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통보

 

   칼럼기고

 

 

연변통보를 즐겨찾기에 추가합니다검색중국날씨공지사항  

동포뉴스포 럼독자마당독자 명칼럼연재물문서자료실이미지세상벼룩시장

지능화시대의 취직 준비
기사 입력 2017-11-13 05:33:39  

요즘 무인공장, 무인자동차, 무인매장, 무인사무실 등등 새 사물들이 줄줄이 등장하며 무인이 세계적 화두가 되고 있다. 오늘은 일본의 백화점에 안내로봇이 등장하여 독자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생생한 뉴스가 전해온다. 인간 로동이 인공지능에 대체되는 비디오 장면을 보며 당혹감마저 느껴진다.

로봇은 고객의 물음에 따라 상품의 가격, 기능 및 소재를 일본어와 영어, 그리고 화면으로 소개하고 고객의 수요에 따라 목적 장소까지 안내하고는 원 위치로 정확히 돌아온다. 페점후 상품 태그(标签)를 확인하고 재고정리하며 수자도 계산해놓는다. 초인간적으로 령민한 감응신호장치의 작동으로 고정물과 사람사이에서 통로의 광협장단(广狭长短)을 판단하고 장애물을 피하며 전후좌우로 움직이는데 그야말로 신비 세계의 체험이다.

최근 한국고용정보원에서는 2025년이 되는 때 한국내 현재 일자리중의 61.3%가 지능기기에 의해 대체된다는 분석 결과를 발표하였다. 그것은 단순로무직, 관리직, 사무직 등의 일반 직종 뿐이 아니고 변호사, 의사, 교수, 과학연구 등 많은 분야가 망라된다. 오래지 않아 전통 일자리에는 천지지변이 발생할 것이란 확언이다.

지능과학의 발전으로 새 지식의 창조와 습득이 전례없이 빨라지고 업무지식 학습도 손바닥 뒤집듯 쉬워지는 대신 로동시장은 다양화, 세분화와 분할화(碎片化) 되고 로동형태에도 상전벽해의 변혁이 일어날 것이라는 판단이다. 현재 상식으로 행해지는 주5일 근무제는 유연 근무제로 바뀌여 자택근무, 주2일 혹은 3일 근무제, 시간제, 요일제 같은 림기응변 방식들이 보편화되고 일상화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이 혼돈의 시대를 살아갈 후대들은 평생 공부의 준비가 있어야 하고 일생동안 적어도 5개 이상의 직종에 적응할 대비가 있어야 한다. 또 2개 혹은 3개의 직장에 동시 근무할 마음가짐도 갖추어야 한다. 이것은 필연적으로 도래할 로동시장의 수요라고 전문가들과 유식 기업인들이 입을 모은다.

오늘의 젊은 세대들은 현재의 교육 환경을 탈피할 수 없더라도 그 시대를 살아가기 위하여 그 세월의 필수 인프라로 부상할 언어기능(핵심기능), 정보수집기능, 소통기능과 정감교류기능을 육성하기 위하여 노력을 경주해야 한다. 이 기본기능이 바로 그 불확실한 시대의 도전과 역경을 극복하는 비결이고 비법이다.

생물세계의 종(种)은 힘이 세여서가 아니라 외부 환경변화에 유연하게 적응해야 만 생존할 수 있다. 인간도 다를 바 없다. 오직 닥쳐오는 변화에 민첩하게 대응하고 력사의 흐름에 그때그때로 순응해야 설자리와 살자리가 차례지는 것이다.

조선족은 천부적이고 나라의 지원을 받는 중국어, 조선어 이중언어 소유자이다. 이것은 지능화시대에 있어서 조선족의 최대 문화자원이고 무수한 갈등과 미로를 헤쳐나가는 만능열쇠라는 것이다.


김인섭
길림신문 2017-11-01


베스트 함께 사는 지혜
나는 책을 많이 읽는 편이다. 직업상 책을 많이 읽어야 하거니와 거기에 알맞게 책읽기가 취미생활로 굳어져버렸다. 헌데 책을 읽으면서 고약한 버릇이 하나 있다. 한권의 책으로 인해 밤잠을 설치고, 두세번 반복해 읽으며 흥분에 떨면서도 웬간해서는 주위에 추천하지 않는것이다. 내가 좋아한다 해서 다른 사람들도 좋아한다는 보장이 없고, 내게 도움이 된다고 해서 다른 사람들에게도 도움이 된다고 장담할 수 없기때문이다.    헌데 이상한 노릇이다. 요즘 접한 독...더보기2018.10.08

 함께 사는 지혜
나는 책을 많이 읽는 편이다. 직업상 책을 많이 읽어야 하거니와 거기에 알맞게 책읽기가 취미생활로 굳어져버렸다. 헌데 책을 읽으면서 고약한 버릇이 하나 있다...  2018.10.08
 강은 옛강이로되
강이 좋아 강이 있는 곳에서 사는 나다. 어려서부터 고기잡이를 즐겼던 나는 봄, 가을에는 강에다 올리발이나 내리발을 놓았고 여름에는 아침저녁으로 낚시질을 ...  2018.10.08
 무덤, 그 을씨년스러운 무덤
인간의 주검처리는 하나의 문화이고 큰 학문이다. 바로 장례문화가 그렇다. 따라서 삶 만큼이나 중요시되여왔다. 중국에서는 전통적으로 토장을 하다가 새 중국이...  2018.10.01
 불굴라재 침묵
달라재 서북쪽 어구에 깎아지른 바위벼랑 하나가 우중충 솟아있는 데 옛 사람들은 그 바위를 불굴라재라고 불러왔다. 한갈래 물줄기가 천년 세월을 버티고 살아온...  2018.09.14
 사랑으로 이어가는 애심릴레이
애심은 누구나 다 가지고 있는 미덕으로서 그것이 있음으로 하여 우리 사회는 한결 더 조화롭고,화목하고,단결된 분위기로 차넘치게 된다.이런 분위기는 사람마다...  2018.09.14
 ‘둔감’력에 대하여
며칠전 나는 허리가 아파 병원에 간 적이 있다. 많은 환자들이 자기 차례를 기다리면서 핸드폰과 텔레비죤을 보고 있었다. 간혹 빨리 진료해달라고 아우성치는 환...  2018.09.07
 오랑캐령
오랑캐란 호칭은 시대에 따라 그 의미가 끊임없이 변화되여왔는데 원 말뜻은 돼지를 뜻하는 녀진어의 소리를 한자로 옮겨 적은 단어로서 최초에는 한 부족을 지칭...  2018.08.30
 친환경 록색발전의 ‘효자’로
남의 고장이 아니라 우리 연변에 신에너지 자동차 생산라인과 공룡왕국 건설대상이 정착한다는 흥겨운 메시지가 꿈이 아닌 현실로 다가서고 있다. 전자는 당대 인...  2018.08.30
 올라갈 때 내려갈 때를 준비하자
시도 때도 없이 불쑥 불쑥 떠오르는 시가 있다. 윤동주의 "서시"가 그렇고 김소월의 "초혼"이 그렇다. 요즘은 고은의 "그꽃"이 떠올라 머리속을 떠날줄 모른다...  2018.08.30
 인생은 두 다리로 걷는 긴 려정이다
제일 좋은 운동이 보행이란것은 오늘날의 보편적인 인식이다. 세계보건기구(WHO)에서도 보행은 세계에서 가장 좋은 운동이라고 지적한 바 있다. 인류는 3백만년...  2018.08.29
  
12345678910>>>Pages 228
     
오늘의 포토
먹거리 천국: 중국 조선족 설용품 시장

자게 실시간댓글
 휴지산님이[한국축구와 일본축구...]
한국 성인팀이 일본u21를 겨우 이...
 올라가...님이[한국축구와 일본축구...]
중국이나 좀 축구 잘하고 평가하...
 휴지산님이[미국인이 한국인들께 ...]
이런놈들과 동족이란게 부끄럽다. ...
 두만강님이[희한한 일임...아주...]
전화비 100원 넣어서 말이요
 휴지산님이[희한한 일임...아주...]
솔직히 말하는데 수년전에 삼성폰과 ...
 휴지산님이[부산에 오늘부터 중국...]
미세먼지 미사일인가? 바로 부산으...


최근 칼럼

독자 칼럼

오늘의 칼럼


Copyright 2006 연변통보 all right reserved.
webmaster@yanbianews.comRSS