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전문가들 조선어 신조어 300여개 번역
기사 입력 2018-10-01 15:58:22  

중국민족어문번역국 2018년도 조선어문 신조어 번역 전문가 심사회의 할빈서

중국민족어문번역국에서 주최하고 흑룡강성민족사무위원회에서 협조한 중국민족어문번역국 2018년도 조선어문 신조어 번역 전문가 심사회의(이하 ‘신조어번역 전문가회의’로 략칭)가 18ㅡ19일 할빈에서 열렸다.

심사회의에서 전문가들은 2개 소조로 나뉘여 2017년도 전문가회의 후 수집, 정리한 300여개 조선어 신조어 번역을 두고 진지한 심사를 진행했다.

심사 후 진행한 조선어신조어 번역 관련 좌담회의에서 전문가들은 중국민족어문번역국이 신조어번역 전문가회의를 플래트홈으로 다년간 조선어 번역사업에서 일으킨 인도적 역할과 중요한 기여를 높이 평가하는 한편 여러가지 건의를 내놓았다. 이를테면 신조어 번역 및 규범화와 관련하여 보다 효률적인 상설 플래트홈 구축의 필요성, 신조어번역에서 포괄적인 규범화 원칙 제정의 필요성, 하루 새롭게 쏟아져나오는 새용어 번역을 수시로 할 수 있는 기제 구축 등을 제기했다.

특히 어원이 외국어인 경우와 중국어인 경우에 따라 재반복의 번역을 피면하고 원 단어의 표현을 존중할 문제, 이미 한국이나 조선에서 번역되여 널리 사용되는 경우 될수록 이를 수용할 문제, 새 정치용어 번역에서 중국어 어원을 될 수 있는 한 존중해야 한다는 등 신조어 번역에서 시대의 흐름에 맞게 수용의 자세가 필요하다는 등 건의들이 많이 제기되였다.

중국민족어문번역국 조선어부 책임자에 따르면 현재 조선어번역의 앱 개발에 집중하고 있는데 조선어 어음 번역기가 조만간에 출시된다. 또 중앙민족번역국 사이트를 통해 그동안 번역한 전부의 신조어 내용을 공유, 리용할 수 있다.

중국민족어문번역국 김영호 부국장은 “민족어문 번역은 당과 국가가 소수민족과 련계하는 중요한 교량이며 민족어문 규범화에서 번역이 선차적 과업을 짊어지고 있다”면서 “9번째로 열리는 이번 심사회의는 신조어들에 대한 다양한 번역, 더 활발한 교류를 위한 플래트홈 구축, 신조어 번역의 규범화 원칙 제정 등 여러가지 방면에서 중요한 공감대를 이루었다.”고 평가했다.

이번 심사회의에 북경과 동북3성의 번역국, 민족사무위원회, 대학 및 조선문 출판사와 신문•잡지•방송 등 매체의 관계자, 전문가, 교수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개막식에서 흑룡강성민족사무위원회 진청 부주임이 흑룡강성의 민족사업에 대해 소개하고 중국민족어문번역국은 《습근평 국정운영을 론함》1, 2권과 《법률집》등 서적을 할빈시조선민족예술관에 기증했다. 회의 결속 후 전문가들은 할빈시조선민족예술관과 흑룡강신문사를 방문했다.


길림신문 2018-09-20


베스트 책향기 그윽한 연변 책속에서 꿈을 찾아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제13회 연변독서절 개막식이 4월 23일 오전, 연길시 시대광장에서 있었다. "책향기 그윽한 연변, 책속에서 꿈을 찾아"를 주제로 한 이번 독서절행사는 중점적으로 "7가지 들어가기 "활동과 보도매체와 전민열독위챗공중호, 농가책방, 사회구역열독공간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진행된다. 활동을 통해 독서를 권장하고 독서를 돕고 독서를 추진하는 등 특색이 선명하면서도 다양한 형식의 독서내용들로 농후한 독서분위기를 조성할 예정이다. 안상근 기자 길림신문 2019-04-23...더보기2019.04.24

 책향기 그윽한 연변 책속에서 꿈을 찾아
제13회 연변독서절 개막식이 4월 23일 오전, 연길시 시대광장에서 있었다.

"책향기 그윽한 연변, 책속에서 꿈을 찾아"를 주제로 한 이번...
  2019.04.24
 북경한국국제학교, 2020학년도 대학입학설명회 개최
북경한국국제학교(교장 한경문)는 2019년 4월 22일 성균관대학교 입학처 관계자들을 초청하여 대학입학설명회를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이는 올해 북경한국국제...  2019.04.24
 경기도 찾은 독립운동가 후손, “한국 배울 수 있는 책 지원 필요”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경기도 초청으로 고국을 방문한 독립운동가 자손과 강제이주 한국인 후손 가운데 특별한 사연이 있는 2분...  2019.04.24
 연길 남자 월 수입 7000원...왜 이런 사기를?
연길에 살고 있는 한 남자가 아내가 분만 직전이여서 급하게 집을 구하던중 어떤 “전대인”으로부터 세를 맡았다. 그런데 그 누구도 생각지 못한 일이 발생하였...  2019.04.24
 ‘대련제조’ 차세대 중저속 자기부상렬차 등장
4월 19일 중차 대련기관차차량유한회사에서 료해한 데 의하면 본 회사에서 연구개발 제조한 첫번째 차세대 중저속 자기부상렬차(中低速磁浮车)가 최근 상...  2019.04.24
 담배 피우다가 “밥통” 떼울라
최근에 길림성인민정부가 반포한 《길림성인민정부삼림방화명령》을 살펴보면 삼림방화기간 묘지에서 종이를 태우거나 림구의 야외에서 담배를 피운 공직일군에 대해...  2019.04.11
 대도시의 호구정착규제 개방의 영향은 얼마나 클가?
4월 8일, 국가발전개혁위원회는 <2019년 신형도시화건설중점임무>(이하 <중점임무>로 략칭)를 발부했다. 이 문건은 계속 호...  2019.04.11
 조선족도 외국인등록증에 우리 글 이름 표기한다
한국 법무부가 외국인등록증에 우리 글 성명을 표기하기로 했다. 법무부는 지난 3월 28일 서울에서 조선족언론 및 시민단체 대표들과 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밝...  2019.04.11
 두가지 조선문 정보기술의 국가표준 정식 실시
중국조선문 문자입력법의 자모배렬 표준이 없었던 공백 메워

두가지 조선문 정보기술의 국가표준이 정식 실시되였다. 바로 조선문 정보기술 표...
  2019.04.11
 룡정-연길공항 직통차 개통…매일 왕복 4회
20분이면 공항에 도착

3월 29일, 연길 조양천국제공항 룡정시공항터미널 및 룡정-연길공항 직통차 가동식이 룡정시려객운수역에서 열렸다....
  2019.04.11
  
12345678910>>>Pages 21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