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자유토론방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현역 전경 "촛불시위 못 막겠다…(1)
광우인간    조회 1,199    2008.06.13광우인간님의 다른 글      
현역 전경 "촛불시위 못 막겠다… 육군으로 보내달라" 행정심판 청구
기사입력 2008-06-12
[중앙일보 김용범] 현역병으로 군 입대 후 경찰청에 배치된 전투경찰(전경)이 전경 복무가 자신의 양심에 배치된다며 국방부 및 행정안전부 장관, 경찰청장을 상대로 전경 복무를 해제하고 육군으로 복무하게 해달라고 12일 국민권익위원회에 행정심판을 청구했다.

서울지방경찰청 소속 모 기동대에서 1년 4개월간 복무해온 이 모 상경은 이날 저녁 기자와의 통화에서 “최근 촛불집회에 많은 전투경찰 병력이 강제로 투입된 것으로 알고 있다. 그와 같은 일은 나의 정치적 견해와는 상반되는 일”이라면서 “내가 원치 않는 일을 해야 하는 상황에서 더 이상 전경으로 복무하기 힘들어 전경으로의 전환복무를 해제하고 육군에서 남은 복무기간을 이행하도록 행정심판을 청구했다”고 말했다.

이 상경은 “최근에는 촛불집회와 관련해 상관으로부터 포털사이트에 경찰에 불리한 내용을 발견하면 보고하라는 지시를 받았다”고 말했다. 이 상경은 “그런 일은 전투경찰대설치법에 규정된 복무 규정 이외의 일이고 또 내 양심에도 반하는 일이어서 견디기 힘든 스트레스였다”고 밝혔다.

이 상경은 이날 국민권익위원회에 육군으로 복무 전환과 함께 자신의 전경 복무기록을 삭제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 상경은 “지금까지 해온 1년 4개월의 복무기간을 포기하고 2년의 군 생활을 다시 하는 일이 있더라도 전경 복무에서 벗어나고 싶다”고 말했다.

이 상경은 전경대장에게 자신의 뜻을 밝혔다고 말했다. 이 상경은 또 “이미 국민의 정부와 참여 정부에서 전의경 제도를 2012년까지 폐지하기로 한 만큼 자신의 전환복무 해제 행정심판이 받아들여질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육군으로의 전환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행정소송 및 위헌소송을 제기하는 것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상경은 지난해 2월 육군논산훈련소에 입대 기초 군사훈련을 마친 후 서울 모 경찰서에 배치돼 전투경찰로 복무 중이다.


09

연변통보

표현의 자유는 '방종의 자유'를 포함하지 않으며, 진정한 자유는 '책임'이 따라야 아름답다 생각합니다. 인터넷에서 글은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으로 상대에게 상처를 주기보다 건전한 대화로 토론할 수 있는 댓글을 남깁시다. 다음 사항을 주의하지 않으면 글쓰기가 정지될 수도 있습니다. 첫째, '발제글과 무관한 댓글을 게재'해 불필요한 분란을 조성할 때. 둘째, 발제글과 댓글을 통해 특정 누리꾼을 욕설ㆍ인신공격ㆍ비아냥(누리꾼 필명을 비하하는 것까지 포함) 등을 하면서 '비난ㆍ비판할 때. 셋째, 정당한 대화 또는 토론을 통한 타당한 비판 외, '부적절하고 저속한(천박한) 표현을 써가며 무조건 비난ㆍ비방ㆍ조롱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넷째, 양쪽 전체 집단(중국동포, 한국동포)과 상대 국가를 일방적으로 비하ㆍ폄하 글을 게재할 때.

2023.09.22
  오늘의 토론

   서양에서의 아시아의 이미지
곤드레

   중국인의 원정살인 또 일어났다
朴京範

   내가 비록 국가주의는 아니지만
곤드레
  한 주간 토론 > 더보기

   루저의 인생
곤드레

   이런 건 누구 책임???
대무신왕

   한국식 면접
곤드레

   한국식 미팅
곤드레

   진정한 자유주의 국가란
곤드레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공감
비공감
690   북대황이나 고무신을 보면서.... (5) 홍상직 01.14  1221  0  3
689   조선족을 단편으로 보지말기를...  대동단결 09.18  1220  0  23
688   내가 조심하는 말,,,, (37) 두루미 01.28  1219  0  0
687   송금에 대하여 (3) 궁금 05.20  1219  0  18
686   한자 종주국임을 자랑하는 중화인민의 한문 실력 (9) 알짬 04.21  1219  0  0
685   성인-광고 날마다 올리는 애 누굴까? (6) 팍스코리아 01.28  1219  0  5
684   "中 기술경쟁력 美 추월"<美연구보고서> (5) 설날에 01.28  1219  0  3
683   공화국 창건 68돌 (6) 해탈 09.09  1218  0  0
682   20대 때가 가장 중요하다. (1) 백작 08.21  1218  0  13
681   중국에서는 조선족들이..토론을 할때...? (21) 강가딘 06.04  1218  0  1
680   실종 여객기 승객, 中 사상 최대 보상금 받는다  휘총통 06.10  1218  0  14
679   조선족분들이 미출이란분 머라하지 않으면? (40) 반우파투쟁 11.27  1218  0  0
678   평등은 없다~ (1) 빈민공화국 09.24  1217  0  36
677   생명의 댓가를 어떻게 계산하는가... (13) 홍길동 05.06  1217  3  52
676   중국 문화는 고려의 영향을 받았다는 중국 고문서 (9) 알짬 04.26  1217  0  0
675   사랑의 별 (20) 서해 01.25  1217  0  3
674   미친개가 ㄱ ㅐ 도치 같은 소리를 하고 있다.  무적함대 11.28  1216  0  7
673   와 !!!!!!!!!! (1) 학교에가자 11.21  1216  0  13
672   디스커버리-청계천  감동 09.30  1216  0  1
671   대만과 홍콩의 경제위기. (3) 지천사 03.09  1215  0  0
670   한글을 이해못하는 고내를 보면서..? (23) 강가딘 06.04  1214  0  2
669   조선족도 만주국의 주인였다! (2) 한자교육반대 08.29  1213  0  13
668   도대체 누가 어불성설인데... (14) 채바퀴 01.08  1212  0  0
667   [전직대통령들]클린턴에 비하면 노무현은... (50) 상시기 08.08  1212  0  18
666   가라데란? (14) 알짬 04.08  1212  0  0
665   조선족은 자숙한적이 있나...해모수님에게.. (21) 최성룡 01.10  1212  0  4
664   왜서 이런가? (27) 파워 03.26  1211  0  0
663   가장 이상적이었던 조선족동포 (35) 해모수 01.22  1211  0  1
662   수레바퀴씨 (21) 백 신 05.18  1211  0  1
661   중국 복권중독자 199만명 추산  코스모스 11.19  1210  0  2
660   어제 축제에 참석했다가... 또... (3) 인천토박이 05.25  1208  0  0
659   사평정신병원.. (3) 고 내 04.28  1207  0  0
<<<1521152215231524152515261527152815291530>>>Pages 1542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자게 실시간댓글
 朴京範님이[짜증나는 진상들]
평상시 쓰는언어가 모호하니까 당연...
 곤드레님이[짜증나는 진상들]
이번에도 어김없이 저 지랄이더라
 朴京範님이[중국사투리]
예전에 산동 하남 강소에서는 내 말...
 朴京範님이[사실 중국은 글로벌 ...]
한국에서는 같은논리로 세계인(實은 ...
 朴京範님이[사실 중국은 글로벌 ...]
아무라 별볼일 없어도 公的 장소니 ...
 대무신...님이[사실 중국은 글로벌 ...]
발작인가 곤드레가 하도 글로벌 같...


최근 칼럼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