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김정은 조선노동당위원장,중국 비공식방문
기사 입력 2018-03-28 16:03:04  

시진핑(習近平) 중공중앙 총서기, 국가주석의 초청에 응해 김정은 조선노동당 위원장, 국무위원회 위원장이 3월 25일 부터 28일 까지 중국에 대해 비공식 방문을 진행했다고 중국 관영 CCTV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방문기간 시진핑 주석은 인민대회당에서 김정은 위원장과 회담을 진행했다. 시 주석과 김 위원장은 양국 우호 협력은 물론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해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시 주석은 김 위원장이 특별한 시기에 중국을 방문한 것은 의미가 크다면서 그만큼 중조 관계를 중시하고 있다는 점을 보여줬다고 높게 평가했다.

이에 김 위원장은 반도의 정세가 급진전하고 중요한 변화가 많이 발생해 도의상 빠른 시일내에 시 주석에게 상황을 통보하러 중국을 방문했다고 화답했다.

시 주석은 중조 간 우호 전통은 소중한 자산이라면서 자신과 김 위원장이 계속 우정을 발전시키는 것이 옳바른 선택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양국 고위층의 교류협력과 소통을 강화하고 교류를 확대하는 것이 두 나라 인민들에게 복을 가져다 줄 것이라고 덧붙혔다.

김 위원장은 시 주석과의 회담으로 반도의 평화 안정을 도모할 것이라 믿고 조중 친선 관계를 계승 발전시켜 새로운 국면으로 나아가자고 말했다.


특히 보도는 김 위원장이 시 주석에게 편한 시기에 조선 공식방문을 요청했으며, 시 주석이 이를 흔쾌히 수락했다고 전했다.

방문 기간 시진핑 주석과 부인 펑리위안(彭麗媛)은 김정은 위원장과 부인 리설주를 위해 환영만찬을 마련하고 함께 문예 공연을 관람했다.

리커창(李克强) 중공중앙 정치국 상무위원・국무원 총리, 왕후닝(王滬寧) 중공중앙 정치국 상무위원, 왕치산(王岐山) 국가 부주석이 관련 행사에 참가했다.


동포투데이 2018-04-03



 재일조선족 변소화,한국사회서 감동 전해
지난 4월 21일,한국 서울지하철에서 지하철홈에 떨어진 아이와 어머니를 구한 재일본조선족 변소화씨가 한국사회에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일본...  2018.04.30
 가정의 언어환경 애들에게 어떤 영향 줄가?
연변대학 사범학원 김순희박사

가정의 언어...
  2018.04.30
 《연변소년》 칸 국제영화제서 상영된다
사진출처 인터넷

제71회 칸 국제영화제 공식사이트에서 일전 발표한 수상정보중 단편 경쟁부문에 중국의 《연변소년(On the border)》이 들어...
  2018.04.30
 광둥 조선족 득실의 ‘두 얼굴’… ‘양지’가 있으면 ‘음지’가 있다
▲사진= 광둥 후이저우 길거리에 세워진 오토바이들. /김련옥 기자   2018.04.30
 연길시 첫 5성급호텔 가화호텔 착공
4월 23일 오전에 진행된 연길만달가화호텔 착공식에서 알아본데 의하면 연길시 첫 5성급호텔인 이 호텔은 2020년 5월 1일에 준공되여 정식 사용에 교부된다.  2018.04.30
 무인은행 상해에 등장
4월 12일, 사용자 한명이 신분증으로 얼굴정보인식을 련결시켜 무인은행내의 VR 체험구에 진입하고 있다.

근일, 중국건설은행은 상해 구강로에 ...
  2018.04.19
 해남성, 래달부터 59개국 관광비자 면제
18일, 중국중앙(CC)TV에 따르면 공안부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국가이민관리국이 해남성의 개혁개방을 지원하기 위해 5월 1일부터 59개국에 대해 관광비자를 면제...  2018.04.19
 장백산으로 향하는 첫 고속철 착공
국가 ‘13.5’ 계획에 편입된 ‘심양-가목사’ 고속철의 중요한 구성부분인 길림성 경내 ‘돈화-백하’ 고속철이 최근 정식으로 시공에 진입했다.

...
  2018.04.19
 화룡 진달래관광축제 맞춤 관광선로 곧 개통
오는 21일부터 연길시에서 화룡시 서성진 진달래촌에 이르는 관광선로가 정식 개통되여 축제의 장을 찾는 시민들이 교통으로 인한 불편함을 해소하게 됐다....  2018.04.19
 연길 서시장 10월 준공 예정…공사량의 70% 수행
새 서시장 효과도. 사진출처: 연변교통문예방송

새로 짓는 연길 서시장이 계획보다 두달 앞당겨 시민들을 맞이할 것으로 보인다.

  2018.04.19
  
<<<313233343536373839 [계속 검색] 5,000개씩 검색합니다.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