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산지부터 식탁까지 QR코드로 '한 눈에'
기사 입력 2017-06-08 17:46:34  

요즘 중국에서는 QR코드를 이용한 모바일 마케팅이 한창 인기를 끌고 있다. 신문, 잡지, 포스터, 영수증, 음료수병에까지 QR코드가 부착되지 않은 상품을 찾아보기 힘들 정도다. QR의 의미는 'Quick Response'의 약자로 '빠른 응답'을 얻을 수 있다는 뜻인데 정사각형의 불규칙적인 무늬로 만들어진 부호를 휴대폰으로 스캔만 하면 그 속에 숨겨진 다양한 정보를 볼 수 있다. 말하자면 인터넷 페이지에서의 '더보기'와 같은 존재로 시간과 공간의 제약으로 미처 담지 못했던 제품의 정보나 광고의 뒷이야기들을 보여준다.

일본에 갔을 때 마트에서 판매되는 파프리카 포장지에 QR코드를 휴대폰로 스캔해본 적이 있다. QR코드에는 파프리카의 원산지는 물론, 생산과정에서 사용된 농약의 이름까지 꼼꼼히 적혀있었다. 인상이 깊었던 점은 생산자의 사진과 함께 생산자가 직접 쓴 메세지도 담고 있었던 점이다. 소비자로서 작은 파프리카 하나에 담긴 큰 정성에 금방 신뢰가 생겨버렸다.

현재 중국에서는 QR코드가 농업분야에서도 광범위하게 적용되고 있다. 마트나 슈퍼에서 판매되는 농산물의 포장에 QR코드가 부착돼 있는 것을 자주 볼 수 있다. 수조에서 헤엄치는 생선의 지느러미에도 QR코드를 찾아볼 수 있다. 휴대폰을 가까이에 대고 스캔해보면 양어장의 모습을 담은 동영상도 볼 수 있다. 생선의 산지를 소비자들에게 직접 보여줌으로써 소비자들의 신뢰를 사기 위한 하나의 마케팅 수단인 것이다. 이처럼 농산물의 홍보 방법도 스마트폰 사용자의 환경에 맞게 다양화되고 있다. 소비자가 스마트폰으로 사진을 찍듯이 QR코드를 스캔하면 자동으로 해당 웹페이지에 접속할 수 있고 웹페이지에서 농산물의 이력서, 스토리텔링 등을 조회할 수 있게 되므로 소비자들에게 신뢰를 전달하고 제품활용법이나 이벤트도 제공해 제품의 구매욕구도 함께 높일 수 있는 효과를 볼 수 있다.

농산물의 이력추적시스템의 구축은 시민들에게 안전먹거리를 보장해주고 문제적발시 추적이 가능하기 때문에 시장규범 역할과 시장환경 정돈의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다. 따라서 정부에서도 농업 분야에서의 QR 코드 사용을 적극 권장하고 있다. 산동성(山東省) 제남시(濟南)시 농업국은 2016년말부터 제남시의 대표적인 농수산물기업과 농장을 선별해 이력추적시스템의 시범기지로 정하고 생산자 정보와 농산물 품질 등 정보를 웹사이트에 공개하는 등 시스템 구축에 두팔을 걷고 나섰다. 생산자들의 초기부담을 줄이고자 제남시 농업국은 QR코드 스캐너, 인쇄기, 컴퓨터, 측정기 등 설비을 제공하고 전문기술인력을 배치해 교육도 함께 진행했다.

그러나 QR코드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이 늘어나고 또 QR코드가 보편화됨에 따라QR코드를 허위로 작성하거나 사기행각도 늘고 있는 현실이다. 특히 농산물의 경우 소비자들의 건강과 직결되는 문제이기 때문에 소비자들의 이익을 보호할 수 있는 농산물의 QR코드의 관리감독도 함께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국제방송 2017-06-08


베스트 무인은행 상해에 등장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4월 12일, 사용자 한명이 신분증으로 얼굴정보인식을 련결시켜 무인은행내의 VR 체험구에 진입하고 있다. 근일, 중국건설은행은 상해 구강로에 국내 첫번째 무인은행을 설립했다. 로보트 안내로 순서표를 가지는 것부터 일반은행 90%의 현금 및 비현금업무까지 모두 이곳에서 완성할 수 있다. 사용자들은 첫 사용시 휴...더보기2018.04.19

 무인은행 상해에 등장
4월 12일, 사용자 한명이 신분증으로 얼굴정보인식을 련결시켜 무인은행내의 VR 체험구에 진입하고 있다.

근일, 중국건설은행은 상해 구강로에 ...
  2018.04.19
 해남성, 래달부터 59개국 관광비자 면제
18일, 중국중앙(CC)TV에 따르면 공안부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국가이민관리국이 해남성의 개혁개방을 지원하기 위해 5월 1일부터 59개국에 대해 관광비자를 면제...  2018.04.19
 장백산으로 향하는 첫 고속철 착공
국가 ‘13.5’ 계획에 편입된 ‘심양-가목사’ 고속철의 중요한 구성부분인 길림성 경내 ‘돈화-백하’ 고속철이 최근 정식으로 시공에 진입했다.

...
  2018.04.19
 화룡 진달래관광축제 맞춤 관광선로 곧 개통
오는 21일부터 연길시에서 화룡시 서성진 진달래촌에 이르는 관광선로가 정식 개통되여 축제의 장을 찾는 시민들이 교통으로 인한 불편함을 해소하게 됐다....  2018.04.19
 연길 서시장 10월 준공 예정…공사량의 70% 수행
새 서시장 효과도. 사진출처: 연변교통문예방송

새로 짓는 연길 서시장이 계획보다 두달 앞당겨 시민들을 맞이할 것으로 보인다.

  2018.04.19
 운전면허 시험 훈춘서도 가능 4월부터 실행
일전, 길림성공안청에서는 훈춘시공안국에 기동차 면허증 발급 권한을 이양, 4월부터 훈춘시민들이 당지에서 기동차 면허증 취득시험, 증서발급, 보충발급, 말소 ...  2018.04.19
 김정은, 남북 정상회담 27일 개최 밝혀
조선중앙통신은 10일자 보도에 따르면  조선 최고 지도자 김정은은 9일 열린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회의에서 남북저상회담을 이달 27일 ...  2018.04.11
 中 전문가 "트럼프 무역전쟁, '미국꿈'에 불과할 뿐"
지난 6일 중국인민대학 국가발전과 전략연구원, 경제학원이 공동으로 주최한 중미 양자무역 정세 세미나에서 중국의 재경전문가들은 미국측이 보호무역주의의 착오...  2018.04.11
 ‘북경사람’에게 묻는다, 당신에게 북경이란?
해마다 수십만명의 대학졸업생들이 북경으로 몰려든다. 그러나 북경은 결코 호락호락 한 도시가 아니다.  몇년이 지나면 환상을 품었던 북경이라는 곳...  2018.04.11
 KTV의 실버경제 활성화…단체로 가고 일주일 한두 번씩
현재 중국의 많은 KTV(노래연습장)에서 오후 시간 때는 중노년들이 가득차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중국에서 KTV를 즐기는 사람은 대충 ...
  2018.04.11
  
12345 [계속 검색] 5,000개씩 검색합니다.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