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이제 고속철 타고 장백산에 갈 수 있어!
기사 입력 2020-01-10 15:34:43  

12월 25일, 국가발전및개혁위원회 공식 사이트는 <<신축 심양-백하 고속철도 타당성연구보고에 대한 국가발전개혁위원회의 회답>>을 발표했는 바 심양-백하 고속철도의 가능성보고는 정식으로 허가를 받았다. 해당 대상이 건설된 후 길림성 동남부의 교통조건을 개선하고 길림관광자원 개발 및 경제발전을 이끌어 나갈뿐더러 길림성이 진일보 전면진흥, 전방위 진흥의 발걸음을 재촉하는 것을 추진하게 된다.

신축 심양-백하 고속철도는 심양 북역으로부터 동쪽으로료녕성 심양시무순시 길림성 통화시 백산시 연변조선족자치주를 경과하게 되며 종점은 건축중인 돈화-백화철도 장백산역으로 전체 길이는 428.8키로메터이고,설계 시속 목표는  350km/h이다.이 시속에 따라 계산한다면 심양에서 장백산까지 한시간 정도밖에 소요되지 않는다.

길림을 찾는외지 관광객들은 심양에서 출발하여고속철을 타고 가는 내내통화의 고구려문화를 료해하는 한편백산 로수하(露水河)의 표류에 도전할 수도 있으며 또 연변의 민족특색 미식도 맛볼 수 있는데 제일 중요한 것은고속철을 타고 이도백하에 가면장백산기슭까지 직행할 수 있다는 점이다.

<<신축 심양-백하 고속철도 타당성연구보고에 대한 국가발전개혁위원회의 회답>> 원문은 다음과 같다

중국국가철도집단유한회사, 료녕성, 길림성 발전개혁위원회:

중국국가철도집단유한회사와 료녕성, 길림성 인민정부가 <<신축 심양-백하 고속철도 타당성연구에 대한 편지>>(중국철도총회사 발전개혁위원회 함[2019]408호)를 받은 후  연구를 통해 아래와 같이 회답한다.

1. 동북진흥전략을 관철, 시달하고 구역쾌속려객운수망을 최적화하며 연선관광 등 자원개발을 이끌고 구역경제의 발전을 촉진하기 위해 심양-백하 고속철도의 신축을 동의한다. (항목코드: 2019-000052-53-01-000095)

2. 주요건설내용과 기술표준

(1) 주요건설내용

신축 심양-백하 고속철도는 심양 북역으로부터 동쪽으로료녕성 심양시무순시 길림성 통화시백산시연변조선족자치주를 경과하게 되며종점은 건축중인 돈화-백화철도 장백산역으로전체길이는 428.8키로메터이고,설계 시속 목표는  350km/h이다.이 시속에 따라 계산한다면 심양에서 장백산까지 한시간 정도밖에 소요되지 않는다.길림을 찾는외지 관광객들은심양에서 출발하여고속철을 타고 가는 내내통화의 고구려문화를 료해하는 한편백산 로수하(露水河)의 표류에 도전할 수도 있으며또 연변의 민족특색 미식도 맛볼 수 있는데제일 중요한 것은고속철을 타고 이도백하에 가면장백산기슭까지 직행할 수 있다는 점이다.<<신축 심양-백하 고속철도 타당성연구보고에 대한 국가발전개혁위원회의 회답>> 원문은 다음과 같다중국국가철도집단유한회사, 료녕성, 길림성 발전개혁위원회:중국국가철도집단유한회사와 료녕성, 길림성 인민정부가 <<신축 심양-백하 고속철도 타당성연구에 대한 편지>>(중국철도총회사 발전개혁위원회 함[2019]408호)를 받은 후  연구를 통해 아래와 같이 회답한다.


2. 주요건설내용과 기술표준

(1) 주요건설내용신축하는 심양-백하 고속철도는 심양북역에서 출발해 료녕성 심양시, 무순시, 길림성 통화시, 백산시, 연변조선족자치주를 경과해 돈화, 백하철도 장백산역에 이른다. 정선(正线) 총길이는 428.8km이다. 동시에 심산갑선대성에서 심양북 구간 복선, 심양남 렬차소 보강공정 및 통화지역 유매집선, 통관선 부분 구간이주공정을 실시하며 심양북역을 개조, 건설하고 심양역-심약남역 렬차 주행단선을 추가 건설한다.

(2) 주요기술표준철도등급: 고속철도. 정선수량(正线数目): 두줄. 설계시속목표수치: 350km/시간. 최소곡선반경: 7000m (어려운 구간 5500m). 최대 경사도: 20‰(어려운 구간 25‰).견인종류: 전력견인. 도발선(到发线) 유효길이: 650m. 렬차운행통제방식: 자동통제. 배치지휘방식: 배치집중. 기타기술표준실행 <<고속철로 설계규범>>( TB10621-2014)


년간 기획 수송량: 쌍방향 6000만명/1년

3. 투자추정, 자금래원 및 건설안배대상 총투자는 722.91억원, 그중 통화지역 개조 및 유선투자 25.03억원은 통화시정부에서 부담하며 나머지 주체공정의 투자는 697.88억원이다. 주체공정자본금은 488.52억원인데 그중 중국철도집단에서 187.88억원을 부담(중앙예산내 투자는 따로 연구한 후 확정)하며 나머지 자본금 300.64억원(토지징수 및 철거비용 112.75억원 포함)은 료녕성에서 151.48억원, 길림성에서 149.16억원 부담하며 지방출자는 관련 성 및 연선지역에서 관련 규정요구에 따라 재정자금 등 출자를 사용한다. 토지징수 및 철거비용은 국가와 지방정부의 관련규정에 따라 출자를 하는 측의  허가를 받은 후 대상지방주식으로 편입된다. 자본금 이외 자금사용은 국내은행대출을 통해 해결한다.

본 대상 료녕구간은 중국국가철도집단유한회사와 료녕성에서 단대철도회사에 자금과 주식을 증가하고 길림구간은 중국국가철도집단유한회사와 길림성에서 장길 도시간회사에 자금과 주식을 증가하는 방식으로 운행된다. 대상건설의 총 기간은 4년 반이다.

한편 심양-백하 고속철도가 건설되면길림을 찾는 외지 관광객 및 시민들의 출행에도큰 편리를 도모하게 될 전망이다.


길림라지오TV방송국
연변라지오TV 편역 2019-12-31


베스트 요즘 연길조양천국제공항 상황은?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신종 코로나 페염 전염병이 발생한 이래 연길조양천국제공항은 줄곧 항공편 승객을 위한 각종 봉사를 견지하였는 바 이와 동시에 공항 전체 일군들은 전염병 방역임무를 충실히 완수하고 있다. 최근 주변 국가 전염병 변화형세에 따라 연길공항은 전염병 예방통제 등급을 상향하고 국제항공편 련합 예방통제사업을 정...더보기2020.03.22

 요즘 연길조양천국제공항 상황은?
신종 코로나 페염 전염병이 발생한 이래 연길조양천국제공항은 줄곧 항공편 승객을 위한 각종 봉사를 견지하였는 바 이와 동시에 공항 전체 일군들은 전염병 방역...  2020.03.22
 대구 외롭지 않아요! 대한민국 화이팅!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 대구 지원성금 쌓여간다 중국에서 연변지역을 제외하고 조선족동포들이 가장 많이 살고 있는 산둥성 칭다오시에서 조선족...  2020.03.22
 월드옥타 중국조선족 경제인들 한국에 마스크 10만장 기부
월드옥타 중국조선족경제인들의 마음을 담은 현수막을 들고 한국 대구,경북을 응원하고 있는 중국지회 관련인사들.

코로나19의 여파로 ...
  2020.03.22
 연길시 정상 생산, 생활질서 회복(中韩双语)
전 시의 전염병 방제와 경제사회 발전을 총괄적으로 추진하고 인민 군중의 생활을 안정하게 확보하기 위해 관련 사항을 다음과 같이 통지한다. 1. ...  2020.03.22
 연변,14일간 격리비용 본인부담
연변조선족자치주인민정부 공고 (3호) 경외 전염병 수입을 효과적으로 막기 위해 <<길림성 신종 코로나 페염 전염병 예방통제 ...  2020.03.22
 마스크, 앞으로 1~2개월 더 착용해야
국내 코로나19 확산세가 주춤되고 있는 가운데 인터넷상에서 ‘마스크를 언제까지 착용해야 되나’가 검색 1위에 올랐다.

29일 신랑망의 보도에 따...
  2020.03.15
 재한 중국동포 커뮤니티, 대구에 라면 2000박스 전달
“대구 시민 여러분 힘내세요!! 재한중국동포들이 함께 응원합니다! 함께 이겨냅시다!”

3월11일, 한국에 있는 중국동포출신 경영인들과 동...
  2020.03.15
 훈춘서 야생호랑이들의 데이트 장면 포착
3월 6일 길림성림업및초원국에서는 올해 길림성 경내에서 촬영한 동북호랑이와 동북표범 영상을 공개했다. 전염병기간에도 동북호랑이와 동북표범은 여전히 자유...  2020.03.15
 중한 량국 정부, 코로나 19 방역협력 강화한다
3월 13일, 중한 코로나19 전염병 련합예방통제협력기제가 정식 성립되고 첫 화상회의를 가졌다.

기제는 중한 량국 원수가 달성한 공감대를...
  2020.03.15
 연길시 첫 격리관찰장소에 들어가보니…
연길시 첫 격리관찰장소에서 의무일군들은 격리대상의 긴장을 풀어주고 초조한 정서를 완화해 주어 이들이 심신 모두 건강한 상태를 유지하도록 적극 인도하고 있...  2020.03.15
  
12345678910>>>Pages 31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