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108년 전 3월 26일, 안중근 서거일을 기억하십니까?
기사 입력 2018-03-27 10:23:53  

[동포투데이 김다윗 기자] 한국의 문화와 역사를 국내외로 널리 알리고 있는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팀이 안중근 서거일을 맞아 '108년 전 3월 26일, 안중근 서거일을 기억하십니까?'라는 주제로 카드뉴스를 제작해 SNS에 공개했다.

서 교수팀이 펼치는 '한국사 지식 캠페인'은 대한민국의 역사적인 날에 맞춰 그 날의 정확한 한국사 지식을 누구나 다 이해하기 쉽게 카드뉴스 및 영상으로 제작하여 SNS상에 널리 퍼트리는 역사교육 캠페인이다.

이번 캠페인 주제는 1910년 3월 26일 안 의사의 순국 전까지 집필한 '동양평화론'에 대한 소개 및 사형전 일본인 간수에게 전한 유목내용, 일본 센다이의 한 절에 남아있는 비석 등을 9장의 카드뉴스로 소개하고 있다.

이번 일을 기획한 서 교수는 "2월 14일 안중근 의사 '사형 선고일'은 '발렌타인 데이'와 겹쳐 많은 사람들이 기억하고 있지만 정작 순국일을 모르는 분들이 많아 이번 카드뉴스를 제작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서 교수팀은 지난 10여년간 광화문 근처 대형 건물에 3만명이 힘을 모아 제작한 '안중근 손도장 대형 걸게그림'을 선보이기 했고, 가수 윤종신 및 배우 안재욱과 함께 안중근 영상을 제작하여 국내외로 널리 알려왔다.



 김정은, 남북 정상회담 27일 개최 밝혀
조선중앙통신은 10일자 보도에 따르면  조선 최고 지도자 김정은은 9일 열린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회의에서 남북저상회담을 이달 27일 ...  2018.04.11
 中 전문가 "트럼프 무역전쟁, '미국꿈'에 불과할 뿐"
지난 6일 중국인민대학 국가발전과 전략연구원, 경제학원이 공동으로 주최한 중미 양자무역 정세 세미나에서 중국의 재경전문가들은 미국측이 보호무역주의의 착오...  2018.04.11
 ‘북경사람’에게 묻는다, 당신에게 북경이란?
해마다 수십만명의 대학졸업생들이 북경으로 몰려든다. 그러나 북경은 결코 호락호락 한 도시가 아니다.  몇년이 지나면 환상을 품었던 북경이라는 곳...  2018.04.11
 KTV의 실버경제 활성화…단체로 가고 일주일 한두 번씩
현재 중국의 많은 KTV(노래연습장)에서 오후 시간 때는 중노년들이 가득차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중국에서 KTV를 즐기는 사람은 대충 ...
  2018.04.11
 연길, 올해 12개 판자촌개조대상 추진중
ㅡ10년에 판자촌 주민 2만 2,100세대 새집 입주 동쪽에서부터 서쪽에로 남쪽에서 북쪽에로,현재 연길시에서는 전역을 커버한 연룡구역, ...  2018.04.11
 남경대학살 생존자 가족 영상 전시
4월 3일, 참관자가 중국침략 일본군 남경대학살 조난동포기념관에서 영상전람을 관람하고 있다. 이날 <재생·번성—남경대학살 생존자 가족 영상 전람...  2018.04.11
 ‘3구 합1’ 비교우위로 일로매진
-훈춘시 전반 경제에 활력 불어넣어

대개발, 대개방, 대건설, 대발전에 힘입어 훈춘 변경경제합작구, 중로집시무역구, 수출가공구는 전국에...
  2018.04.03
 김정은 위원장, 남측예술단 공연 관람
조선중앙통신은 최고영도자 김정은 동지께서 리설주 여사와 함께 4월 1일 동평양대극장에서 평양을 방문하고 있는 남측예술단의 공연 "봄이 온다" 를 관람하였다고...  2018.04.03
 연길 횡단보도에서 양보운전 활동 전개
법치·문명·안전 의식 제창

행인, 전동차, 오토바이의 교통사고 발생을 예방, 감소하고 시구역에서 자동차가 횡단보도에서 행인을 양보하지...
  2018.04.03
 연길, 경제구조 경쟁력 전국 3위
28일, 기자가 연길시재정경제위원회판공실에서 료해한 데 따르면 일전 제1회 중국 현구역 경제고위층포럼 및 ‘중국 현구역 경제보고(2017)’발표회가 북경에서 ...  2018.04.03
  
<<<3132333435 [계속 검색] 5,000개씩 검색합니다.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