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왕이 中 외교부장, 중한관계에 박힌 가시를 빼내야
기사 입력 2017-05-24 13:14:01  

(사진/외교부 공식 사이트)

[신화망 아비장 2017-05-24] (천천(陳晨) 리쓰보(李斯博) 기자)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은 5월 22일 코트디부아르 수도 아비장에서 기자의 질문에 대답하면서 문재인 한국 대통령이 당선 후 얼마 안돼 중량급 특사를 중국에 파견한 것은 중국을 중시하고 대 중국관계를 조속히 개선할 수 있기를 희망함을 체현한다고 표했다. 그는 또 다음과 같이 말했다.

중국은 한국 새 정부가 대 중국정책에서 새로운 변화를 보이고 있음을 읽을 수 있다. 이는 첫째로 한국은 지금 중한관계의 건강한 발전에서 나타난 문제점을 회피하려는 것이 아니라 정시하려 하며 둘째로 자신의 정당한 이익을 수호하려는 중국의 관심사를 이해하고 있고 셋째로 적극적으로 적당한 방법으로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 문제의 해결방법을 찾을 의향을 보이고 있다는 것이다.

그러면서 왕이 부장은 "방울을 단 사람이 방울을 떼어내야 한다"며 중국은 한국 특사의 중국방문으로 형성된 적극적인 내왕에 이어 한국이 실제적인 조치를 취해 양국관계 목구멍에 박힌 가시를 빼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강조하면서 중국측은 이에 관해 한국과 면밀히 소통할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왕이 부장은 또 다음과 같이 말했다. 한국 새 정부는 제재와 대화를 동시에 추진하고 평화적 수단으로 반도문제를 해결할데 대해 제기했는데 중국은 이것이 아주 합리하다고 인정하며 이 역시 안보리 결의가 창도하는 방향이기도 하다.

중국은 최근에 미국도 조선과 접촉과 대화를 진행하려는 태도를 표명한데 대해 예의주시하고 있다. 반도정세는 여전히 안정적이지 못하고 일부 새로운 사태가 계속 발생하고 있다. 중국은 유엔안보리의 결의에 위배되는 행동을 더는 취하지 말 것을 조선에 촉구함과 아울러 반도 비핵화의 대방향을 견지하고 안보리의 대 조선 관련 결의를 확고히 집행하며 평화적 수단으로 대화와 협상을 통해 문제를 해결할 것을 각 측에 희망한다. (번역/박금화)

원동

"방울을 단 사람이 방울을 떼어내야 한다"
핵무기, 장거리 핵미사일이란는 방울을 단 북한,
북한에 체제안정 위협이라는 방울을 단 미국,
북한을 이용해서 미국을 견제하려는 방울을 계속 달고싶은 중국,
김정은이 목에 달린 방울이 얼마나 위험한지 알면서도
아무 대책없이 우왕좌왕한 한국,,,,,,
도대체 방울은 누가 떼어내야 하는가?


2017.05.25 


베스트 개성서 남북체육회담 열고 공동보도문 채택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오른쪽)이 2일 북측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 열린 남북체육분과회담에서 원길우 북한 체육성 부상과 악수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동포투데이 2018-11-05] 남과 북은 2032년 하계 올림픽 공동개최 의향을 담은 서신을 국제올림픽위원회(IOC)에 공동으로 전달하기로 했다. 아울러 2020년 도쿄올림픽을 비롯한 국제경기에 공동으로 진출하고, 단일팀 출전을 위한 실무적 문제를 IOC 및 종목별 국제경기단체들과 협의해 추진하...더보기2018.11.05

 중국 무인기 산업 급속도로 발전
[동포투데이 2018-11-05] 5일 중국 광동에서 열린 제9차 중국국제항공우주정상포럼에서 중국 공업정보화부 장비공업국 양전창(楊拴昌) 부국장은 중국...  2018.11.05
 개성서 남북체육회담 열고 공동보도문 채택
▲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오른쪽)이 2일 북측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 열린...  2018.11.05
 베이징 콘서트홀에 ‘아리랑’이 울려퍼진다
▲ 지난해 서울에서 열린 더하우스 축제‘안승필의 초상’연주회에서.  2018.11.05
 칭다오기업인들의 훈춘투자 발길 이어진다
칭다오 호원그룹 훈춘 수산기업 고찰

고찰단 일행이 훈춘 흥양수산회사를 방문하고 상담을 나누고 있다.  

(흑룡강...
  2018.11.05
 연길-위해-녕파 항로 첫 비행 성공
30일 밤 18시 40분 동방항공이 운항하는 연길-위해-녕파 로선이 첫 비행에 성공했다.이번 동방항공 비행기 모델은 에어뻐스 320으로 좌석수 158개(이코노미...  2018.11.05
 연길-북경 출행길 10시간에서 6시간으로 단축될 듯!
중국철도심양국 집단유한회사의 소개에 따르면 일전, 동북지역에 입관하는 첫갈래의 시속 350km의 고속철도 통로인 북경-심양 고속철도 료녕구간이 모의 적재 시...  2018.11.05
 비쌀수록 더 잘 팔린다? 베블런 효과
가격이 오르는 데도 일부 계층의 과시욕이나 허영심 등으로 인해 수요가 줄지 않고 오히려 늘어나는 현상을 뜻한다. 례를 들면 다이아몬드, 명품 의류, 고급 자동...  2018.10.29
 훈춘시범구넷,세계에 빗장 열고 성장가도를 달리다
개혁개방 40년간 훈춘시의 대외무역은 작고 미약하던 상태로부터 크고 강하게 발전하는 거세찬 흐름을 보였다. 개혁개방 전 훈춘시 대외무역은 주요...  2018.10.29
 제1회 대련시조선족전통김치문화축제 열려
우리 식문화의 근간이 된 김치, 김치로 33년의 외길을 올곧이 걸어온 대련광대식품유한회사(광대, 1986년 설립)에는 김치를 사랑하는 사람들이 있다. 대련시...  2018.10.29
 한국 강원도, 심양에서 동계관광 홍보
한국 강원도는 동계관광 홍보를 위해 한국관공공사 심양지사(지사장 김용재)와 손잡고 24일 심양 랭산스키장비점에서 강원도 관광 설명회를 개최했다. 심양지역 ...  2018.10.29
  
12345678910>>>Pages 14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