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신빈현 조선족 인구 대폭 감소… 원인은?
기사 입력 2019-10-30 14:27:36  

신빈만족자치현의 조선족인구가 대폭 감소되였다.

최근 신빈현조선족경제문화교류협회 통계에 따르면 신빈현 조선족 상주 인구는 2천명 미만으로 집계됐다. 1990년 료녕성 인구통계에서 집계된 1만 3,308명의 15% 정도 밖에 미치지 못하는 수치다.

신빈현은 료녕성 조선족들의 '고향'이라고 하여도 과언이 아닐 만큼 조선족들이 많이 살던 고장이다. “일제시기 1920년 일본령사관의 통계에 의하면 신빈현(당시는 흥경현이라고 불렀음)의 조선족호수는 1만 3,326호로, 인구가 6만 5,200명에 달하였다."(2006년 《료녕성민족지》에서 인용) 전 신빈현위 부서기 최선주에 따르면 해방초기 신빈현의 조선족 인구는 8만명이 넘었다고 한다. 해방 이후 신빈현의 수만명에 달하는 조선족들이 생활환경이 상대적으로 우월한 심양, 무순 등 평원지역으로 이주를 하였다고 한다. 이러한 원인으로 심양시에 살고 있는 적지 않은 조선족들의 할아버지나 아버지는 신빈현 출신이다.

신빈현의 조선족 유지들은 인구 대폭 감소의 원인을 한국진출로 인한 조선족들의 대이동으로 보았다. 한국에서 돈을 벌어 모두가 심양, 무순 등 대도시로 이주를 한 것이다. 인구감소의 다음 원인을 신빈현의 상대적으로 높은 부동산 가격으로 꼽았다. 신빈현의 높은 부동산 가격은 조선족들을 아파트가격이 상대적으로 낮은 환인, 길림성 통화현으로 이주하게 하였다. 하여 신빈현의 조선족인구 감소폭은 어느 지역보다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신빈현 조선족인구의 대폭 감소로 1936년 건립된 유구한 력사의 신빈현조선족중학교가 학생모집난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올해 신빈조중은 소학부 1학년 신입생을 4명만 초생, 모두가 한족학생이였다.

또한 신빈조중에서 공부하고 있는 학생들 가정이 더는 농촌마을이 아닌 신빈현성에 집중돼 건교후부터 지금까지 꾸려오던 학교 숙사도 지난해 문을 닫았다. 이는 조선족 농촌마을에 한명의 조선족학생도 남아있지 않음을 설명한다고 학교 관계자는 안타까움을 토로하였다.

신빈현조선족경제문화교류협회 유관 책임자는 "조선족인구의 대폭 감소로 해마다 진행되는 신빈현조선족민속절에 각 조선족마을의 대다수 조선족들이 참가하지만 천명도 모이기 힘들다”고 하며 선조들이 개간한 조선족마을과 토지가 황페해가고 있는 것을 볼 때마다 마음이 아프다고 밝혔다.


윤청 기자
료녕신문 2019-10-28


베스트 중한 '신속통로' 가동 입국절차 간소화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입국해 1~2일 격리후 출근 가능. 량국 경제협력 활성화 기대 5월10일 한국인 215명이 '신속통로'를 통해 중국에 입국하며 신종코로나바이러스로 막혔던 중한 량국간의 방문의 길이 다시 열렸다. 5월1일부터 공식 가동된 “신속통로”는 입국후 14일간의 의무격리를 서로 면제하여 입국 3일전 신종코로나바이러스...더보기2020.05.18

 중한 '신속통로' 가동 입국절차 간소화
입국해 1~2일 격리후 출근 가능. 량국 경제협력 활성화 기대

5월10일 한국인 215명이 '신속통로'를 통해 중국에 입국하며 신종코로나...
  2020.05.18
 장춘, 화물 전세기 띄워 대 한국 무역 추진
중한(장춘)국제합작시범구 건설을 가속화하기 위한 일환으로 5월 12일, 40여개 중한무역기업들이 참가한 가운데 장춘흥륭종합보세구는 장춘시무역촉진회와 공동...  2020.05.18
 혜택! 연길시 2,000만원 소비권 시민들에게 쏜다!
소식공개회 현장

연길시에서 5월 15일부터 2,000만원 어치의 소비권을 두차례에 나누어 시중에 투입한다.

...
  2020.05.18
 《중한(장춘) 국제협력시범구 총체 방안》 발표
국가발전개혁위원회가 최근 국무원의 비준을 거쳐 '중한(장춘) 국제협력시범구 총체 방안'을 발표했다.

방안에 따라 시범구 부지는 길림 장춘시 ...
  2020.05.18
 길림시 식량 식용유 시장, 재고 충족
5월 14일, 길림시발전개혁위원회(길림시량식물자비축국)에 따르면 길림시의 대중형 슈퍼마켓 등 판매소의 량식과 식용유 가격은 안정적인 바 판매량이 지난주에 ...  2020.05.18
 요즘 모임과 회식이 늘고 있다?
중국의 코로나 19사태가 진정세를 보이면서 중국인들의 일상생활과 직장생활도 점차 질서있게 회복되고 있다.

공원이나 슈퍼를 찾는 시민들이 대거 ...
  2020.04.21
 음식점과 채소점 이제부터 자율 영업 가능
베이징시는 17일 ‘중소기업과 영세기업이 코로나 19 에 대응하면서 안정적인 발전을 유지하는 것을 지원할데 관한 약간의 조치’를 다시 펴냈다. ...  2020.04.21
 중국 전문가들, 3월 주요 경제지표 개선세 뚜렷
중국국제경제교류센터가 20일 온라인상으로 개최한 포럼에서 여러 경제학자들은 어떻게 경제에 대한 코로나19의 영향에 대응할 것인가와 관련해 토의했다. 전문가...  2020.04.21
 中 31개 성 직할시 자치구 장기거주 인구 데이터 출범
중국 31개 성, 직할시와 자치구의 장기거주 인구 데이터가 출범됐다고 일전 중신망이 보도했다.

광둥 연속 14년 간 인구 첫 자리 독점
...
  2020.04.21
 회식? 아직 때가 아니다!… 좀 더 기다려야!
4월 8일, 한 네티즌이 연변12345·백성열선(문정)플랫폼을 통해 연길 북대건재시장에서 업주들이 날마다 모여서 함께 식사하는 현상이 있있다고 반영해왔다.  2020.04.21
  
12345678910>>>Pages 32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