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나눔 속에서 긍정적 에너지 전달되길 바랍니다”
기사 입력 2020-07-15 08:15:02  

연길시1중 부근 모 음식점의 ‘나눔우산’

‘나눔우산’ 4년째 가치 발휘

‘나눔우산’이 비 속에서 또다시 펼쳐졌다. 공공뻐스정류소 의자 밑에 우산을 비치해놓고 비 오는 날 공유하는 취지로 시작되였던 ‘나눔우산’ 공익활동이 올해로 네번째 해를 맞이했다.

7일, 아침부터 추적추적 비가 내렸다. 오전 9시경, 연길시1중 대학입시 시험장 주변에 위치한 음식점에서 시민 장녀사가 노란색 우산을 돌려주고 있었다. “대학입시에 참가하는 아이를 응원하러 왔는데 우산을 챙겨나오지 못했습니다. 아들이 학교 주변에 자주 가는 음식점에서 우산을 무료로 빌려준다고 하여 잠간 쓰고 돌려주려던 참이였습니다.” 장녀사는 비 오는 날 우산 없이 나온 상황에서 ‘나눔우산’은 너무나도 반가운 존재라고 말했다.

이 음식점 사장 류모는 우연한 기회에 ‘나눔우산’ 공익활동 자원봉사자 막가를 통해 이 공익활동을 료해하고 그 취지에 반해 함께 참여하게 되였다고 했다. 10여년 동안 학교 주변에서 음식점을 운영하면서 가게를 오가는 학생들과도 많은 정을 쌓게 되였다는 류모이다. 류모에 따르면 ‘나눔우산’은 비 오는 날 우산을 챙기지 않은 아이들의 걱정을 조금이라도 덜어주고 우산을 빌려갔던 아이들도 ‘래일 돌려오겠습니다, 다음주 월요일에 돌려오겠습니다.’라고 말하고 그 약속을 꼭 지켰다. 류모는 “아이들이 급할 때 빌려갔던 우산을 다른 사람들도 똑같이 사용할 수 있도록 제때에 돌려놓음으로써 아이들에게도 훌륭한 배움의 기회가 될 것 같습니다.”라고 말했다.

‘나눔우산’ 공익활동 자원봉사자 막가의 소개에 따르면 첫해에는 생김새가 제각각이였던 ‘나눔우산’이 두번째 해에는 모양은 같게, 색갈은 노란색으로 통일하여 제작했으며 ‘나누는 것은 우산이지만 전달하는 것은 성실과 신용’이라는 글귀를 새겨넣어 ‘나눔우산’의 의미를 부각했다. 그 다음해에는 우산의 변두리에 반사띠를 붙여 그 안전성을 높였다. 흐린 날이나 어두운 밤에 반사띠에 빛을 비추면 그 불빛을 반사해서 우산을 쓴 행인의 위치나 움직임을 쉽게 볼 수 있는 좋은 점이 있다. 올해로 4번째 해를 맞이한 ‘나눔우산’은 반사띠를 더욱 넓게 설계하고 자외선 차단 코팅을 더해 비 내리는 날에 비를 막고 해볕이 내리쬐이는 날에는 그늘을 만들 수 있다.

막가는 해마다 새로운 시도를 통해 부족점을 끊임없이 보완하여 시민들에게 더욱 질 높은 ‘나눔’을 주게 된다고 설명했다. 올해에는 더욱 많은 자원봉사자들의 동참으로 시민들의 방문이 잦은 소학교, 사회복리원, 학원과 독서실 등 지난해보다 19개 장소가 늘어난 34개 공공기구에 500여자루의 ‘나눔우산’을 비치했다.

막가는 “첫해에 뻐스정거장에 비치했던 우산을 전부 돌려받지 못해  락심했습니다. 하지만 지난해부터는 그 회수률이 점차 높아지고 있으며 일부 업주들에 따르면 회수률이 80%에 달하기도 한다는 반가운 소식도 들었습니다. 갑작스러운 비로 인해 당황했던 사람들이 ‘나눔우산’을 사용했다는 것으로도 그 우산의 가치는 발휘된 것”이라며 시민들의 사소한 나눔으로 사회에 조금이나마 긍정적 에너지를 전달하는 데 동참하기를 희망했다.

  

글·사진 김설 기자
연변일보 2020-07-14


베스트 겨울단장한 장백산 관광인기 급상승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10 월 4일, 문화관광부가 국경절 휴가 데이터를 발포하여 각지의 문화관광부문, 통신운영업체, 온라인려행서비스업체의 데이터를 종합하고 중국관광연구원(문화관광부데이터쎈터) 의 종합적인 추산을 거쳐 10월 1일부터 4일까지 전국적으로 연인수로 4억 2,500 만명의 국내관광객을 접대하였고 관광수입이 3,120억 2,000만원에 달하였다고 공개한 가운데 연변과 길림성의 명함장이나 다름없는 장백산이 하얀 옷으로 단장하였다는 소식이 인터넷과 위챗을 달구며 인기를 끌고 ...더보기2020.10.12

 겨울단장한 장백산 관광인기 급상승
10 월 4일, 문화관광부가 국경절 휴가 데이터를 발포하여 각지의 문화관광부문, 통신운영업체, 온라인려행서비스업체의 데이터를 종합하고 중국관광연구원(문화...  2020.10.12
 한국 아시아나항공 인천-할빈 운항 재개
국경절과 추석이 겹친 황금련휴의 첫날인 1일 오전 9시50분, 한국 아시아나항공의 인천-할빈 OZ339 항공편이 할빈태평국제공항에 서서히 착륙했다. 이는 코...  2020.10.12
 “살아남으려면 스스로 변해라!” 코로나 속 심양조선문서점의 자구책
고객류동량에 의지해 생존하는 오프라인 서점들이 올해 코로나 사태로 무더기로 심각한 경제적 피해를 입었다. 판매액 격감에 꼬박꼬박 나가는 높은 임대료와 인건...  2020.10.12
 2021년 주민의료보험료 10월 1일부터 납부
주의료보장국에 따르면 길림성에서 의료보험료 납부 표준을 통일적으로 조절하는 통지에 근거해 우리 주 2021년 도시농촌 주민 의료보험 성인 개인 납부표준을 인...  2020.10.12
 "전통상차림 대회에 참여하세요"
제11회 중국조선족농부절 및 제5회 배추김치문화관광절의 일부분인 ‘조선족 전통 가족상 차리기 대회’가 돌아오는 29일 오전 11시 40분부터 오후 1시까지 룡정...  2020.09.17
 70여년 된 이 조선족농민악대 아십니까
최근, '문화결연'활동의 일환으로 해림시조선족문화관의 지도하에 신안조선족진 농민악대가 광장문예공연을 가져 갈채를 받았다.

해림시위 선전부와 문...
  2020.09.17
 신용불량자 자녀 학적수속 밟지 못한다?
최근, 인터넷에서 ‘교육국에서 더 이상 신용불량자의 자녀를 위해 학적수속을 처리하지 않는다’는 소문이 떠돌고 있다. 인터넷에서 떠도는 설은 ‘시교육국’ 명...  2020.09.17
 고준익 박지수는 '빵즈'? 북경국안 선수의 민족차별 론란
북경국안의 리뢰선수가 조선족 선수를 빵즈(棒子)라고 하여 민족차별 론란에 휩싸였다.

일전 광주항대의 조선족 선수 고준익이 한국용병 박...
  2020.09.17
 신판 독감 백신 접종지침, 네 부류 인원 우선 접종 추천
북경 9월 14일발 신화통신: 중국질병예방통제센터는 일전에 <중국 독감 백신 예방접종기술지침(2020-2021)>을 발표하여 의무일군들에게 양로기구, ...  2020.09.17
 국내 최초!...심양 민속장기, 정규리그 출범
월1회씩 심양시조선족문화예술관서

국내 첫 민속장기 정규리그 - '심양시조선족민속장기리그'가 심양에서 출범돼 월1회씩 심양시조선족문화예...
  2020.09.17
  
12345678910>>>Pages 36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