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교육학술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길림성 교육수금문제에 칼을 댄다
기사 입력 2006-11-02 12:33:21  

10월 31일 기자가 료해한데 따르면 성내 각급 각류의 학교들의 수금행위를 규범화하고 학생들의 리익을 보장하기 위하여 길림성발전개혁위원회, 교육청, 성정부정풍판공실, 감찰청, 재정청, 심계청과 신문출판국 등 7개 부문에서 근일에 교육수금에 대해 련합으로 전문조사를 시작하게 된다.

이번 조사에는 고등학교, 중등직업학교와 중소학교의 수금정황과 지방정부 및 유관부문의 교육수금행위가 포함되는데 특히 농촌의무교육경비보장기제개혁을 실시하는 지구들에 대해서는 중점적으로 농촌학교들의 수금정황검사를 진행하게 된다. 검사내용은 2005년 추기개학이래 거두어들인 수금행위들이다.

알아본데 의하면 이번 검사내용에는 구체적으로 각급 각류의 학교들에서 국가의 규정을 위반하고 마음대로 수금항목을 설치하고 수금표준을 높이며 수금범위를 넓힌 행위, 국가에서 명문으로 취소한 수금항목으로 계속 수금한 행위, 학교에서 학생들을 조직하여 통일적으로 참고서, 과외도서, 신문간행물을 구매하거나 학생들이 통일적으로 생활과 학습용품을 구매하도록 강박하여 그가운데서 리익을 도모하는 행위, 학교에서 교육수금공시제도를 집행하지 않고 규정한 내용과 방식으로 공시를 실행하지 않았거나 수금정책 조정후 제때에 공시상관내용을 갱신하지 않은 행위가 포함된다.

검사가운데서 수차 금지시켰지만 금지하지 않은 행위, 수차 발견되였지만 계속 마구수금하는 행위, 특히 면비라는 탈을 쓰고 계속 마구수금하는 등 정절이 악렬하고 성질이 엄중하며 영향이 비교적 큰 전형적인 안건에 대해서 길림성에서는 법에 따라 엄숙히 처리하는바 해당 책임자와 직접책임자의 책임을 추궁하는외 신문매체를 통해 사회에 공개하여 볕쪼임을 시키게 된다.

인터넷길림신문 2006-1102
기자: 김장호



오늘의 포토
일본, ‘코로나 19’ 감염자 수 계속 증가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