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사람들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폐암 말기 환자 조선족, 한국서 1억원 기부 '화제'
기사 입력 2013-12-03 06:08:44  

(흑룡강신문=하얼빈 2013-12-02) 폐암 말기인 한 조선족이 한국에서 폐암 치료와 연구에 써달라며 1억원(한화, 이하 동일)이 넘는 돈을 기부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그 주인공은 바로 폐암 4기 환자인 중국동포 45살 박예화씨입니다.

한편 그는 조선족에 대한 좋지 못한 편견이 사라지기를 바란다는 소망도 밝혔습니다.

박예화씨는 얼마전 암세포가 뇌에까지 번져 뇌수술을 받았습니다.수술이 성공적으로 끝나고 박씨는 경제적으로 어려운 폐암 환자의 진료비에 써달라며 천만원을 기부했습니다.

박예화씨는 "힘든사람들, 경제적으로 어려운 사람들은 어떻게 할까. 나는 경제적으로 괜찮은데도 이렇게 힘든데"라면서 "이런 사람들은 어떻게 되겠는가"고 걱정했습니다.

그는 또 지난 해 12월 폐암 4기 진단을 받았을 때도 폐암치료 연구비로 1억원을 내기도 했습니다.

박예화씨는 지난 2007년 한국에 회사를 세우기도 했습니다.

그는 또 "괜찮은 사람이 참 많은데 왜 한국인들은 다 이렇게 (조선족) 보는가 해서 마음이 많이 아팠던 기억이 나요. 그래서 나는 일단 좀 잘해가지고 이런 좋은 사람도 있다는걸 심어줘야되겠다."며 자신의 기부로 중국동포에 대한 편견을 깨고 싶다는 소망도 밝혔습니다.

폐암 연구비로 사용된 박씨의 기부금은 곧 폐암에 대한 새로운 연구결과로 결실을 맺을 것으로 보입니다.

서울 성모병원 종양내과 강진형 교수는 "폐암환자들의 발암유전자를 찾고 그 유전자에 대해서 적합한 항암치료를 하는데 필요한 연구결과를 얻는데 쓰겠다고 생각하고 있고"고 말했습니다.

박씨는 앞으로도 기부하는 삶을 이어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