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진짜 메일함, 가짜 통지…신종 사기수법 조심해야!
기사 입력 2021-11-29 11:59:13  

회사 '인사부문'이나 '재무부문' 이메일에서 '보조금수령'통지를 받았을 때 당신은 이메일에 있는 링크를 클릭해 즉시 수령해야 한다고 생각한 적이 있는가? 사기수사경찰은 회사 관련 부서의 이메일이라도 불법분자가 만든 ‘함정’일 수 있다면서 카드번호, 주민등록번호, 문자메시지 인증번호 등 민감한 정보는 절대 기입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11월 15일, 하문시 모 회사의 직원 손모는 자신의 업무 이메일을 살펴보다가 회사 ‘인사행정부’메일에서 보내온 이메일 한통이 있는 것을 발견했다. 이메일의 내용은 대체적으로 “사회보험부문의 통지에 따라 국가에서 10월부터 보조금을 지급한다. 이메일을 받은 동료는 자체적으로 2차원 코드를 스캔하여 취급하기 바란다”는 것이였다. 2차원 코드를 스캔하자 휴대전화화면이 '셀프서비스'페지로 넘어갔는데 개인 은행카드번호, 은행 사전보류 휴대전화번호, 주민등록정보, 카드정보와 카드내 잔액을 적어넣은 뒤 휴대폰화면에 “당신의 정보는 중국인민은행에 제출되였다”라는 안내글이 나타났다.

손모는 또 추가안내에 따라 휴대전화 문자메시지 인증번호를 입력했다. 잠시후 손모의 휴대전화에 은행으로부터 온 계좌잔액변동문자가 왔다. ‘사회보험보조금’이 벌써 입금된 줄 알았는데 1만여원이나 공제했다는 문자메시지였다. 자신이 사기당했음을 알아차린 손모는 경찰측에 신고했다.

"과거 가상번호로 단체문자메시지를 보내던 것에 비해 해당 회사 이메일을 절취하여 '낚시메일'을 보내는 수법이 훨씬 현혹성이 강하다." 하문시의 전신인터넷 신형위법범죄단속센터 민경 홍항량은 이번 사건에서 불법분자들은 손모가 소재한 회사 관련 부서의 메일함을 절취한 뒤 회사 부문의 명목으로 회사 직원들에게 ‘가짜통지’를 발송함으로써 직원들이 해당 링크를 열어 개인 신상정보와 카드정보를 적어넣도록 유도했다고 분석했다. 손모가 작성한 카드잔액에 따라 불법분자들은 사기 ‘목표금액’을 정하고 다시 은행에서 보낸 문자메시지 인증번호를 빼내 카드내의 잔액을 도용하는 데 성공했다.

비록 사기수법이 업그레이드되고 있지만 주의를 기울이면 속는 것을 막을 수 있다. 민경은 다음과 같이 제시했다.

첫째, 우리 나라 정부부문의 홈페이지주소는 ‘.gov.cn’를 도메인네임으로 하고 있는바 관련 사항을 처리할 때 다른 네임이 뜨면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둘째, 일반적 정무서비스의 경우 해당 부문에서 카드잔액을 제공할 것을 요구하지 않는다. 불법분자들이 카드잔액을 제공할 것을 요구하는 것은 ‘'먹이감'을 물색하기 위한 경우가 많다.

셋째, 어떠한 입출금거래도 절대로 수납측이 은행의 문자인증번호를 제공할 것을 요구하지 않는다. 상대방이 문자인증번호를 요구하면 기본적으로 사기로 인정할 수 있다.

넷째, 회사 이메일에서 금전사항과 관련된 '통지'를 보내왔다고 해도 전화를 걸거나 발송처를 찾아 재차 확인해야 한다.



인민넷 조문판 2021-11-24


베스트 아하조선족향 강남수진 ‘빙설락원’신축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지난해 9월 26일 대외 운영을 시작한 환인만족자치현 중점 문화관광 프로젝트인 아하조선족향 강남수진은 ‘빙설락원’을 신축해 올해 1월 1일부터 영업을 시작했다. 환인현성과 6킬로미터 떨어진 아하조선족향 남변석합달촌에 위치한 강남수진은 휴가양로, 의료양생, 민속체험, 민박휴가를 일체화한 문화관광체험지이다...더보기2022.01.19

 아하조선족향 강남수진 ‘빙설락원’신축
지난해 9월 26일 대외 운영을 시작한 환인만족자치현 중점 문화관광 프로젝트인 아하조선족향 강남수진은 ‘빙설락원’을 신축해 올해 1월 1일부터 영업을 시작했...  2022.01.19
 명확! 북경동계올림픽 입장권 공개판매 하지 않는다!
북경동계올림픽조직위원회 소식에 따르면 전염병예방통제형세가 여전히 준엄하고 복잡한 것을 고려해 동계올림픽 관련 인원과 관중들의 건강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원...  2022.01.19
 2020년말 기준 조선족인구 170만 2479명… 10년간 근 13만명 줄어
국가통계국에서 발표한 <중국통계년감(中国统计年鉴)-2021>에 따르면 2020년말 기준 조선족인구가 모두 ...  2022.01.19
 베이징 GDP 처음으로 4조 위안 돌파
1월 6일 오전, 제15기 베이징시 인민대표대회 5차 회의가 개막했다(사진 제...  2022.01.16
 중국산 전기버스 서울시 대중교통으로 사용된다
신화통신에 따르면 중국중차(中國中車·CRRC) 자회사 중차시대(中車時代)전기차의 순수 전기버스 C11 30대가 서울시 대중교통으로 사용된다. 중차시대는 C11...  2022.01.16
 조심! ‘포인트에 의한 선물교환’ 함정일 수도!
최근 상가들에서 잇달아 포인트 초기화행사를 출시하면서 이와 관련된 문자메시지들이 끊임없이 날아들고 있다. 이 틈을 노려 사기군들도 속임수를 쓰기 시작했다. ...  2022.01.16
 돈주고 '면허증' 샀는데…
1월 3일 오후 3시 30분경 길림고속도로공안 연길분국 민경들은 연삼고속도로 연길수금소에서 위조면허증을 사용한 운전기사를 발견했다.

이날 민...
  2022.01.16
 한 시민의 핸드폰 도난신고 받은 후…
일전, 한 녀성이 장춘시공안국 조양구분국 계림로파출소에 핸드폰을 도난 당했다고 신고했다. 경찰은 신고를 접수한 후 계림로 상권의 단속일군들을 출동시켜 녀자...  2022.01.16
 연길 다음해 7개 보행로 개조
연길시 민생사업을 착실하게 추진하고 시민출행의 행복감과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연길시도시관리행정집법국은 2019년 5월부터 2021년 10월까지 연...  2021.11.29
 中 상하이, 출산 휴가 60일 더 연장키로
상하이(上海)시 제15차 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회 제37차 회의는 25일 '상하이시 인구 및 가족계획 조례'를 개정해 법률에 따라 출산하는 부부는 국가가 정한...  2021.11.29
  
12345678910>>>Pages 45
     
오늘의 포토
장춘-백두산 고속철도 24일 개통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