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자유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지나의 문자개혁은 처절하게 실패한 정책(12)
알짬    조회 462    2023.03.05알짬님의 다른 글      
한어의 발음을 한자로 적는 데는 큰 한계가 있다.
하나의 한자에 발음이 두개인 경우가 왕왕 있고, 여기에 성조까지 있다.
대체 하나의 글자에 두 개의 발음이 왜 필요하고, 더욱이 성조는 왜 필요해?
이런 한어를 어떻게 표의문자인 한자로 표기할 수 있겠어?

여기서 문제가 발생하는 거다.
대륙 안에서조차 동일한 한자를 놓고 지역에 따라 발음이 천차만별이다.
왕이나 관리가 한자문서로 지방에 교지를 내리면, 이 걸 말로 읽을 경우
지역에 따라 발음이 달라 알아먹지 못하는 사태가 왕왕 발발하는 거라.
양키한테 광동어로 훈령을 내리는 꼴이지.
이래서야 국정이 온전히 돌아가겠어?

그래서 명태조가 북경말을 중심으로 <홍무정운>이라는 '표준중국어발음사전'을 만든 거네라.
하지만 지나에는 소수의 식자층만이 한자를 배웠기에
<홍무정운>을 읽을 수 있는 인민이 거의 없어서 한자에 대한 발음통일 개혁은 이루지 못했다.
허나 <홍무정운>을 읽을 수 있는 인민들도 한자로 발음기호를 단 한자의 발음을 정확하게 발음해내기는 난망하다. 이러나 저러나 한자를 기반으로 발음기호를 단 표준한어발음 개혁은 실패할 운명이었다.

지나 내부조차 이럴 진대,
한자를 공용문자로 써온 조선 입장에서는 두 말할 나위가 없지.
한자를 기반으로 지나와 말로 소통을 하려면 한자에 대한 양국의 발음이 같아야 하는데,
지나는 발음이 통일되지 않아 조선 입장에서 어떻게 말로 전해야 할 지 난감한 거라.
양국 공용문자인 한자로 외교문서를 작성한 후 이를 낭독하면서 양국이 합의했다는 걸 확인해야 하는데, 발음이 다르면 그 문서의 진위를 어캐 알 수 있겠어?

이를 테면, 중공에서 '스타벅스'를 '씽빠크어'로, '맥도널드'를 "마이땅라오"라고 읽으면 영국인들이 이걸 어캐 알아먹겠노? "무슨 개소리를 짖어대노?"이럴 거 아냐?

그래 세종대왕께서 훈민정음을 창제한 후 지나의 다른 지역은 몰라도 지나에서 북경말을 기준으로 표준어발음을 기록한 <홍무정운>을 참조하여 한글로 주음부호를 단 <동국정운>을 만든 거네라.
어차피 국서라는 건 지배층끼리 주고받는 거니까
해타리가 서식하는 저 변두리 지방의 사투리 발음까지 염두에 둘 필요는 없다 아이가.

지나 인민들은 <홍무정운>에 기록된 방식으로 한자를 발음해도 정확한 발음을 하지 못한다.
그러나 한글로 주음부호를 단 <동국정운>으로 한자를 읽으면 정확한 발음이 가능하다.
지나 인민도 한글을 배운 후 <동국정운>을 읽으면 그 어떤 사전보다 정확한 표준한어 발음을 할 수 있다.

이렇듯 한글은 기본적으로 백성들이 우리 말을 한글로 기록하기 위한 목적으로 만들었지만, 부수적으로 한자의 표준한어발음을 위한 사전 편찬에도 요긴하게 쓰인 것이다.  

한데 지나는 저 표준어발음 개혁도 실패, 근대에 이르다가 대륙의 유일한 합법정부인 중화민국(지금의 대만)이 1913년에 주음부호를 제정하고 1918년에 공표하여 대만에서 지금까지 쓰이고 있다.

그러다 모택동이 장개석 정부를 대만으로 몰아낸 후 대륙을 공산화하면서 지나에서는 주음부호는 거의 쓰지 않고 알파벳에 기반한 한어병음을 주로 쓰고 있다.

요컨대 지나의 문자 개혁은,
1) 한자 자체의 난해함을 개혁하기 위한 것
2) 한자를 표준한어발음으로 읽도록 하기 위한 것 (표준한어란 북경말을 뜻한다)
저 두가지로 병행추진됐는데, 전자가 간자로, 후자가 주음부호와 알파벳을 이용한 한어병음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상기와 같은 지난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지나 인민의 문자생활은 가혹하기 그지 없다. 디지털 시대를 맞이하면서 수기보다 컴퓨터나 핸드폰을 이용한 문자 입력이 범용화하자, 한 편으로는 번자는커녕 간자조차 손으로 쓸 수 없는 디지털 문맹자가 대폭 늘어났고, 다른 한 편으로는 컴퓨터 기반의 입력방식 또한 복잡난해하기 그지 없어 속도가 생명인 정보화 시대를 따라가기엔 너무 불편하고 만만디다.

중공이 한자를 버리는 개혁을 단행하긴 했는데, 잘 못 개혁해서 문맹타파는 고사하고 오히려 문맹을 가속하고 있다

한국은 한글 창제로 지나의 저 모든 괴로움을 단 번에 해결했다 아이가. ^^

00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첫째,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째, 발제글과 댓글을 통해 특정 누리꾼을 욕설ㆍ인신공격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 등을 하면서 '비난ㆍ비판할 때. 셋째,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째,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3.10.03
  오늘의 토론

   짜증나는 진상들
곤드레

   중국사투리
곤드레

   사실 중국은 글로벌 국가
곤드레
  한 주간 토론 > 더보기

   서양에서의 아시아의 이미지
곤드레

   중국인의 원정살인 또 일어났다
朴京範

   내가 비록 국가주의는 아니지만
곤드레

   절망속의 한줄기 빛
곤드레

   인생 망했지만 즐거운 이유
곤드레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49301   한국도 과일이 비싼가보다 (25) 곤드레 08.11  295  0  0
49300   과일이 비싸서 못 먹나 어디 (13) 대무신왕 08.11  172  0  0
49299   이건 여자의 변덕일까 변심일까 (1) 대무신왕 08.09  91  0  0
49298   스트리머가 돈 벌긴 버는구나  곤드레 08.08  85  0  0
49297   한국인이라고 한국어 제일 잘하는게 아니다 (11) 곤드레 08.07  210  0  0
49296   중국인에 우호적인 국가 (7) 곤드레 08.06  185  0  0
49295   중공 국적을 포기하는 이유 (6) 대무신왕 07.29  307  0  0
49294   한국을 너무 걱정해주는 고마운 중공 젊은이들 (1) 대무신왕 07.29  143  0  0
49293   이민 ? (4) 곤드레 07.24  265  0  0
49292   중국에 수해 현황 (3) 朴京範 07.23  188  0  0
49291   미얀마 북부 (5) 곤드레 07.23  336  0  0
49290   한글이 챙피하냐 (17) 곤드레 07.18  271  0  0
49289   웃기는 한국교회 (5) 곤드레 07.18  184  0  0
49288   여기 아직도 존재하니? (2) 오빤싼동스타... 07.16  163  0  0
49287   연보에 뉴비가 없는 이유 (2) 곤드레 07.13  186  0  0
49286   한국인과 일본인들은 매일 미국인이 되고 있지만 .. (18) 朴京範 07.05  404  0  0
49285   투표의 문제점 (2) 곤드레 07.02  184  0  0
49284   한국과 미국이 동시에 받는 국가전복 위협  朴京範 07.04  124  0  0
49283   '효순미선'으로 집권했으나 미국에서의 독립1도 얻지못한... (26) 朴京範 06.28  356  0  0
49282   중국인들이 한국인을 혐오하는 이유 (2) 대무신왕 06.25  293  0  0
49281   웃기는 한국법 (4) 곤드레 06.25  342  0  0
49280   간첩으로 몰릴 수가 있는 나라... (2) 대무신왕 06.25  206  0  0
49279   러시아 쿠테타  곤드레 06.25  112  0  0
49278   주인의식을 갖고 일을 해야  곤드레 06.23  150  0  0
49277   나토,중,러 침략 대비 훈련???? (1) 대무신왕 06.21  129  0  0
49276   북조선 여자 쌀한포대로 데려온다 (2) 곤드레 06.20  221  0  0
49275   코로나때보다 더 힘들다는 한국수산시장 (1) 곤드레 06.13  167  0  0
49274   중국이 선진국? (7) 곤드레 06.09  335  0  0
49273   중국인이 여행지를 한국보다 일본 선호하는 이유 (8) 곤드레 06.09  305  0  0
49272   인생에서 가장 헛되고 부질없는짓 (1) 곤드레 06.07  212  0  0
49271   쓰러진 기초수급자 도와준 여성 안경사  곤드레 06.04  166  0  0
49270   중공인,일본으로 몰려드는 이유 (3) 대무신왕 06.03  211  0  0
12345678910>>>Pages 1542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한국식 면접]
GS주유소 알바를 하는 늠이 한국 ...
 대무신...님이[한국아덜 인재관리 안...]
GS 주유소 알바 하는 늠 답게 너...
 대무신...님이[대국과 소국의 차이]
너무 신경을 안 쓰는 나머지 장기 ...
 대무신...님이[한국아덜 인재관리 안...]
놀고 목는 늠 하고 열심히 일하는 ...
 곤드레님이[대국과 소국의 차이]
한국아덜 방송도 항상 세계최대, 세...
 朴京範님이[짜증나는 진상들]
안됩니다라고 했다고? 安됩니다의...


최근 칼럼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