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일대일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조선족 斷想(二)(10)
알랭드롱    조회 2,333    2016.05.23알랭드롱님의 다른 글      
현재의 조선족들은 대부분 일제시대 독립투사 후손들로서 중국인으로 살고
있지만 모국어인 조선어를 잊지 않고 유창하게 구사하고 있다.
한국이 고기값이 비싸 대부분의 한국인들이 풀만 먹는 궁핍한 생활을 영위하고
있는데 반해, 공산당 영도로 풍요한 생활을 영위해 고기를 무한 섭취할수 있는
조선족은 한국인보다 월등한 체력으로 한국 노가다 업계를 평정했다.

또한 철강회사 오너, 법률가, 억대 연봉의 재일 조선족, 인문학자, 불후의 명곡인
"연변 인민 모주석을 열렬히 사랑하네"를 노래한 가수를 배출한 엘리트 집단이기도
하다.
蛇足~ 어떤 조선족이 斷想이 아니라 短想이 맞는거 아니냐 라고 했는데 한국어에는
斷想이라는 단어는 있지만 短想은 없음.

00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하나,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 발제글과 댓글 내용을 무시한 채 글쓴이에 대한 욕설ㆍ인신공격ㆍ조롱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할 때. 셋,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3.06.01
  오늘의 사는 이야기
  한 주간 이야기 > 더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334   오래간만에 와보니 (23) 큰형님 04.25  2338  0  1
333   룡호동남동지에게 진지하게 질문~ (8) 전설속의 사... 08.09  2338  2  1
332   좀 들어와!.... (8) 잠 언 12.01  2336  4  24
331   일본인들 "중국 돈은 좋지만 중국 사람은 싫다"  거울 08.07  2335  2  1
  조선족 斷想(二) (10) 알랭드롱 05.23  2333  0  0
329   은빛.....너의 일본의 친척.... (12) 전설속의 사... 06.29  2328  0  0
328   영어 모르면 아는척 하지 말자.... (38) 홍길동 01.02  2326  0  0
327   부실한데약이 없5다  청풍낙엽 05.01  2326  3  6
326   희대의 바보클라스....모주석마크 한마대 (8) 홍길동 03.07  2322  0  0
325   돔구 동상! (7) 갈바람고개 09.18  2322  0  0
324   두루미 니 작정을 했구나...함께 폭발하자! (5) 눈물 06.29  2320  0  0
323   낙랑파라라는 사람은 정체가 뭐여? (3) 추풍령 06.27  2320  0  0
322   진정성없는 리버스의 퇴출을 위한 - 일인시위~ (15) 順頌 03.06  2319  0  0
321   다음 지식인에 물어보았음. (40) 전설속의 사... 08.18  2315  0  5
320   못난 조선족의 특징,,, (2) 두루미 08.22  2313  0  0
319   도끼목수에게 (22) 두루미 05.10  2313  0  0
318   이상한 개를 보았다  홍길동 04.04  2309  0  0
317   자동차 (3) 두루미 08.25  2306  0  0
316   전설이 동무 (2) 민족주의 04.25  2303  0  10
315   중국 전인대에 시진핑 배지 등장 (28) 금연남 03.07  2302  0  0
314   어이~~똥만아~ (2) 전설속의 사... 01.21  2301  2  20
313   설렁탕아~ 여기오라. (8) 전설속의 사... 01.01  2297  4  20
312   은빛이 부럽다, 그리고 급시우 (2) 일지환 02.18  2295  0  0
311   부산역에서 패싸움 하자고 한다!! (4) 영웅일지매 11.18  2292  0  0
310   인간성과 정서 (4) 해탈 06.27  2292  0  0
309   인지부조화와 길떵이 (9) 잉걸 02.06  2292  0  0
308   이부지자(二父之子)에 대한 단상 (26) 잉걸 01.21  2290  0  0
307   중국은 인간을 물건 짐짝 취급한다카이 (32) 은빛그리움 04.24  2288  0  0
306   열등감 폭발과 주식시물레이션 (14) 해탈 07.28  2285  0  0
305   장작은 중국 땅을 사기쳐 올 것이다,, (7) 두루미 08.22  2285  0  0
304   노인 vs 돔구님 (35) 벼멸구 12.15  2284  0  0
303   조선족 엘리트들 (3) 알랭드롱 04.23  2282  0  0
<<<11121314151617181920>>>Pages 23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무적함...님이[한국출산율 망하는게 ...]
쓰러기 언논에 열광하는 대무식아 나...
 대무신...님이[웃기는 한국법]
중공은 문화재가 나오면 그냥 밀어 ...
 대무신...님이[한국출산율 망하는게 ...]
무함이는 충격이 받은 모양이네 한...
 대무신...님이[누리호 로켓, 3차 발...]
북한이 오늘 군사 정찰 위성을 실...
 곤드레님이[한국출산율 망하는게 ...]
떵남이는 어디에 해당되니? 혹시 다...
 무적함...님이[누리호 로켓, 3차 발...]
북한보다 한수 떨어져 있다는 생각...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