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자유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민족이 사업을 하는것이 아니다.
새들처럼    조회 3,150    2007.01.27새들처럼님의 다른 글      
사업을 하든 직원을 채용 하든....조선족과 하느냐.한족과 하느냐.한국인과 하느냐가 문제가 아님니다..누구와 어떻게 하느냐가 중요하죠...사기를맞든 협박을 받든 이러한것이 중국에만 있는것도 아니지요.

한국에서도 조선족이나.한족을 개같이 부려먹고 임금을 떼어먹고 그것도 모자라 때리도 불체자라며 신고까지 하는경우도 있지요. 많은 분들이 한쪽만? 반쪽만? 보시네요.한국에서 일하는 조선족이나 한족도 우리들 처럼 성실합니다. 한국에서 저랑 일한 대다수 조선족들 모두가 성실하고 착했습니다 다른곳에서야 어떨지 모르지만 저하고 일할때는 모두들 좋은 사람들 이었습니다.지금도 좋은 친구로 연락하는 사람들도 있지요.

제가 중국에 사업을 추진 하면서 통역을 쓴적이 있습니다.조선족으로요.한 친구가 그러던군요 진원을 채용할땐 그 사람의 경력을 의심하라고 무조건 의심하고 알아보고 채용하람니다.구직광고를 내고 몇사람이 오길래 3사람을 뽑아서 이력서를 살펴보니 한사람은 한글과 중국어로.한사람은 중국어로.나머지 한사람은 한글.중국어.영어로된 이력서를 냈습니다.면담으라고 가장 신뢰가가던 3개국어로 이력서를 낸 사람을 채용했습니다.

그러데 일주일정도 일을 해보니 의심이 가네요.영어로된 비지니스용어를 전혀 알지를 못합니다.알고 봤더니 이력서 자체가 거짖이었습니다 그사람을 내보내고 다른이를 채용 했습니다 한글과 중국어로 된 이력서를 낸 사람으로요.최종학력이 고교졸업이지만 .보통어.광동어.기본적인 영어.취직을 하기위해 피나는 노력을 했다고 하더군요.지금도 중국에서 제 아내와 저의 동업자를 도와주고 있습니다,아주 열심히 일을 하네요.모르느게 있으면 귀찮을 정도로 쫗어다니면서 물어봅니다.

누구에게 어떤 사기를 당하든 사기친 사람만의 잘못이 아남니다 당한사람도 문제가 있지요.저도 두어번 당한적이 있습니다 그렇다고 그들 모두가 사기꾼인듯 말하지 않습니다..사기를쳐으면 사기친 사람이 나쁜거지 조선족 모두가 사기꾼이 아니기 때문입니다...상대가 누구이든 내가 그들을 어떻게 상대하고 대응하는냐에 따라 상대방의 태도도 바뀌는 것입니다.

한국인이 운영하는 한국식당을 가보면 종업원이 대부분 한족입니다 조선족을 거의 볼수가 없습니다 그것이 왜그런지 아시는지요.월급의 액수때문에 그렇습니다 한족은500~800원 정도면 됨니다 조선족은 800~1200원 달람니다 그이유는 한국말을 할줄 알아서 그렇다는 사람도 있지만 그건 아님니다 그 사람들의 요구를 아무런 제약없이 한국사람들이 받아들였기 때문이죠.앞뒤 상황도 살피지 않고 무조건 중국에 와서 무턱대고 시작을 하니 그들에게 기댈수밖에요....처음의 잘못은 한국인에게 있습니다 일의 처음아니라 처음 중국에서 사업한 사람들 말입니다 현재의 상황은 서로가 물고 뜯기는 처지입니다.어떻게 보면 한족이 더 무섭습니다 사돈에 팔촌까지 데려와서 혐박하는 경우도 있지요.

실패한 사람은 자기의 능력이 안되서 실패한것입니다 조선족에게 사기당해서 실패했다고 말하는것은 자기의 무능력을 인정하지 못하고 합리화시키는 변명일 뿐입니다 그런사람 백날 중국가서 사업해봐야 또 실패합니다...없으면서 있는척 하고 매일 KTV나 들락거리면서 분탕질이나 하면서 돈 떨어지니 여권까지 팔아먹고 또 돈 떨어지니 같은 한국인에게 사기치고...그런 한국사람을 조선족이 어떤 시선으로 바라볼까요? 우리들 스스로가 먼저 반성하고 각성해야 합니다...  태클 사양합니다...

193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첫째,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째, 발제글과 댓글을 통해 특정 누리꾼을 욕설ㆍ인신공격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 등을 하면서 '비난ㆍ비판할 때. 셋째,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째,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4.02.22
  오늘의 토론

   조선족이 자기를 한국인이라고 말할수 있
곤드레

   신생아가 운다고?
곤드레
  한 주간 토론 > 더보기

   조선족이 자기를 한국인이라고 말할수 있
곤드레

   신생아가 운다고?
곤드레

   한국 과학계 인재들이 전부 의료계로 몰
곤드레

   기초수급자의 자식들이 잘나갈수 없는 이
곤드레

   중공 바이러스 연구소, 치사율 100% 코로
알짬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530   서해교전 순직 박동혁 의무병 흉상 선다  펌선생 03.20  3646  5  48
529   역시 원숭이답다.  싸울아비 03.20  2182  2  22
528   불쌍하구 가련한 인간  상수리 03.20  2018  2  34
527   핵의 의미  물끄러미 03.20  2280  2  15
526   인터넷 정부 비방 운영자에 중형 (3) 특보 03.20  2655  6  26
525   너희들이 인식을 바꾸지 않으면 이 모양 이꼬라지.. (6) 유금성 03.20  3132  2  43
524   무지와 무식  선비촌 03.19  2697  4  33
523   이분 말씀 맞는거에요? (4) 우리돼지 03.19  1881  2  11
522   피해야 할 8가지 유형의 사람 (3) 소학생 03.19  2861  2  35
521   과연 민족은 있는건가 (3) 통일시대 03.18  1934  2  11
520   절대적인 것은 없다...이세상엔..  솔이 03.18  2107  2  28
519   인민페로 환전하려고 합니다  급함 03.18  2436  2  17
518   북한이 국제사회의 일원이 되려면...  펌선생 03.18  3130  3  11
517   해외동포 중에서 조선족이 뒤쳐진 이유 (3) 진짜우파 03.17  2032  2  22
516   현재 한국은 아시아의 자랑인가? (2) . 03.17  3091  2  67
515   축구에 대한 중국인들의 생각...... (3) 주재원 03.17  1977  2  16
514   정말 괴상망측한 일이다! (2) 오리 03.17  1816  2  25
513   이규보 선생의 '관상쟁이' 이야기를 소개해 봅니다.  jakal 03.17  2385  2  31
512   판별 (2) 소학생 03.17  2483  2  52
511   방문취업제를 반대한다 (5) 김홍매 03.17  2448  2  55
510   죽이냐 아니면 살리냐  원숭이똥고 03.17  2589  2  42
509   조선력사 한국력사 (3) 나팔수 03.16  4762  10  162
508   이여자을 수배합니다(후사함)..... (8) 권세일 03.16  2924  2  52
507   김순덕 칼럼]汎與 사회주의자들 커밍아웃을  펌선생 03.16  1980  2  26
506   조선족알려면..  22 03.16  3205  4  43
505   답답한 한국정부  근로자 03.16  2492  2  57
504   http://www.people.go.kr/ 청화대 신문고 ... (1) 방랑자 03.15  13904  15  45
503   공산주의 유물론으로 세뇌당한 사람들인데? (6) 소리새 03.15  3393  6  41
502   조선족 사고방식  학생 03.15  2477  3  47
501   조선족 사고방식  대책 03.15  3350  6  31
500   2007.3.드디어 고조선의 역사부활 -(flash 4)  치우천왕 03.15  2973  10  43
499   美軍에 체포된 한국군 병사의 운명은…  우리돼지 03.15  3122  7  50
<<<1521152215231524152515261527152815291530>>>Pages 1544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대무신...님이[신생아가 운다고?]
병원 신생아 학대는 2014년으로...
 대무신...님이[박살나고 있는 한국학...]
중공의 저출산율도 만만치가 않은 모...
 대무신...님이[신생아가 운다고?]
중공 기초생에 엉뚱한 곳에 울분을 ...
 알짬님이[기초수급자의 자식들...]
중공에서 발표한 중공의 상위 10%에 ...
 알짬님이[기초수급자의 자식들...]
부러우면 지는 거다. ^^
 대무신...님이[기초수급자의 자식들...]
중공을 버리는 중공 청년들 .......


최근 칼럼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