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전체기사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왕이 中 외교부장, 중한관계에 박힌 가시를 빼내야
기사 입력 2017-05-24 13:14:01  

(사진/외교부 공식 사이트)

[신화망 아비장 2017-05-24] (천천(陳晨) 리쓰보(李斯博) 기자)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은 5월 22일 코트디부아르 수도 아비장에서 기자의 질문에 대답하면서 문재인 한국 대통령이 당선 후 얼마 안돼 중량급 특사를 중국에 파견한 것은 중국을 중시하고 대 중국관계를 조속히 개선할 수 있기를 희망함을 체현한다고 표했다. 그는 또 다음과 같이 말했다.

중국은 한국 새 정부가 대 중국정책에서 새로운 변화를 보이고 있음을 읽을 수 있다. 이는 첫째로 한국은 지금 중한관계의 건강한 발전에서 나타난 문제점을 회피하려는 것이 아니라 정시하려 하며 둘째로 자신의 정당한 이익을 수호하려는 중국의 관심사를 이해하고 있고 셋째로 적극적으로 적당한 방법으로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 문제의 해결방법을 찾을 의향을 보이고 있다는 것이다.

그러면서 왕이 부장은 "방울을 단 사람이 방울을 떼어내야 한다"며 중국은 한국 특사의 중국방문으로 형성된 적극적인 내왕에 이어 한국이 실제적인 조치를 취해 양국관계 목구멍에 박힌 가시를 빼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강조하면서 중국측은 이에 관해 한국과 면밀히 소통할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왕이 부장은 또 다음과 같이 말했다. 한국 새 정부는 제재와 대화를 동시에 추진하고 평화적 수단으로 반도문제를 해결할데 대해 제기했는데 중국은 이것이 아주 합리하다고 인정하며 이 역시 안보리 결의가 창도하는 방향이기도 하다.

중국은 최근에 미국도 조선과 접촉과 대화를 진행하려는 태도를 표명한데 대해 예의주시하고 있다. 반도정세는 여전히 안정적이지 못하고 일부 새로운 사태가 계속 발생하고 있다. 중국은 유엔안보리의 결의에 위배되는 행동을 더는 취하지 말 것을 조선에 촉구함과 아울러 반도 비핵화의 대방향을 견지하고 안보리의 대 조선 관련 결의를 확고히 집행하며 평화적 수단으로 대화와 협상을 통해 문제를 해결할 것을 각 측에 희망한다. (번역/박금화)

원동

"방울을 단 사람이 방울을 떼어내야 한다"
핵무기, 장거리 핵미사일이란는 방울을 단 북한,
북한에 체제안정 위협이라는 방울을 단 미국,
북한을 이용해서 미국을 견제하려는 방울을 계속 달고싶은 중국,
김정은이 목에 달린 방울이 얼마나 위험한지 알면서도
아무 대책없이 우왕좌왕한 한국,,,,,,
도대체 방울은 누가 떼어내야 하는가?


2017.05.25 


베스트 미국 동남부 조선족들 설맞이 모임
클릭하면 본문으로 이동 미국 노스 캐롤나이나주, 플로리다주, 테니스주에 있는 조선족들이 2월11일 오후 조지아주에 있는 아틀란타 둘루스에 모여 뜨거운 만남의 장을 펼치고 2018년 미국 동남부 조선족협회 정기총회 및 설맞이 모임을 가졌다. 지난 1월 28일, 미국 동남부 조선족협회 리사회는 출범 2년째를 맞이한 초대회장 알렉스 양이 앞으로 2년간 회장직을 련임할것을 만장일치로 동의,결정하였다.아울러 김철만 부회장, 김승렬 리사장도 련임을 결정하고 새로 최덕환 부리사장을 선거하였다. ...더보기2018.02.19

 미국 동남부 조선족들 설맞이 모임
미국 노스 캐롤나이나주, 플로리다주, 테니스주에 있는 조선족들이 2월11일 오후 조지아주에 있는 아틀란타 둘루스에 모여 뜨거운 만남의 장을 펼치고 2018년 미...  2018.02.19
 "력사 기록자로 남고 싶어"
"이번에 전남대 마이크로의료로봇그룹과 할빈공대로봇그룹 그리고 금약그룹의 상호 MOU체결을 계기로 할빈공대 이모저모를 알고 싶고 조선족인사들을 만나 여러가...  2018.02.19
 교원의 지위,대우 새로운 시대 열린다
<<새 시대 교원대오건설 개혁을 전면적으로 심화할데 관한 중공중앙과 국무원의 의견>>이 지난 20일에 교원의 지위, 대우 등에 대한 개혁조치...  2018.02.19
 연변영화드라마애호가협회 정품창작에 도전
설립 1주년을 맞은 나어린 협회인 연변영화드라마애호가협회가 다양한 협회활동으로 회원들의 연기력과 소질을 제고시키는 동시에 각종 창작활동을 활발히 진행하여...  2018.02.19
 영어 실수는 大굴욕, 우리 말 실수엔 王대범한 사람들
얼마 전 독감을 앓으면서 "낳길 바란다"는 문자를 여러 통 받았다. 어여 낳으란다. '낳다'는 출산하거나 어떤 결과를 ...  2018.02.19
 지난해 연변 체육분야 새 돌파 이룩
연변에서 롱구운동도 그 보급률이 매우 높다. 사진은 주직속기관 롱구경기 한 장면.(자료사진) 리명옥 기자

“지난해 천진에서 펼쳐진 제13회 전국...
  2018.02.09
  
1 [계속 검색] 5,000개씩 검색합니다.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최근 많이 본 기사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