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연길 전역관광 발전 다그친다 - ‘관광+’행동에 나서
기사 입력 2018-03-05 16:25:31  

1일에 소집된 연길시 전역관광 사업회의에서 알아본 데 따르면 올해 연길시는 국가전역관광시범구 건설을 단단히 틀어쥐고 민속, 생태, 빙설, 공룡 등 관광브랜드를 중점으로 내세우면서 연인수로 1130만명의 국내외 관광객을 접대하고 286억원의 관광수입을 실현할 예정이다.

올해 목표의 실현을 위해 연길시는 다음과 같은 사업을 적극 추진하게 된다. 전 주 ‘대풍경구’시스템계획체계에 적극 편입하고 ‘연길시13.5전역관광계획’과 결부하여 향촌관광계획, 의란 원생태 산업 관광 보호구 계획 등을 작성하며 중복되거나 맹목적인 계획을 견결히 두절하고 주제가 비슷하고 풍격이 류사하며 동질적인 개발을 엄히 방지한다.

향후 5년간 연길시는 투자액이 50억원을 초과하는 대표적인 1개 이상의 관광대상과 10억원을 초과하는 3개 이상의 관광대상을 완수하고 중국조선족민속원 등 민속관광자원을 적극 활성화하게 된다. 모드모아민속관광휴가촌 캠프공원, 온천, 오두막양생휴가구 등 대상건설을 다그치고 연룡도신구역 문화관광대상을 조속히 건설하며 의란원생태산업관광보호구, 조양천농업시범단지, 친수만생태수상락원 등 생태대상을 착실히 추진하고 공룡화석자원을 절실히 보호, 발굴, 개발하여 공룡박물관 등 대상건설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게 된다.

정품관광코스를 중점으로 우세관광 자원을 통합하고 다국관광코스를 일층 개발하며 대외관광전세기 항로를 적극 개통하는 사업도 전역 관광의 중점과제이다. 풍경구내의 관광객자문봉사중심을 힘써 건설하고 관광 전자상거래 플랫폼을 건립, 완벽화하며 생태주차장 등 기초시설을 강화하고 교통차량, 음식, 숙박 등 부대시설을 일층 개선하며 아름다운 향촌, 매력향촌, 화장실혁명, 빈곤해탈 등 사업과 결부해 농촌의 총체적 환경수준을 전면적으로 향상시키게 된다.

이외에도 연길시는 ‘관광+’행동을 힘써 실시하여 관광업과 관련 산업의 내적 결합을 촉진함으로써 새로운 업종과 새로운 상품을 만들어내는 데 주력하게 된다. ‘관광+농업’면에서는 향촌진흥 전략과 결부해 농업, 농촌의 훌륭한 자원을 깊이 발굴하고 통합하여 향촌 관광에 의거한 수입증대와 정밀화 빈곤층부축 공사를 실시한다. ‘관광+공업’면에서는 중점, 특색 기업에 의거해 금강산식품, 오덕된장술 등 공업관광을 적극 발전시킨다. ‘관광+건강’ 면에서는 중의약, 온천료양, 록색생태 등 자원우세를 충분히 발휘해 온천소진(小镇), 생태관광 등 건강양생대상을 다그쳐 추진한다. ‘관광+ 문화’ 면에서는 조선족문화의 정수를 발굴하고 민족력사문화 유산을 충분히 계승, 발양하며 민족가무표현, 민간예술, 식품 등을 풍경구 관광내용에 융합시킨다.‘관광+체육’ 면에서는 모드모아스키장과 수상락원, 해란호체육관광휴가촌 등에 의거해 체육관광상품을 힘껏 개발하고 체육관광시합을 통해 연길체육관광의 영향력을 확대시킨다.


윤녕 기자
연변일보 2018-03-05


베스트 서시장 이전, 업종별 상인들 ‘희비 교차’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연길시에서도 오랜 명물 가운데 하나인 연길서시장이 재건공사를 기한내 원만히 마치고 드디여 지난달 3일에 재오픈됐다. 공식적으로 개업한 지 40일가량 되면서 3800여개에 달하는 점포 상인들은 이전과는 사뭇 달라진 분위기를 실감하고 있었다. 과연 상인들의 ‘초반 성적표’는 어떠할가? 기자는 지난 10일, 몇몇 상인을 비롯해 해당 책임자를 찾아 인터뷰를 가졌다. “이렇게 깨끗한 시설 환경에 재입점하게 되다니 정말 꿈만 같습니다. 새집에 이사왔으니 자연스레 새로...더보기2018.12.16

 서시장 이전, 업종별 상인들 ‘희비 교차’
연길시에서도 오랜 명물 가운데 하나인 연길서시장이 재건공사를 기한내 원만히 마치고 드디여 지난달 3일에 재오픈됐다. 공식적으로 개업한 지 40일가량 되면서 3...  2018.12.16
 연길 택시 새로운 차량으로 교체
-12월 31일까지 조사 래년에 연길시에서 대량의 택시차량을 교체하게 된다. 11일, 연길시교통운수관리소로부터 료해...  2018.12.16
 5G 스마트폰 곧 출시 예정
중국이동회사 회장 상빙은 7일, 중국이동은 5G 발전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하면서 산업사슬 파트너와 협력하여 5G칩, 단말상품의 상용과 혁신을 추진하여 2019년...  2018.12.13
 장춘에서 북경까지 기차로 4시간
28일, 동북지역에서 관내(산해관 이남)로 통하는 첫 시속이 350키로메터인 경심(京沈)고속철로 로녕구간이 시범운행에 들어갔다. 이로써 금후 심양에서 북경까...  2018.11.30
 할빈 심수 손잡고 동북아문화경제 활성화에 박차
이번 박람회에 찾아온 꼬마 관람객이 우리민족 문화 특색이 다분한 닥종이 인형을 유심히 ...  2018.11.30
 ‘장길도…물길을 만들어 물 끌어들여야’
기획 <장길도지역 한국기업 가보다> (6)
장춘중한산업원관리주식유한회사 김래상대표의 장길도에 대한 리해

“거성수도(渠成水到) ,장길...
  2018.11.30
 '두만강지역, 끝이 아닌 또 하나의 시작'
연변한국인상회 신주열 회장

기획 <장길도지역 한국기업 가보다> (7)
연변한국인상회 신주열 회장이 보는 장길도지역

  2018.11.30
 절반 하늘이 아닌 더 큰 하늘을 떠이다
표성룡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회장글로벌녀성경제인련합회 김순자 리사장이 이날 개최한 제6회 ...  2018.11.30
 조한 22개 경비소 무기와 병력 철수
한국 국방부의 11월11일 소식에 따르면 한조 쌍방은 이미 시점 철수한 공동경비구역내에서 각자 11개 경비초소의 전부의 무기와 병력을 철수, 쌍방에서 1곳의 ...  2018.11.13
 흑룡강성 악세력범죄 단서 제보자 63만원 장려
지난 6일, 흑룡강성 공안청은 기자회견을 열고 깡패, 악세력범죄 단서를 제보한 20명 시민에게 63만원 상금을 장려했다고 밝혔다. 흑룡강성 공안...  2018.11.13
  
12345678910>>>Pages 16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