 떠올린다면,,일반적인 폭행은  타인의 신체에 위력을 가하는 것이다,
쉽게 말하면  둘미가 해탈이에게 꿀밤 한대 먹인 것이다,,,이게 일반적인 폭행의 개념인 것이다.
그러나 법적개념으로는 이것은 협의의 폭행이라 한다. 일반적인 폭행죄의 폭행을 말하는 것이다.

즉,  법적개념의 폭행에는 물리적인 신체 접촉외에 일체의  유형력의 행사를 말하는 것이다
예를들어  둘미와 다투던 해탈이가 창피해서 도망갈려고 하는 데  둘미가 길을 막아서서 조금만 더 창피당하고 가라고 못 가게 막앗다....이것도  광의로는  폭행인 것이며,,,실제로 상황에 따라서는 폭행죄로 처벌받을 수 있는 것이다,,,

이처럼 법적개념은  일반적인 개념과는 다른 부분이 있는 것이다.

지난날  수도없이 협의 광의의 개념을  꺼내든게 둘미다. 그때마다 둘미의 얍샵한 변명이라 일갈하던 중국의 법대출신
둘미가 보건데,,,그의 Legal mind(법학적 사고 방식)가 의심되는 부분인 것이다. 그게 아니라면   실로 창피함에 무대가리로 우기는 것이라고 볼 수 밖에 없다.(가장 기본적인 부분이니까)
굳이 법적개념을 들먹이지 않더라도 일반적인 개념부재의 모습도 많이 보이기에 하는 말이다.



자.....돌아보자,,,,아래 중국 법대출신이 내질러논   개념부재의 배설물들을...
///

한국사는 없다 한국족사.

한국이 없는데 무슨 한국사,,

남의 나라,이민족이 아닌데 무슨 침략?
///
실로 고개를 들지 못할 유치함과  빨간 나일론 빤스 뒤집어쓰도 안될 창피함이 아닌가?
바로 기본적안 개념이 부재된 발언이기 때문이다....

00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하나,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 발제글과 댓글 내용을 무시한 채 글쓴이에 대한 욕설ㆍ인신공격ㆍ조롱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할 때. 셋,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3.03.22
  오늘의 사는 이야기
  한 주간 이야기 > 더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206   희대의 무대뽀 명언들 좀 구경하자 (13) 홍길동 03.07  2059  0  0
205   동국정운 (5) 두루미 01.05  2056  0  0
204   이쯤돼서 여기 한국아덜은 (26) 곤드레 09.25  2053  1  0
203   큰형님께 드림 (8) 도끼목수 04.26  2046  0  0
202   15년 도형 !!! (5) 토레콩 04.25  2046  0  0
201   이런 심부름 까지,,,, (9) 두루미 10.03  2040  0  0
200   학육차소포 (17) 해탈 10.05  2038  0  0
199   해탈이에게 하나물어보자,,, (14) 두루미 06.26  2034  0  0
198   조선족이 한국인보다 (4) 큰형님 03.11  2033  0  0
197   그만하거라... (1) 무적함대 01.09  2032  0  0
196   자발적 위안부론의 탄생 비화,,,,,,,,, (20) 두루미 08.10  2025  0  0
195   잉걸 vs 급시우 (17) 두루미 02.03  2018  0  0
194   길동님~~~!!!! 사랑해요! (1) 만주개털 04.09  2017  0  0
193   오늘의 유머~세계경제발전의 견인역할! (23) 해탈 08.28  2012  0  0
192   제명이 뭐하노 ? (5) 토레콩 03.25  2011  0  0
191   홍길동 봐라 ... (2) 단비1124 01.03  2011  0  1
190   한국인스러움 (6) 해탈 07.15  2006  0  0
189   ‘중국산’ 쿠오로스3, 유럽서 ‘가장 안전해’ (13) 잉걸 01.20  2003  0  0
188   중국, 한국에 핵전쟁 선포! (2) 잉걸 02.14  2001  0  0
187   설대생의 증언 (14) 두루미 10.27  2000  0  0
186   쉽게 상처 받는 분 (32) 홍길동 01.04  1994  0  0
185   한중격차  재털이 04.26  1994  0  0
184   방공호 (7) 두루미 03.14  1986  0  0
183   또라이 홍위병 추풍령! 여기를 봐라! (4) 돔구장짓자 12.25  1983  0  0
182   몽-잉 이 두분이 연보를 살리는구나! (2) 돔구장짓자 01.30  1969  0  0
181   여러분 특별토론 좀 해봅시다 (1) 영웅일지매 03.01  1964  0  0
180   만일에 인증샷을 한다면?... (12) 두루미 10.05  1952  0  0
179   재미 (9) 두루미 07.31  1951  0  0
178   대륙 논증법 요해-2 (1) 잉걸 03.01  1951  0  0
  나쁜놈 응징,,, (9) 두루미 07.11  1948  0  0
176   한시 감상 (1) 큰형님 02.14  1948  0  0
175   철판가죽에 경탄할뿐 (36) 홍길동 01.20  1946  0  0
<<<11121314151617181920>>>Pages 23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블랙 핑크에 열광하...]
걸그룹 트와이스 맴버 대만 출신 쯔...
 대무신...님이[중공의 아들 딸들아,...]
중공은 공산 사회주의 체제 고수와 ...
 곤드레님이[중공의 아들 딸들아,...]
말이 선진국이지 다른 곳에서 다 소...
 알짬님이[중공의 아들 딸들아,...]
한국은 선진국이고, 코로나와 우러 ...
 알짬님이[중공의 아들 딸들아,...]
무식한 것들. 중공은 7%를 성장...
 해탈님이[중공의 아들 딸들아,...]
년 경쟁성장율이 5%대인 중국이 30...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