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독자 명칼럼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우리 민족 명칭?’ 참 요지경 속이다
기사 입력 2015-10-16 08:58:48  

최근 바이두(百度)가 한국 연예인 이민호를 ‘조선족(朝鮮族)’이라 표기해 놓은 탓에 한국에서 논란이 있었던 듯싶은데…지금은 바이두(百度) 검색란에 이민호를 입력해 보면 조선족 표기는 자취를 감추었다.

이 같은 한국 내 논란을 보면서 문득 수많은 의문이 꼬리에 꼬리를 문다. 남쪽에서는 한민족이라고 하면 북쪽에서는 어떠한 표기를 하는 것일까. 또 러시아에서는 조선인을 무슨 민족으로 표기하는 것일까 등 개인적으로 매우 궁금할 뿐이다.

각설하고 중국 최대 포털 사이트 바이두(百度) 검색란에 중화인민공화국 국가 주석 ‘시진핑’을 입력하면 다음과 같은 결과를 볼 수 있다.


이처럼 다민족으로 이루어진 중국은 이력서를 쓸 때 관례상 국적 · 민족 · 출생 년도 · 월 · 일을 쓰고 있다.

따져 보면 한국 연예인 이민호 국적은 분명히 한국으로 표기되어 있는데, 민족란에는 조선족으로 버젓이 표기되어 있다면 그것을 바라보는 한국인 처지에서 볼 때 조금은 낯설고 어색하게 느낄 수는 있겠다 싶다. 조선족이라는 명칭을 남쪽에서는 고운 시선으로 바라보는 것 같지는 않으므로…….

물론 한국은 단일민족 국가라는 의식이 강하므로 지금까지 이러한 폐단은 없었겠지만, 한국도 점차 다문화가정이 늘어가는 추세에 따라 머잖아 자기소개를 하는 이력서를 쓸 때 민족란 표기가 등장할 것이다.

기실 허리 잘린 한반도 상황에서 이와 같은 혼란을 가져온 것은 한국이다. 일반 한국인들이 재외 동포를 칭할 때 흔히 러시아 조선인을 고려인, 중국 조선인을 조선족, 북조선을 이탈한 조선인은 탈북자 · 북한이탈주민 · 새터민 등 한 마디로 점입가경의 요지경 속이다.
  
총체적으로 볼 때 모국이라는 한국이 우리 민족의 개념 정리가 완벽하게 돼 있지 않고 모호하기 때문이다. ◈




용드레
연변통보 2015-10-16

주: 본문은 본지의 편집 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해탈

한국사람은 민족이라는 개념이 없어서리....한국에 귀화한 한족도 화교라고 부르는 나라인데...
화교가 민족이름임매...ㅋㅋ


2015.10.16 

재털이

사람을 욱길라 작정하면 한꿔민쭈...
자상하게 설명할라치면... 차우쌘 민쭈 되겟구만.

한마디로 한꿔런... 하면 끝인데
그래도 간혹 가다.. 아 쓰마, 똥베이디 초쭈마~ 하는 이들 잇음.

더군다나, 숱한 한족성씨들 가진 이들이 중국와서 한쭈 한쭈 하다치면 진짜 한민족 됨. ㅋㅋ
부둥켜안고 한집안이랍시고 뽀뽀하는 지랄하는 토종짱과 변종짱을... 조선족의 눈으로 봣을때...
변종짱이 더 더럽고 츠사해 보임. 밑바닥에 일하는 조선족보고 넌 중국으로 가라 하는 한국땅에
변종짱들의 이중성도... 이런데서 다 훠이 <성성히> 보이짐. ㅎㅎㅎ


2015.10.16 

두루미

간단한 것을 디기 어렵게 생각하네. , ㅎ
우리 민족을 칭하는 여러 단어가 있지만
한민족. .
조선족.고려인. 애니깽. . 등은 특정지역 교포를 이르는 별칭


2015.10.16 

두루미

동포. . 교포. . 교민. . 정도의 개념은 구분하구. .
조선족.고려인은 한국인이 만든게 아니라 그지역에서 불리는 재외교포들의 명칭. . 간단하잖여?

안그려 용드레 동포님? 교포님?. . ㅎ


2015.10.16 

동무

~지금이후로~`고려인이던 한민족이던....통일로 조선족으로 정정함

2015.10.16 

두루미

글고 화교란 민족구분이 아니고 나라구분인데 그 미묘함이 있는기라. .
즉 다른나라에 사는 중국인이란 큰 의미인데. . 한국서 한국국적을 가진 화교도 있거든. . 고건 다방면의 정체성을 놓고 구분하는ㄱ라


2015.10.16 

두루미

동무 그건 억지짐. . . . ㅋ

2015.10.16 

동무

~두루미동무도 조선족으로 받아들일께....

2015.10.16 

두루미

동무
아녀 반항하지말구 따사로운 한민족의 품에 앵겨. . . 복 받을겨. . ㅎ


2015.10.16 

동무

속쫄분 다열질에 욱하는 아래동네 사람들을 널분아량을 가진 조선족이 넓은 품으로 어머니닭이 배울이을 품는 것처럼..어찌겠쏘

2015.10.16 

동무

난 어매릭칸 합중국이 품이 영따따사오.....(한민족)???? ...내가 머 얼어죽을 일이 있습니까/?..마음은 아슴채이나 거절하겠쏘

2015.10.16 

동무

반항~ㅎㅎㅎㅎ~웃겹쏘

2015.10.16 

동무

맛슴다..

2015.10.16 

두루미

후퇴 할 필요 없고 걍 신경 꺼는게 나을듯

2015.10.16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