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스포츠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박태하: 첫 경기 득점, 올 시즌 팀 운영에 있어 정서상 중요한 의의 가져
기사 입력 2017-03-08 00:10:32  

경기후 기자회견에서 박태하감독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어려운 경기가 될거라 예상했지만 올 시즌 첫경기에서 그것도 원정경기에서 1점이라도 득점할수 있어서 다행이라고 생각합니다. 원정에서의 득점은 매우 중요한 의의를 가지는바 이는 올시즌 팀을 운영해나가는데 정서상 중요한 역할을 할것입니다. 팀이 완정하게 꾸려지지 않은 정황하에서 최선의 선택이였습니다. 경기표현을 놓고 볼때 공격면에서는 매끄럽지 못했지만 요구한 수비에 대한 의식이나 상대팀에 대한 방어면에서는 잘되였다고 생각합니다. 매우 만족합니다. "

김파선수가 선발되지 않은 원인이 무엇인가 하는 기자의 물음에 박태하감독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그건 팀의 전략입니다. 그리고 감독진의 요구에 따르지 않고 표현이 마음에 들지 않으면 김파선수를 비롯한 어떤 선수든지 교체할수 있다는것을 다른 선수들한테도 각인시켜주고 싶었다."

중앙인민방송국 연변편집부 김미나

박태하감독 "첫 승점, 시즌 운영에 큰 도움"
연변부덕팀이 원정에서 숙적 중경력범팀과 0대0 무승부를 거두며 2017 시즌 원정 승점 1점을 거뒀다. 경기뒤 있은 기자회견에서 박태하감독은 “어려운 경기가 될거라 예상했다. 시즌 첫 경기이고 또 원정에서 1점이라도 챙길수 있어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올시즌 팀을 운영해나가는데 정서상으로 큰 도움이 될것”이라고 경기에 대해 평가했다.

이어 박태하감독은 “오늘의 전략은 팀이 완전하게 꾸려지지 않은 상황에서 최선의 선택이였다. 공격면에서는 매끄럽지 못했지만 수비에 대한 의식이나 상대팀에 대한 방어 등 면에서는 잘되였다고 생각한다”며 경기 결과와 과정에 대해 만족해했다.
중경력범팀 장외룡감독은 이날 경기에 대해 “3개월간의 동계훈련후 오늘 처음 리그 경기를 맞이했다. 우리 선수들은 오늘 공격과 수비의 전환을 잘했고 저의 요구에 부합된 경기를 펼쳤다. 하지만 경기에서 가장 중요한것은 득점을 하는것이다. 향후 득점능력을 키우는데 주의를 돌려야 할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장외룡감독은 부상으로 이날 출전 못한 브라질적 공격수 아란 칼덕선수에 대해 “그가 경기에 출전하지 못한것이 우리 팀에 큰 영향을 줬다”며 안타까움을 표했다.

연변적 남송선수의 활약에 대해 장외룡감독은 “젊은 선수로서 오늘과 같은 경기력을 보인것은 아주 만족할만한 일이다. 오늘의 경기가 향후 그의 발전에도 큰 도움이 될것”이라고 말했다.


리병천 기자
연변일보 2017-03-06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