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연룡도신구역 건설 보폭 빨라진다
기사 입력 2017-01-08 22:50:26  

연길시 백일난관돌파 개시, 사업추진표 발표 의제 수행

지역발전과 개방선도구의 새로운 성장극으로 추진중인 연룡도신구역 건설 보폭이 빨라진다. 신구역 프로젝트는 연룡도일체화 계획을 보다 구체화해 이들 지역의 문화 관광과 공간 개발을 핵심으로 새로운 경제 활성화의 구심점을 구축하겠다는것이 골자다.

5일, 연길시에서는 연룡도신구건설 백일난관돌파 동원대회를 소집한 가운데 성당위 상무위원이며 부성장, 주당위 서기인 장엄이 일전에 연룡도신구건설좌담회에서 한 연설 정신을 전달함과 아울러 백일난관돌파 대상을 추진할데 관한 사업추진표 발표, 책임승낙서 제기 등 5개 의제를 수행했다.

주당위 상무위원이며 연길시당위 서기, 연길고신기술산업개발구 당사업위원회 서기인 강호권을 비롯한 시급지도자 35명과 과급간부 131명이 회의에 참가했다. 이날 회의에서 밝힌 사업추진표에 따르면 이번 백일난관돌파 사업은 1월초부터 4월말까지 100여일 동안 계획, 융자, 토지점용, 투자유치, 대상추진 등 면의 중점대상들을 추진하게 된다.

14개 중점대상으로는 예산투입이 1.2억원이고 부지면적이 26헥타르이며 300여종의 식물과 20만주의 관목 및 9킬로메터의 등산로를 포함한 생태공원공사, 예산투입이 5000만원인 연룡도신구 대문공사, 2억원인 연룡도신구 핵심구역 12만평방메터 면적의 도로 설치 공사, 예산투입이 5000만원인 3000평방메터 면적의 망경각 공사, 연룡도신구 수환경종합처리(연길시 소하룡구역)공사, 예산투입이 2.8억원인 해란하대교, 해란호대교, 성자산대교, 마반산대교 등 신축 공사, 1억원인 마반촌 산성유적박물관 공사(부지면적이 2.5헥타르, 건축면적 8000평방메터),예산투입이 1억원인 해란호 부두 공사, 예산투입이 2억원인 조선족 제1부락 공사(부지면적이 7헥타르, 건축면적 5만 평방메터), 10억원인 중, 로, 한, 조, 일, 몽 6개국 동북아 특색촌 건설 공사(부지면적 70헥타르), 예산투입이 10억원인 중앙공원 및 문화중심, 관광객중심, 경축광장, 주차장 건설 공사(부지면적이 50헥타르), 8억원인 50킬로메터 열공급배관, 30킬로메터 수도관, 5만톤급 오수처리공장, 50킬로메터 비물, 오물 수집 배관, 30킬로메터 가스배관 설치 공사, 볼가장원, 환락구 등이다.

백일난관돌파 사업의 순조로운 진행을 담보할데 관해 강호권은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중점을 뚜렷이 하고 각항 건설사업이 차질없이 진행되도록 조직사업을 강화하며 두만강류역 국제화중심도시 건설에 모를 박고 문화관광융합발전 주제를 둘러싸고 과학적으로 총괄하고 총체적으로 계획하면서 “중대 프로젝트”에 힘을 기울여야 한다. 연룡도신구는 주당위와 주정부가 록색전환발전을 추동하는 선도적 대상이고 연룡도 일체화 건설을 가속화하는 현실적 요구이며 국가의 “일대일로”전략에 깊이 융합하는 효과적 경로이다. 또한 변강의 안정을 수호하고 민족의 문화를 번영시키는 필연적인 선택이고 연길시의 발전을 추동하는 아주 중요한 기회이다. 여러 부문은 반드시 이 백여일의 돌파 기간을 활용해 연룡도신구 건설의 전단계사업을 착실히 진행하고 연룡도신구라는 이 개척적인 사업을 위해 튼튼한 토대를 마련하여 올해 건설 목표에 도달해야 한다. 각 관련 부문은 “더 빠르고 더 높으며 더 훌륭한” 요구에 따라 5개 중점 임무, 14개 중점 대상이 정해진 시간표대로 능률적으로 추진되도록 확보해야 한다.

회의에서 13개 책임 부문이 “연룡도신구건설 백일난관 돌파 책임승낙서”를 교부하고 소영진, 주택및도시농촌건설국, 교통운수국, 수리국 책임자들이 결심을 발표했다.



정현관 기자
연변일보 2017-01-08


베스트 조선족“이동”현주소를 진맥하다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학술대회 현장 조선족 연구학회 오사카서 “2017년도 전국학술대회”개최 일본지역을 본거지로 활동하고있는 ‘조선족 연구학회’(회장 정형규 일본대학 교수)가 지난 10월 1일, 리츠메이칸대학(立命館大学・오사카)에서 2017년도 전국 학술대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대회는 중국, 일본, 한국의 인문, 사회과학계렬 연구자들의 조선족 관련 학술발표를 중심으로 진행되였으며 조선족 연구와의 비교적 시점과 가능성을 모색하는 취지로 특별히 오사카 시립...더보기2017.10.10

 조선족“이동”현주소를 진맥하다
학술대회 현장

조선족 연구학회 오사카서 “2017년도 전국학술대회”개최

일본지역을 본거지로 활동하고...
  2017.10.10
 위챗 공식계정으로 일자리를 찾아요
릉박 군이 작업실에서 공식계정에 구인정보를 올리고 있다.

최근 ‘한국어 초빙(韩语招聘)’ 이라는 위챗 공식계정이 한...
  2017.10.10
 변하는 시대 효도는 대체 어떻게?
'체험관'에 다니는 부모 설득하려다 결국은... 변하는 시대 효도는 대체 어떻게?

동네할머니 A를 마지막으로 뵌건 석달 전이였다. 아침마...
  2017.10.10
 훈춘 왕청 중국10대국가공원체제시범 지역으로
동북범표범국가공원 대략 범위/사진 권세영 제공

26일, <국가공원체제건립총체적방안>(아래 방안으로 략칭)이 공포됐다. 방안에 ...
  2017.10.10
 모멘트에 남긴 세글자로 인해 행정구류 처분 받은 녀성 화제
인터넷이 발달한 요즘, 위챗 그룹채팅방이나 모멘트에서 제멋대로 발언 해서는 안된다. 왜냐하면 이러한 플랫폼에 남긴 글도 법률적인 단속을 받기때문이다. 절강...  2017.10.10
 연길공항, 안면인식시스템 도입
교통운송수단으로 항공기를 리용하는 려행객 수가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연길조양천국제공항에서는 이달부터 안면인식시스템과 이중시각X레이기를 도입하...  2017.09.26
 연변대학 훈춘캠퍼스 첫번째 신입생 맞이
인민넷 조문판: 9월 17일, 주목을 받고있는 연변대학 훈춘캠퍼스가 2017년 첫번째 신입생들을 맞았다.

학교내 정결한 환경, 휘날리는 채식...
  2017.09.26
 대박! 심양서 얼굴로 현찰 꺼낼 수 있다?
심양 농업은행 ATM서 카드 없이 현금인출 가능

중국농업은행 료녕성지점 영업부의 안면인식ATM(자동인출기)이 심양에서 정식으로 운영되였...
  2017.09.26
 중국 고속철 최고시속 350km 운행 6년만에 재개
중국이 독자개발해 제작한 최신형 고속철 '부흥(复兴)'호

중국 고속철도는 21일 최고시속 350km 영업운전을 6년여...
  2017.09.26
 북경, 주택 오피스판매 40%대 급감
올해 북경의 부동산거래가 무려 44.8%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북경시 통계국이 지난 17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올해 8월까지 베이징...
  2017.09.26
  
12345678910>>>Pages 498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