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돈을 쉽게 벌 수 있다'…유혹에 넘어간 대학생들 결국!
기사 입력 2019-01-11 10:54:36  

인터넷 구매정보를 조작(刷单)하기만 하면 돈을 쉽게 벌 수 있다며 빨리 돈을 벌고 싶어하는 대학생들의 심리를 리용해 사기행각을 벌인 일당이 일전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일전, 연길시 대학생 2명은 인터넷 구매정보를 조작하면 사례금을 받을수 있다는 말에 속아 만여원을 사기당했다. 다행히 경찰이 신속하게 출격하여 범죄혐의자를 나포하고 돈을 돌려받을 수 있게 되였다.

지난해 11월초, 연길시 모 대학교 학생 소강(가명)은 핸드폰을 놀다가 한 위챗 구매정보 조작 단체에 가입하게 되였는데 인터넷 구매정보를 조작하면 "사례금"을 받을 수 있다는 한 네티즌의 말에 귀가 솔깃해져 네티즌이 보내온 QR코드를 스캔했다. 연후 한 지불계정이 나타났고 인차 알리페이(支付宝) 지불 화면으로 바뀌였다. 소강이 알리페이 지불 버튼을 클릭하자 그의 계좌에서 100원이 빠져났다. 연후 네티즌은 위챗으로 소강한테 110원을 보내주었다. 소강은 본금을 제하고도 10원의 "사례금"을 받게 되였다.

처음 "단맛"을 본 소강은 돈을 점점 더 많이 투자하기 시작했다. 그는 QR코드를 스캔하는 방식으로 상대방에게 1000원을 계좌이체하고 약 100원의 "사례금"을 받게 되자 또 1500원을 보냈다. 그런데 이때 상대방은 돈을 인차 돌려주지 않고 1500원을 더 투자해야 돌려주겠다고 했다. 결국 소강은 하루 사이에 총 4000여원을 상대에게 지불하였다. 그러나 결국 "사례금"은 고사하고 본금도 돌려받지 못했고 얼마 지나지 않아 상대는 위챗, QQ번호까지 차단해 련락도 할 수 없게 되였다.

"사기를 당한 4000여원은 제가 아르바이트를 해서 번 돈 외에도 동창생한테서 빌린 돈이였습니다."

사기당한 것을 인식한 후 소강은 즉시 경찰에 도움을 청했다.

이처럼 사기를 당한 사람은 소강뿐이 아니였다. 지난해 11월 중순, 연길시 모 대학교 학생 손씨(가명)도 소강과 같은 일을 당해 5000여원을 사기당했다. 그가 사기당한 돈은 그의 부모가 보내준 학비였다.

련이어 발생한 이 두건의 류사한 사건은 경찰의 깊은 중시를 불러일으켰다. 신고를 접수한 연길시공안국 공원파출소 경찰들은 즉시 수사에 착수해 하북성 랑방 등 지에 가서 조사를 펼쳤다. 한달간의 수사 끝에 경찰들은 범죄혐의자 동모모와 왕모모를 나포했고 만여원의 장전(赃款)을 추징했다.

연길시공안국 공원파출소 부소장 가보봉은 "이 사건은 전형적인 전신사기 사건으로 범죄혐의자가 인터넷을 통해 범행을 저질러 사건해명에서 일정한 어려움을 겪었다. 부분적 대학생들의 사기방지 의식이 차하고 아르바이트를 할 때 인터넷 홍보내용을 쉽게 믿기에 류사한 사기사건이 대학생들 사이에서 많이 발생한다"며 대학생들이 경각성을 높이기를 바랐다.

경찰은 인터넷상의 허위 홍보를 쉽게 믿지 말고 확인되지 않은 링크(链接)를 클릭하지 말며, 만약 인터넷 사기를 당했다면 증거를 잘 보류하는 한편 경찰에 빨리 신고할 것을 바랐다. 아울러 학교에서도 법률상식 보급 선전활동을 깊이있게 전개해 학생들의 안전방범 의식을 강화할 것을 바랐다.


연변조간신문
중국조선어방송넷 2019-01-10


베스트 타향에 있어도 마음은 항상 고향에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사진= 농전수리기본건설이 잘 된 논밭이 한눈에 안겨온다. /김철진 기자 오상시 쌍원촌 사람들 집금해 고향건설 적극 지원 요즘 벼값이 소폭 하락해 모두들 금년의 논도급비용이 떨어질가봐 걱정하고있을 때 오상시 소산자진 쌍원촌(촌지부서기 박대선)의 촌민들은 되려 큰 걱정을 하지 않는다. 지난해에 논도급비용이 평균 헥타르당 3000원씩 껑충 올랐기에 혹시 얼마간 내려가더라도 손실을 얼마든지 상쇄할수 있기때문이다. 그럼 어떤 상황이였기에 도급비가 단꺼번에 부쩍 뛰...더보기2019.01.19

 타향에 있어도 마음은 항상 고향에
▲사진= 농전수리기본건설이 잘 된 논밭이 한눈에 안겨온다. /김철진 기자  2019.01.19
 리세명 천진시조선족상회 신임 회장으로
천진시조선족상회 김성환 전임 회장이 2018년 사업총화를 하고 있다.

천진시조선족상회 2018년 총화 및 임기교체회 열려

천...
  2019.01.19
 마약밀매 관련 외교부 대변인 기자질문에 대답
마약밀매 중국서 발생시 반드시 중국법률에 따라 처리

북경 1월 16일발 신화통신(기자 후효신): 외교부 대변인 화춘영은16일, 카나다 공민 ...
  2019.01.19
 중국인민은행 “동남아시아 국가 인민폐 사용 지원”
중국인민은행이 동남아 국가가 인민폐(人民币)를 사용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11일 미국의 소리(VOA) 방송에 따르면 중국...
  2019.01.19
 30-50세 녀성들 사랑이 전신사기범죄의 표적으로
일전, 길림성공안청의 통계에 따르면 사랑을 갈구하는 30세부터 50세사이의 중청년 녀성들이 전신사기범죄의 표적이 되기 쉽다는 결론이 나왔다. 이...  2019.01.19
 시진핑 주석, 김정은 위원장과 회담
10일 신화통신에 따르면 1월 8일, 시진핑(習近平) 중공중앙총서기, 국가주석이 중국 방문차 베이징에 도착한 김정은 조선로동당 위원장, 국무위원회 위원장과 ...  2019.01.11
 삼성전자, 天津 스마트폰 공장 폐쇄
삼성전자가 중국 톈진(天津)의 스마트폰 생산 공장을 폐쇄했다.

1일 중국 IT 전문매체 테크웹(techweb)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달 3...
  2019.01.11
 한국, 조선에 독감 치료제 지원키로
한국 통일부는 8일, 한국정부는 독감 바이러스가 한조 사이에서 전파, 확산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조선에 독감 치료제를 지원할 것이라고 표시했다.   2019.01.11
 연변 2020년까지 가옥소유증 없는 주택문제 해결
연변조선족자치주 국토자원국에 료해한데 따르면 올해 연변조선족자치주에서는 “가옥소유증이 없는 주택” 문제를 해결하는 것을 중점민생사업에 편입하고 올해안에 ...  2019.01.11
 연길조양천국제공항 년간 려객수송량 150만명 돌파
연길조양천국제공항의 2018년 려객수송량이 연인수로 150만명을 돌파하면서 동북3성 지선공항중 한해 려객수송량이 처음으로 150만명을 돌파한 첫 사례로 주목...  2019.01.11
  
12345678910>>>Pages 18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