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조선족과 재중 한국인은 남북교류의 소중한 자산
기사 입력 2018-05-24 18:16:37  

동북3성 한인련합회, 심양대한체육회 현판식 및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회장단 표성룡 회장 초청 강연 심양서

본사소식 5월 21일, 동북3성한인련합회에서 주최한 동북3성 한인련합회, 심양대한체육회 현판식 및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회장단 표성룡 회장 초청 강연이 중한교류문화원에서 진행됐다.

행사는 손성종 사무총장의 사회로 1부, 2부로 나뉘어 진행됐다.

1부행사에서는 주심양한국총령사관 임병진 총령사를 비롯한 임원진, 동북3성 한인련합회 지역한인회 회장단 및 지역사회 유지인사들이 참여한 가운데 기념식수, 현판식 및 고사가 진행됐다.

임병진 총령사는 축사에서 “지역한인사회의 두뇌인 동북3성 한인련합회가 올해 심양에 보금자리를 마련하였는데 향후 이를 계기로 지역한인사회가 단합과 소통의 장으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2부 행사에서는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회당단 표성룡 회장의 초청 강연이 있었다.

표성룡 회장은 ‘조선족과 재중 한국인은 남북교류의 소중한 자산’ 이란 주제를 둘러싸고 중국개혁개방과 민영기업의 발전, 남북 경제발전, 중국조선족기업 발전 현황, 재중 한국인의 남북교류 역할 등 내용으로 특강을 펼쳤다. 십수년간 조선에 사업체를 운영하고 있는 표회장은 대 조선 투자와 사업에서 쌓은 소중한 현지 노하우를 참가자들과 공유했다. 또 조선 골목시장에 들려 본 조선 상인들의 장사법, 그들의 표정 및 말투 등 현지인들의 생각과 생활방식을 재치있는 입담으로 소개해 관심을 끌었다.

수강자들 사이에서는 “남북교류에서 재중 우리 민족의 역할은 력사적 사명이며 조선반도의 소중한 자산이다”, “사고방식과 의식을 초월한 민족간 합심이 평화와 통일의 씨앗이다”는 등 호평이 이어졌다.

표회장은 마지막으로 한국과 조선을 수백번 오가며 교류를 진행한 경험을 바탕으로  “중국 조선족은 한국과 조선을 어우르는 혈연의 민족으로 향후 서로간의 밀접한 교류를 통해 통일을 기한 경험을 쌓아야 한다”고 총화했다.

이날 특강에는 동북3성한인련합회 회장단, 한국 래빈, 심양시 조선족유지인사 등 80여명이 참석했다.


김연혜 기자
료녕신문 2018-05-24


베스트 괴수금현상 “설날인데…”를 두고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연길택시 (자료사진) 해마다 설명절기간이면 연길택시의 괴상한 수금현상이 사라지지 않고 있다. 설날 아침, 필자도 친척집 나들이 때문에 택시를 불렀는데 이 같은 괴수금현상을 경험했다. 연길시 새싹유치원에서 기차역전까지 10원쯤 나오는 거리인데 꺼리낌없이 20원을 요구했다. 규정대로 료금미터기를 사용하자고 했더니 설날이여서 모두들 다 그렇게 받는다고 택시기사가 제쪽에서 큰소리를 쳤다. 설날아침부터 어거지를 쓰는 택시기사와 싱갱이질 하기 시끄러워 결국 차...더보기2019.02.14

 괴수금현상 “설날인데…”를 두고
연길택시 (자료사진)

해마다 설명절기간이면 연길택시의 괴상한 수금현상이 사라지지 않고 있다.

설날 아침, ...
  2019.02.14
 훈훈한 소식~ 자금난 겪는 연변팀 돕기에 나선 사람들
(上) 김파 선수. (下) 리룡 선수.
연변팀 돕기 후원금 마련 모금활동 상해에서 개시

지난 2년간 부덕그룹의 자금...
  2019.02.14
 음력설긴간 연변 철도려객수송량 근 19만명
음력설기간 연길서역의 모습

2월 11일 오전, 기자가 심양철도국 연길차무단에서 료해한데 따르면 2019년 음력설련휴(2월 4...
  2019.02.14
 주택 증여, 상속...어느 것이 수속비용 적게 들가?
사진출처: 인터넷

네티즌:
고령인 제 친척이 거주하고 있는 주택을 큰아들한테 넘겨주고 싶어하는데 증여와 상속 둘 중 어느것이 ...
  2019.02.14
 조회수 43만개 돌파… 2019년 연변TV 음력설문예야회
정월 초하루인 2월 5일 저녁에 방송된 2019년 연변라지오TV방송국 음력설문예야회는 빈곤해탈, 아름다운 향촌, 핵심가치관 건설, 개혁개방 40년 등 시대 주선...  2019.02.14
 유서깊은 천년고도 화룡
‘천년고도 백 년 현’이라고 불리는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화룡시는 유서 깊은 곳이다. 화룡은 일찍 2만 6000년 전인 구석기시대에 벌써 인류가 생활하기 시...  2019.02.06
 용정시 새해맞이 문예공연 진행… ‘설 명절 분위기’ 조성
지난 1일, 용정시 새해맞이 문예공연이 용정시 해란강극장에서 펼쳐졌다.

연변일보에 따르면 이번 새해맞이 문예공연은 ‘빈곤퇴치 난관공략...
  2019.02.06
 중국 '모바일 결제' 사용자 5억 7000만명 육박
중국에서 모바일 결제는 식당, 편의점, 인터넷 쇼핑, 교통, 의료, 음식 배달 서비스 등 일상적인 소비 활동에서 가장 대중적인 결제 수단으로 꼽히고 있다.  2019.02.06
 조선 인터넷쇼핑 붐, 쇼핑몰 만물상 주목받아
사진은 평양거리의 모습

조선로동당 기관지인《로동신문》이 일전 관변측 사이트를 통해 국가계산기넷과 이동통신넷을 리용하여 개설한 사이트...
  2019.02.06
 연길, 신개념 무인슈퍼마켓 오픈
● QR코드 스캔하여 앱을 설치하고 정면 쳐다보니 ‘문 스르르’
● 스스로의 입장, 구매, 계산, 결제의 과정, IT기술로 변화된 스마트한 비즈니스(...
  2019.02.06
  
12345678910>>>Pages 19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