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김정은 위원장, 남측예술단 공연 관람
기사 입력 2018-04-03 16:45:23  

조선중앙통신은 최고영도자 김정은 동지께서 리설주 여사와 함께 4월 1일 동평양대극장에서 평양을 방문하고 있는 남측예술단의 공연 "봄이 온다" 를 관람하였다고 2일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은 김 위원장이 “4월 초 정치일정이 복잡하여 시간을 내지 못할 것 같아 오늘 늦더라도 평양에 초청한 남측예술단의 공연을 보기 위하여 나왔다”고 했다. 그러면서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과 윤상 음악감독 등에게 “짧은 기간에 성의껏 훌륭한 공연을 준비해 가지고 온 데 대하여 사의를 표했다”고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출연자들은 관람자들과 뜨거운 동포애의 정을 안고 인사도 나누고 자기들의 평양방문소감도 이야기하면서 또다시 북과 남이 하나 되여 화합의 무대가 마련된 흥분과 격정을 누르지 못하였다고 전했다.

공연이 끝난 후 김위원장이 남측예술단의 주요배우들을 만나 일일이 악수를 나누시며 훌륭한 공연으로 우리 인민들을 기쁘게 해준데 대하여 심심한 사의를 표시하였다.

김 위원장은 "우리 인민들이 남측의 대중예술에 대한 이해를 깊이하고 진심으로 환호하는 모습을 보면서 가슴이 벅차고 감동을 금할 수 없었다"며"남측예술단의 평양공연은 "봄이 온다" 는 제명과 더불어 북과 남의 온 민족에게 평화의 봄을 불러왔다. 이런 좋은 분위기를 소중히 지켜가고 계속 키워나갈 때 우리 겨레의 앞길에는 언제나 새싹이 움트고 꽃이 피는 화창한 봄과 오곡백과 무르익는 풍요한 가을만이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다윗 기자
동포투데이 2018-04-02



 재일조선족 변소화,한국사회서 감동 전해
지난 4월 21일,한국 서울지하철에서 지하철홈에 떨어진 아이와 어머니를 구한 재일본조선족 변소화씨가 한국사회에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일본...  2018.04.30
 가정의 언어환경 애들에게 어떤 영향 줄가?
연변대학 사범학원 김순희박사

가정의 언어...
  2018.04.30
 《연변소년》 칸 국제영화제서 상영된다
사진출처 인터넷

제71회 칸 국제영화제 공식사이트에서 일전 발표한 수상정보중 단편 경쟁부문에 중국의 《연변소년(On the border)》이 들어...
  2018.04.30
 광둥 조선족 득실의 ‘두 얼굴’… ‘양지’가 있으면 ‘음지’가 있다
▲사진= 광둥 후이저우 길거리에 세워진 오토바이들. /김련옥 기자   2018.04.30
 연길시 첫 5성급호텔 가화호텔 착공
4월 23일 오전에 진행된 연길만달가화호텔 착공식에서 알아본데 의하면 연길시 첫 5성급호텔인 이 호텔은 2020년 5월 1일에 준공되여 정식 사용에 교부된다.  2018.04.30
 무인은행 상해에 등장
4월 12일, 사용자 한명이 신분증으로 얼굴정보인식을 련결시켜 무인은행내의 VR 체험구에 진입하고 있다.

근일, 중국건설은행은 상해 구강로에 ...
  2018.04.19
 해남성, 래달부터 59개국 관광비자 면제
18일, 중국중앙(CC)TV에 따르면 공안부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국가이민관리국이 해남성의 개혁개방을 지원하기 위해 5월 1일부터 59개국에 대해 관광비자를 면제...  2018.04.19
 장백산으로 향하는 첫 고속철 착공
국가 ‘13.5’ 계획에 편입된 ‘심양-가목사’ 고속철의 중요한 구성부분인 길림성 경내 ‘돈화-백하’ 고속철이 최근 정식으로 시공에 진입했다.

...
  2018.04.19
 화룡 진달래관광축제 맞춤 관광선로 곧 개통
오는 21일부터 연길시에서 화룡시 서성진 진달래촌에 이르는 관광선로가 정식 개통되여 축제의 장을 찾는 시민들이 교통으로 인한 불편함을 해소하게 됐다....  2018.04.19
 연길 서시장 10월 준공 예정…공사량의 70% 수행
새 서시장 효과도. 사진출처: 연변교통문예방송

새로 짓는 연길 서시장이 계획보다 두달 앞당겨 시민들을 맞이할 것으로 보인다.

  2018.04.19
  
<<<313233343536 [계속 검색] 5,000개씩 검색합니다.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