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기획연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가리봉동 쪽방, 이젠 중국인(한족)들의 보금자리?"
기사 입력 2016-07-03 20:56:16  

가리봉동에 거주하는 중국동포 인구는 서울시 통계 7,819명(40.5%) 행정자치부 통계 11,820명(49.4%)로 나타나고 있다. 피부로 느끼는 실제 중국동포 거주인구는 비공식으로 70~80% 수준으로까지 된다고 하는데, 이는 아마 2016년 1월부로 중국인(한족) 대상 5년 단기복수비자발급제도를 확대 시행하면서 중국인(한족)들이 쪽방이 있는 가리봉동을 많이 찾아와 거주하게 되었기 때문으로 보인다. 실제 새벽인력시장을 가보면 중국인들이 더 많았졌음을 느끼게 된다.  가리봉동은 현재 쪽방촌을 무너트리고 다가구주택, 빌라 등 신축건물이 들어서 있거나 공사중인 곳이 많아졌다. 그래서 방을 못구하는 사람들도 많다는 이야기를 지역주민들로부터 듣게 된다. 분명 가리봉동 상권은 과거와는 또다른 변화가 진행되고 있다.  





김경록 기자
동포세계신문(友好网報) 제353호 2016년 6월 1일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